전체뉴스 41-50 / 42,6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은행, 코인거래소 실명계좌 수수료 583억원 벌어

    국내 은행이 지난 4년간 가상화폐 거래소로부터 벌어들인 실명 확인 입출금 계정(실명계좌) 이용 수수료가 600억원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금융감독원이 국회 정무위원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업비트, 빗썸, 코인원, 코빗 등 4개 가상화폐 거래소가 실명계좌 발급 계약을 맺은 은행에 2019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지급한 계좌서비스 이용 수수료는 총 583억8천100만원이었다. 은행들이 받은 이들 거래소의 계좌서비스 이용 수수료는 ...

    한국경제TV | 2022.10.03 08:16

  • thumbnail
    공정위 사건처리 기간 평균 575일…실시간 사건 현황판 만든다

    ... 집계됐다. 공정위는 위원장 집무실에 실시간 사건 현황판을 설치하고, 복잡한 대형 사건은 전담팀을 구성하는 등 사건 처리 기한을 단축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3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윤창현 의원이 공정위에서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17년부터 작년까지 5년간 공정위가 사건을 처리하는 데는 평균 423일(조사 단계 291일, 심의 단계 132일)이 소요됐다. 통상 자료 제출에 3개월이 걸리는 것을 고려하면 실제 사건 처리에 걸리는 기간은 331일(11개월) ...

    한국경제 | 2022.10.03 08:12 | YONHAP

  • thumbnail
    윤 대통령 지지도 34.6%→31.2%…'비속어 논란'에 4주만에 하락세[리얼미터]

    ... 배철호 리얼미터 수석전문위원은 "대통령의 비속어 사용 논란에 대해 '자막 조작' '언론 왜곡'으로 맞받아치며 정국이 급랭해 지지율이 30% 선을 위협했다"며 "이번 주 시작되는 국정감사에서도 비속어 이슈가 지속될 것으로 보여 국정평가에도 하방 압력 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46.1%로 집계돼 전주(45%)보다 1.1%포인트 상승했고, 국민의힘은 35.3%를 ...

    한국경제 | 2022.10.03 08:00 | YONHAP

  • thumbnail
    은행, 코인거래소에 실명계좌 제공하고 583억원 벌었다

    지난 4년간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에 실명계좌를 제공한 국내 은행이 이용 수수료로 거둬들인 수익이 600억원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3일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이날 금융감독원이 국회 정무위원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업비트, 빗썸, 코인원, 코빗 등의 가상자산 거래소와 실명계좌 발급 계약을 맺은 은행이 2019년부터 4년간 얻은 계좌서비스 이용 수수료는 총 583억8100만원이다. 이중 케이뱅크는 지난 4년간 업비트로부터 387억9500만원의 ...

    한국경제 | 2022.10.03 07:40 | 황두현

  • thumbnail
    은행, 코인거래소 실명계좌 수수료로 583억원 벌었다

    금감원, 국정감사 자료…케이뱅크 387억원 최다 국내 은행이 지난 4년간 가상화폐 거래소로부터 벌어들인 실명 확인 입출금 계정(실명계좌) 이용 수수료가 600억원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금융감독원이 국회 정무위원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업비트, 빗썸, 코인원, 코빗 등 4개 가상화폐 거래소가 실명계좌 발급 계약을 맺은 은행에 2019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지급한 계좌서비스 이용 수수료는 총 583억8천100만원이었다. 은행들이 ...

    한국경제 | 2022.10.03 06:33 | YONHAP

  • thumbnail
    국세청 과태료 부과해도…30%밖에 못 걷었다

    국세청이 과태료를 부과해놓고 실제로 걷은 비율이 30%대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홍성국 의원이 국세청에서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국세청은 지난해 총 2천587억9천4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해 이 중 32.7%(846억7천700만원)를 걷었다. 국세청은 국세기본법, 소득세법, 조세범처벌법 등에 명시된 법률 위반행위에 대해 과태료를 부과하고 있다. 지난해 부과한 과태료 중 73.3%(1천89...

    한국경제 | 2022.10.03 06:30 | YONHAP

  • thumbnail
    "나이키 등 외국기업, 국내기업에 갑질해도 하도급법 적용 회피"

    ... 외국 기업이 거래 대행사를 끼고 국내 업체와 하도급 거래를 맺는 경우 '갑질'을 해도 공정거래위원회의 제재를 피할 우려가 있어 사각지대를 해소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3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성준 의원이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공정위는 석영텍스타일이 나이키 등을 하도급법 위반 혐의로 신고한 사건에 대해 "법 적용 대상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올해 초 심사 절차를 종결했다. 피조사인이 외국 사업자여서 하도급법의 사업자 요건을 충족하지 않는다는 ...

    한국경제 | 2022.10.03 06:28 | YONHAP

  • thumbnail
    軍성고충상담관 정원 2배로 늘렸지만 실제 확충은 '찔끔'

    ... 극단선택으로 몰아간 사건을 계기로 군이 피해자 보호를 강화하겠다며 성고충상담관 정원을 배로 늘렸는데도 인력 확보는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국방부가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배진교 정의당 의원에게 제출한 '각군별 성고충상담관 현황' 국감자료에 따르면 올해 6월 말 기준 육·해·공군, 해병대, 국방부직할부대의 성고충상담관(성고충 전문상담관) 인력은 총 55명으로 집계됐다. 정원 103명의 53%에 불과하다. 지난해 공군 간부의 하급자 성추행과 부실한 사후 대처로 ...

    한국경제 | 2022.10.03 06:19 | YONHAP

  • thumbnail
    금융공기업 지분매각 예정 기업 10여곳…HMM·금호타이어 등

    ... 한 대우조선해양을 제외하고서도 HMM, 금호타이어, 한화생명 등이 적지 않은 지분을 매각해야 하는 대상 기업으로 꼽힌다. 3일 금융위원회가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윤창현 의원에게 제출한 '금융위 산하 공공기관 혁신계획'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산업은행, 신용보증기금, 예금보험공사, 기업은행,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등 5개 금융공기업이 2년 이내 매각 착수 대상으로 보고한 출자기업은 총 12개사(계열회사 및 페이퍼컴퍼니, 극소수 지분 제외)다. 앞서 정부는 ...

    한국경제 | 2022.10.03 06:03 | YONHAP

  • thumbnail
    오늘 고위 당정협의회…심야 택시난 완화대책 등 논의

    국민의힘과 정부, 대통령실은 국회 국정감사를 하루 앞둔 3일 고위 당정협의회를 개최한다. 국민의힘 '정진석·주호영' 투톱 체제 출범 후 두 번째로 열리는 고위 당정협의회다. 이날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총리공관에서 열리는 제5차 고위 당정협의회에는 국민의힘 지도부와 주요 현안 관련 정부 부처 장관, 대통령실 고위 인사들이 총출동해 공식 안건인 '심야 택시난 완화 대책'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고위 당정협의회에서 최종 조율을 ...

    한국경제 | 2022.10.03 0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