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42,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타벅스 카카오 기프티콘 상품 품절 시 현장서 환불 가능"

    ... 선물하기 입점 브랜드 중 소액권의 사용성이 높은 카페·베이커리 카테고리 기준으로 금액형 상품권을 운영하는 브랜드는 119곳이다. 이 중 1만 원 이하 권종을 운영하는 브랜드는 105개(88%)다. 윤 의원은 "국정감사 지적 이후 늦게나마 현장 환불이 가능하게 된 것은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이를 계기로 시장에서 영향력이 큰 플랫폼일수록 소비자 지향적인 시스템 설계 및 확대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

    한국경제 | 2022.09.30 17:30 | 장지민

  • thumbnail
    [취재수첩] 국감 핵심 타깃이 된 스타트업

    “정치인들이 경쟁하듯 스타트업 대표를 국정감사에 불러대는 분위기입니다. 최근 경기 악화로 쓰러지는 스타트업이 계속 나오는데 정작 그건 신경 안 쓰고….” 국내 스타트업 대표들의 국회 국감 줄소환 소식에 따른 2년 차 스타트업 대표 A씨의 지적이다. 이번 국감에는 암호화폐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이석우 대표, 배보찬 야놀자 대표, 김범준 우아한형제들(배달의민족) 대표, 장지호 닥터나우 대표, 최형록 발란 ...

    한국경제 | 2022.09.30 17:26 | 김주완

  • thumbnail
    조승래 의원 "尹정부, 과학기술 출연연 정원감축 압박"

    ... 의원은 3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과학기술 분야 5개 노조와 공동으로 긴급간담회 '윤석열 정권의 공공기관 말살정책과 연구현장의 문제'를 열고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다. 조승래 의원은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를 통해 NST가 기재부 지시에 따라 소관 출연연 25곳에 정원 감축안 제출, 미제출 시 강제 구조조정 가능성을 공지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조승래 의원실이 공개한 이메일을 보면 NST는 출연연에 "기재부는 각 출연연 ...

    한국경제TV | 2022.09.30 15:45

  • thumbnail
    민주, '천궁 수제자 취임식 참석' 보도에 "국감서 진상 밝힐 것"

    ... 그러면서 "이쯤 되면 천공에게도 취임식 초대장을 보냈던 것 아닌지 궁금할 지경"이라고 비꼬았다. 이어 "국민께서 취임식마저 거짓과 논란으로 점철된 정부로 규정하기 전에 대통령실은 숨김없이 취임식 초청 명단을 공개하길 바란다"며 "국정감사에서 대통령 취임식의 진상을 반드시 밝혀낼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일요신문은 대통령 취임식 명단에 등재된 윤 대통령 부부의 지인 이름과 그들에게 초청장이 발송된 주소지를 확보해 취재한 결과, '천공 스승'의 측근 2명이 초청장을 받아 ...

    한국경제 | 2022.09.30 15:09 | YONHAP

  • thumbnail
    與 "등 뒤에서 비수 꽂아, 거야의 횡포"…野·MBC에 십자포화

    ... 건의안의 발단이 된 윤석열 대통령의 '비속어 논란'을 최초 보도한 MBC에 대한 전방위 압박도 이어갔다. 잠재적 당권 주자들도 선명성 경쟁에 뛰어들면서 대야 공세의 화력을 더했다. 송언석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감 대책 회의에서 "외교현장에 나가서 열심히 전쟁하고 있는데 등 뒤에서 비수를 꽂는다는 것은 우리 당으로서는 전혀 상상하지 못하는 그런 행위"라며 "이런 굉장히 나쁜, 힘 자랑하는 행태는 국민들이 기억하고 심판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태규 ...

    한국경제 | 2022.09.30 11:58 | YONHAP

  • thumbnail
    민주 "대통령실 이전비용, 1조원 넘어…尹대통령, 靑 돌아가라"

    ... "야당이 숨바꼭질하듯 예산을 찾아내서야 되겠느냐"고 비판했다. 이어 "윤 대통령은 지금이라도 국민 앞에 사과하고, 혈세 낭비를 막기 위해 청와대로 돌아가라"고 요구했다. 김영배 의원은 "대통령실 이전과 관련된 내용은 이번 국감에서 가장 중요한 감사 대상이 될 것"이라며 "국정조사 요구서도 이미 제출해놓은 상태이기 때문에 국정조사로까지 이어져야 할 내용으로 본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30 11:14 | YONHAP

  • thumbnail
    與 "떼돈 번 손보사들 車보험료 대폭 내려야"

    금융당국에 이어 여당이 코로나19로 국내 손해보험업계가 큰 돈을 벌어들였다며 자동차보험료 인하를 압박하고 나섰다. 국민의힘 성일종 정책위의장은 30일 국정감사 대책회의에서 "상반기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77%로 지난해 같은 기간 79.4%에 비해 급락했다"며 "자동차보험료의 대폭 인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성 정책위의장은 "코로나19와 고유가로 인해 차량 이동이 줄면서 손해보험사들이 자동차보험료로 큰돈을 벌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고환율·고물가로 ...

    한국경제TV | 2022.09.30 10:31

  • thumbnail
    박진 "순방 '외교참사' 폄하, 동의 못해…야당 질책은 경청"(종합)

    ... 들었던 박 장관은 관련 질문에 "우리가 (글로벌펀드 행사에서) 세계 질병 퇴치를 위해 공헌하겠다는 발표를 했는데 제대로 국회에서 통과되지 않으면 창피한 것 아니냐는 의미로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다음 달 4일 예정된 외교부 국정감사는 대비할 것이냐는 질문에는 "국감은 성의있게 준비해서 외교부 업무에 대해 감사를 잘 받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이밖에 박 장관은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지난달 초 방한했던 시점에 미국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관련 보고를 ...

    한국경제 | 2022.09.30 10:16 | YONHAP

  • thumbnail
    성일종 "손보사들 떼돈 벌어…車보험료 대폭인하 필요"

    곧 발표될 전기요금에는 "상당폭 인상 수반될 수밖에…文의 아집 탓" 국민의힘 성일종 정책위의장은 30일 최근의 고물가 상황과 관련해 "자동차보험료의 대폭 인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성 정책위의장은 이날 국정감사 대책회의에서 "상반기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77%로 지난해 같은 기간 79.4%에 비해 급락했다. 코로나19와 고유가로 인해 차량 이동이 줄면서 손해보험사들이 자동차보험료로 큰돈을 벌고 있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고환율·고물가로 ...

    한국경제 | 2022.09.30 10:13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외교참사가 아니라 민주당의 억지 자해참사"

    ... 이렇게 얘기하는데 실상을 알고 보니 외교참사가 아니라 민주당의 억지 자해참사"라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국정감사 대책회의에서 민주당이 윤석열 대통령의 영·미 순방을 '외교참사'로 비난하는 것을 두고 이같이 지적했다. 그는 "영국은 ... 주장했다. 그는 "해외순방 논란에서도 보듯 민주당은 조그마한 흠, 혹은 있지도 않은 흠을 확대 재생산하고 이것을 언론 플레이하는 데 아주 능력을 갖춘 정당"이라며 "이번 국감도 순탄치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30 09: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