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129,6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작권 FOC 평가 '조기시행' 가능성…국방부 "한미 협의 예정"

    어제 미 국방장관 청와대 예방시 논의…SCM 공동성명엔 '내년'으로만 명시 한미 군 당국이 내년에 실시하기로 한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전환 평가 절차를 '조기 시행'하는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국방부 관계자는 3일 기자들과 만나 내년 시행 예정인 전작권 전환을 위한 미래연합사령부 완전운용능력(FOC) 평가와 관련 "어제 문재인 대통령과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장관이 FOC 평가 조기 실시 가능성에 대해 논의했다"며 "이에 따라 한미 군사당국 ...

    한국경제 | 2021.12.03 11:25 | YONHAP

  • thumbnail
    결국 되살아난 '경항모 예산' 72억…해군, 내년 기본설계 추진

    ... 수정예산안을 단독 처리했다. 내년도 경항모 관련 예산은 그대로 복원됐다. 이 예산은 기본설계 착수금 62억4100만원, 함재기 자료와 기술지원 8억4800만원, 간접비 9900만원 등으로 구성돼 있다. 앞서 지난달 16일 국회 국방위원회에서는 일부 야당 의원들이 해군의 경항모 추진 사업이 "막대한 예산이 드는 국방 포퓰리즘"이라고 비판했고, 일부 여당 의원들도 신중한 검토를 주문했다. 이에 따라 국방위는 정부안 예산 71억8800만원을 5억원으로 ...

    한국경제 | 2021.12.03 10:57 | 문혜정

  • thumbnail
    경항모 예산안 진통 끝에 국회 통과…당청 '핫라인' 가동

    국방 분야 핵심공약 좌초 우려에 정무라인 물밑작업 끝 '기사회생' 문대통령, 경항모 중요성 거듭 강조…예산부활 보고받고는 '반색' 여야간 협상의 막판 복병이었던 경항모 사업 예산안이 정부 원안대로 통과된 배경에는 당청 '핫라인'의 역할이 있었다. 경항모 사업이 문재인 대통령의 국방 분야 핵심 공약이었던 만큼 관련 예산이 대폭 삭감되는 상황을 방치할 수 없었다는 위기감이 작용했다고 할 수 있다. 청와대는 당초 정부가 편성한 예산 72억 원이 ...

    한국경제 | 2021.12.03 10:33 | YONHAP

  • thumbnail
    군 코로나19 확진자 38명 추가…1명 제외 전원 돌파감염

    군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8명 추가됐다고 국방부가 3일 밝혔다. 추가 확진자들은 전국 36개 육·해·공군 및 국방부 직할부대 소속이다. 38명 가운데 37명이 백신접종 완료 후 2주가 지나 확진된 돌파감염 사례다. 군내 누적 확진자는 2천476명이며, 이 가운데 755명이 돌파감염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03 10:28 | YONHAP

  • thumbnail
    내년 국가채무 1064조원, GDP 절반…나라살림 적자 54조원

    국회 확정예산, 정부안보단 채무 규모·비율 개선…나라빚 3조9천억원 더 갚기로 총지출 3조3천억원 늘어…국방 등 5조6천억원 감액, 소상공인 지원 등 8조9천억원 증액 총수입 4조7천억원 확대…소득·법인·종부세 등 증가 전망 반영 내년 국가채무가 1천조원을 돌파해 사상 처음으로 국내총생산(GDP)의 절반 수준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나라살림 상황을 보여주는 통합재정수지 ...

    한국경제 | 2021.12.03 10:19 | YONHAP

  • thumbnail
    "미국 군용기 11월 중국 연안 94회 정찰…역대 최다"

    ... 일부 정찰기는 식별신호를 꺼놓았을 수 있어 지난달 미군의 정찰 횟수는 더 많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미군의 이같은 정찰 비행 확대는 중국군의 대만을 향한 공중 무력시위가 강화한 것에 대한 대응으로 풀이된다. AFP 통신은 대만 국방부의 발표를 토대로 자체 집계한 결과 9월 117대, 10월 196대, 11월 159대 등 석달 연속으로 매월 100대 이상의 중국 군용기가 대만 방공식별구역(ADIZ)을 침범했다고 지난 1일 보도했다. 11월에는 사흘을 제외하고 매일 ...

    한국경제 | 2021.12.03 10:01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고별열병식서 '글썽'…"민주주의 지킬 투쟁" 촉구

    ... 찬양합니다'를 연주했다. 메르켈 총리는 연방군악대의 연주를 들으며 눈물을 글썽이는 등 감동받은 모습이었다. 그로서 차펜슈트라이히는 16세기 말에 맥주통의 꼭지를 두드리며 취침을 알린데서 유래한 소야곡으로 독일 연방군은 총리나 대통령, 국방장관이 퇴임할 때 하는 고별 열병식을 의미한다. 연방군은 고별 대상이 신청한 세가지 곡을 연주한 뒤 행진과 귀영신호, 기도에 이어 국가를 연주한뒤 다시 행진한다. 이날 열병식에는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독일 대통령과 안네그레트 크람프-카렌바우어 ...

    한국경제 | 2021.12.03 09:58 | YONHAP

  • thumbnail
    대만 "한미, 첫 대만해협 언급에 감사"…중국은 아직 반응 없어

    ... 안정과 번영에 매우 관건이 되는 곳"이라며 "대만은 미국, 한국 등 이념이 가까운 나라들과 협력을 심화해 민주, 자유, 인권 등 공동의 가치를 공동으로 수호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날 제53차 SCM 직후 발표된 한미 국방장관 공동성명에는 "양 장관은 2021년 5월 조 바이든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 간 정상회담 공동성명에 반영된 대만해협에서의 평화와 안정 유지의 중요성을 확인했다"는 문구가 들어갔다. 북한 위협에 대응하는 회의체인 SCM 공동성명에서 대만 ...

    한국경제 | 2021.12.03 09:50 | YONHAP

  • thumbnail
    더벤처스, 낙후지역 통신접근성 해결하는 무선통신 솔루션 '아스트롬(ASTROME)'에 투자

    ... 소프트웨어 기반의 원격 제어를 통해 운영할 수 있어 관리 효율을 높였다. 기가메쉬는 이러한 이점으로 기존 광섬유 대비 1/6의 비용으로 구축이 가능하고, 다른 고대역 제품군에 비해 50% 이상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현재 인도 국방부 및 정부, 미국 연방 주도의 ‘Rural Connectivity’ 실증 사업에 참여하며 글로벌 솔루션으로 인정받고 있다. 네하 사탁 아스트롬 대표는 “고용량 통신네트워크 수요 증가에 따른 5G와 커넥티비티 ...

    한국경제 | 2021.12.03 09:42 | 강홍민

  • thumbnail
    추미애, 이재명에 반기 "조국은 공공의 적 아니다"

    ... 향해 "한 인간에 대해 함부로 하면서 민주주의를 지킨다고 할 수 없다"면서 "한 인간에 대해 함부로 하는 것을 방치하면서 국민을 지키겠다고 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앞서 이 후보는 2일 한국방송기자클럽토론회에서 "조 전 장관은 여전히 민주당이 국민에게 외면받고 또 비판받는 문제의 근원 중 하나"라며 "민주개혁 진영은 더 청렴해야 하고, 작은 하자조차도 더 크게 책임지는 게 맞다"고 말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12.03 09:10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