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55211-655220 / 765,3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한동 후보,"권력구조 분권형으로 바꿔야"

    13일 부산지역 유세에 나선 하나로국민연합 이한동(李漢東) 후보는 "차기 지도자는 급변하는 세계정세 속에서 국가를 지혜롭게 이끌수 있도록 국정전반에 걸친 다양한 경험과 경륜을 꼭 갖춰야 된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부산시 동구 초량동 아리랑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차기 지도자의 중요한 덕목은 엄격한 도덕성을 갖춰 국민들로부터 지지와 존경을 받아야 한다"며 "고질적인 지역감정 해결을 위해서는 권력구조를 분권형으로 바꾸고영.호남이 아닌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權 "냉전캠페인 안통해"

    권영길(權永吉) 민주노동당 후보는 13일 외신기자클럽 회견에서 "이회창 한나라당 후보가 '북핵 사태'와 관련해 냉전수구적 캠페인으로 선거에 임하는 것은 안쓰럽고 한심스러운 행태"라며 "수구냉전의 선동정치는 더이상 우리 국민에게 통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권 후보는 "우리 국민은 미국의 북한선적 나포사건에 대해서도 미국이 한국의 대선에 개입하려는 의도가 있는 것은 아닌지 의혹을 가질 정도로 성숙해있다"면서 "일련의 북한관련 사태가 민노당의 득표에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이수성 前총리 "盧지지"

    ... 서명하지 않은 노 후보의 자세를 보면서 반미와 미군철수에 부화뇌동하는 사람과는 판이하게 다른 행로에 신뢰가 깊어졌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본인이 정치 일선에 나설 수 없는 사정을 이해해 달라"며 "사회에 따뜻한 훈기를 불어넣고 국민이 서로 사랑하면서 자랑스러운 나라를 함께 만들어 가는데 정치생활의 모든 것을 던져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앞서 노 후보는 지난주 이 전 총리의 자택을 방문,협조를 부탁한 것으로 알려졌다. 윤기동 기자 yoonkd@hank...

    한국경제 | 2002.12.13 00:00

  • SOFA 토론회, "평등성 원칙 전면 개정 필요"

    ... SOFA는 평등성, 호혜성을 원칙으로 전면 개정해 우리나라 사법주권을 회복해야 한다"며 SOFA의 대상 인적범위 축소, 재판권 포기조항 개정, 미군 피의자 특혜조항 삭제 등을 주장했다. 박 변호사는 "미군 장갑차 사고 뒤 국민들이 SOFA개정, 부시 사과, 재판 무효를요청하지만 이는 우리의 주권.인권과 관련해 한.미관계를 정립하려는 의지"라며 " SOFA의 '개선'으로는 달라질 것이 없어 반드시 '개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변호사는 '법조인 선언'이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김대통령-부시 대화록]

    ... 대통령과 부시 대통령간 대화내용. ▲부시= 여중생 사망사건에 대해 깊은 애도와 유감(deep sadness and regret)의뜻을 전한다. 유사사건의 재발방지를 위해 미군 수뇌부로 하여금 한국측과 긴밀히협조하도록 지시했다. 미국민들은 한국민들에 대해 깊은 존경심을 갖고 있으며 한미동맹관계의 중요성도 잘알고 있다. ▲김 대통령= 우리 국민이 이제는 부시 대통령의 진의를 이해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 이와 같은 비극적인 사건이 재발되지 않도록 현재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濠정부 對테러법안 놓고 야당과 대치

    ... 양보한 만큼 추가적인 법안 개정 요구는 더 이상 들어줄 수 없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존 하워드 총리는 12일 ABC라디오 방송과 회견에서 "우리는 부실하고 허약한 대테러법안이 국가가 직면한 새로운 안보상황에 대처할 수 있을 것으로 국민에게 위장할 수 없다"며 추가적인 법안 수정에 응하지 않을 것임을 역설했다. 그는 이어 "일단 상원의 태도를 지켜볼 것이다. 2개 분야에 대해서는 틀림없이양보한다. 그러나 법안의 추가 수정 요구는 들어줄 수 없다. 법률이 무기력해지기때문이다"고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민주-통합21 공조 합의문]

    ... 재확인하고 이번 선거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3. 노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될 경우 5년간 국정동반자로서 끝까지 손잡고 국정전반에 공동책임을 지기로 했다. 4. 노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되면 양당은 초당적 국정운영을 통해 국민통합과 정치개혁을 추진키로 했다. 5. 국정운영 전반을 논의하기 위해 정례 대화를 통해 긴밀히 대화하고 정책공조를 효율화하기 위해 양당과 정부가 함께 하는 정례 당정협의회를 개최키로 했다.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한나라, 후보단일화 청와대 개입 의혹제기

    한나라당 남경필 대변인은 13일 "민주당 노무현 후보와 국민통합 21 정몽준 대표간 후보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에 청와대가 개입한 의혹이 있다"고 주장했다. 남 대변인은 "후보단일화 여론조사를 맡았던 리서치엔리서치에서 일하던 강흥수 본부장이 지난 10월 청와대 정책기획수석실 행사기획 및 여론조사를 담당하는 3급행정관으로 들어가 재직중"이라며 "강 행정관은 단일화 여론조사 과정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 밝혀라"고 촉구했다. 이에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02.12.13 00:00

  • [대선종반 변수] ① '盧.鄭 공동유세'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와 국민통합 21 정몽준(鄭夢準) 대표가 후보단일화 성사에 이어 13일 대선공조에도 합의함에 따라 노.정 연대가 이번 대선전의 막판 변수로 떠올랐다. 노.정 두 사람은 이날 오전 국회 귀빈식당에서 회동, 선거공조 의지를 다진 뒤여의도 민주당사에서 열린 공동선대위 회의를 처음으로 주재하고 오후에는 대전에서공동유세를 벌였다. 정 대표는 또 14일 부산과 울산, 15일 수도권에서 공동유세를 벌이기로 하는 등노 후보에 대한 ...

    연합뉴스 | 2002.12.13 00:00

  • [막판 유세총력] 盧 경기서 세몰이

    민주당 노무현 후보는 13일 경기도 용인과 평택에서 유세를 벌인데 이어 대전에서 국민통합21 정몽준 대표와 첫 공동유세를 갖고 기세를 올렸다. 노 후보는 경기지역 유세에서 행정수도 이전 공약을 설명한 뒤 "한나라당은 행정수도를 이전하면 수도권 집값이 폭락하고 공동화가 일어난다며 국민을 불안케 하고 있다"며 "절대 집값이 내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노 후보는 대전유세에서 "새 정치는 국민 모두가 바라는 시대의 사명"이라며 "정 대표와 함께 ...

    한국경제 | 2002.12.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