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41-450 / 137,3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친환경 '탄약 비군사화' 시설 2개 영동군에 추가 준공

    충북 영동군에 친환경 탄약 비군사화 시설 2개를 추가 준공했다고 국방부가 15일 밝혔다. '탄약 비군사화'란 불발탄이나 수명을 다한 탄약을 소각이나 분해 등 방법으로 군사 목적에 사용할 수 없도록 만드는 과정이다. 이번에 준공된 탄약 비군사화 시설은 연면적 3천184㎡(약 960평 규모)에 들어선 내열형 소각시설과 대형탄 분해시설이다. 예산 약 200억원이 투입됐다. 국방부는 "새 시설은 친환경 무방류시스템으로 건설됐으며, 비군사화 처리 때 ...

    한국경제 | 2022.06.15 09:00 | YONHAP

  • thumbnail
    북한, '6·15 22주년' 맞아 김정일·김정은 우상화

    ... 22주년을 맞은 15일 북한 선전매체는 북한 최고지도자들을 우상화하며 통일을 앞당기자고 촉구했다. 선전매체 '조선의 오늘'은 이날 '자주통일의 길에 마련하신 불멸의 이정표' 제하 글에서 2000년 6월 당시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남북정상회담 계기에 발표된 공동선언을 두고 "새 세기 자주통일의 역사적 이정표를 마련하고 조국통일의 전환적 국면을 열어놓은 특기할 사변이었다"고 평가했다. 매체는 "북과 남은 선언을 통하여 나라의 통일 문제를 그 주인인 ...

    한국경제 | 2022.06.15 08:13 | YONHAP

  • thumbnail
    러, 영국 주요 언론인·국방분야 인사 49명 무더기 제재

    "우크라 사태 허위 정보 확산, 우크라 무기 지원 참여" 러시아가 14일(현지시간) 영국의 주요 언론계 인사와 국방부 및 방위산업체 고위인사 등 49명에 대해 자국 입국 금지를 포함한 개인 제재를 가했다. 러시아 외무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영국 정부의 반(反)러시아 활동, 러시아 유력 언론인 및 방위산업체 대표들에 대한 개인 제재 도입과 관련해 영국 주요 언론사 지도부와 기자들, 영국군 지휘부와 방산업체 대표 및 로비스트들을 러시아 입국 금지자 ...

    한국경제 | 2022.06.15 02:01 | YONHAP

  • thumbnail
    국제반핵단체 "북한, 지난해 핵무기에 8천200억원 지출 추정"

    ... 계약, 연간 보고서, 공개된 로비스트 활동 사항 등을 분석해 추정한 것이다. ICAN은 보고서에서 전 세계적으로 12개의 회사가 핵무기 작업을 위해 302억 달러(38조9천억원)의 신규 계약을 체결했다고 말했다. 또 이들 회사는 국방에 대한 추가 지출을 위한 로비에 1억1천700만 달러(1천500억 원)를 지출한 것으로 추정됐다. 다만 북한의 경우는 군사비 지출에 대한 공개 정보가 거의 없었다고 이 단체는 보고서에서 밝혔다. 이에 따라 이 단체는 한국 정부가 ...

    한국경제 | 2022.06.15 01:32 | YONHAP

  • thumbnail
    美 당국자 "대북 군사대비태세, 한·일과 긴밀 협의해 조정"(종합)

    "대비태세조정, 최종 결정 안돼…진전 확인시킬 방안 논의중" "핵, 美안보전략의 핵심…적국 핵 무력화 수준 압도적 역량 유지" 콜린 칼 미 국방부 정책차관은 14일(현지시간) 북한의 7차 핵실험 가능성을 비롯한 잇단 도발에 따른 장단기 군사대비태세 조정과 관련, "최종 결정은 아직 내려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칼 차관은 이날 미국의 싱크탱크인 신미국안보센터(CNAS) 대담에서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전날 박진 외교장관과 회담 뒤 회견에서 ...

    한국경제 | 2022.06.15 01:25 | YONHAP

  • thumbnail
    美 당국자 "美, 대북 군사대비태세 조정 최종 결정 안 돼"

    "北, 2017년 이후 무기개발 가장 활발…매우 우려스러운 일" 콜린 칼 미 국방부 정책차관은 14일(현지시간) 7차 핵실험 가능성을 비롯한 북한의 잇단 도발에 따른 장단기 군사대비태세 조정과 관련, "최종 결정은 아직 내려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칼 차관은 이날 미국의 싱크탱크인 신미국안보센터(CNAS) 대담에서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박진 외교장관과의 회담 뒤 회견에서 북한의 도발에 따른 장단기 군사대비태세 조정을 언급한 데 대한 추가적 ...

    한국경제 | 2022.06.15 00:17 | YONHAP

  • thumbnail
    故 이예람 중사 성추행 가해자 2심서 감형…유족, 절규·실신

    공군 고(故) 이예람 중사를 성추행한 가해자가 2심에서 감형받자, 유족이 절규하며 실신했다. 국방부 고등군사법원은 14일 열린 공군 장 모 중사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1심의 징역 9년보다 2년 적은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앞서 장 중사는 군인 등 강제추행치상, 특가법상 보복 협박 등 혐의로 구속기소 돼 지난해 12월 국방부 보통군사법원 1심에서 징역 9년을 선고받았다. 당시 1심 재판부는 장 중사가 이 중사에게 자살을 암시하는 듯한 문자메시지를 ...

    한국경제 | 2022.06.14 23:25 | 이보배

  • thumbnail
    이스라엘 국방 "미국 주도 反이란 세력 구축 필요"

    이란의 핵 개발을 극도로 경계하고 견제하는 이스라엘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중동 방문을 앞두고 걸프 지역 아랍국가들과의 반(反)이란 군사협력을 촉구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베니 간츠 이스라엘 국방부 장관은 이날 연설을 통해 2020년 미국의 중재를 계기로 걸프 지역 아랍 국가, 이집트, 요르단 등과 이스라엘의 안보 연대가 가까워졌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어 "이란의 호전성 앞에 지금 필요한 것은 단순한 협력뿐만이 아니라 ...

    한국경제 | 2022.06.14 23:05 | YONHAP

  • thumbnail
    러 "세베로도네츠크 화학공장내 민간인 대피위한 안전통로 개설"

    저항 중인 우크라 군대엔 "무기 내려놓으라" 투항 요구 러시아 국방부가 격전지인 우크라이나 동부 세베로도네츠크 내 '아조트' 화학공장의 민간인 대피를 위한 인도주의 통로(안전통로)를 개설한다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세베로도네츠크는 루한스크주(러시아명 루간스크주)에 속한 돈바스 지역의 전략적 요충지로, 현재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군을 몰아내기 위해 대규모 공세를 펼치고 있다. 인테르팍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군 총참모부(합참) 산하 지휘센터인 ...

    한국경제 | 2022.06.14 21:28 | YONHAP

  • thumbnail
    응모작 3만건에도 돌고돌아 '대통령실'…靑, 61년만 역사속으로(종합)

    ... 같은 인상을 준"(경향신문 보도) 경무대에 대한 부정적 민심을 고려한 것이다. 당시 인근 동네 이름(청운동)을 딴 청운대로 짓자는 의견도 나왔으나 본관의 푸른 기와지붕에서 착안한 청와대로 결정됐다는 이야기가 있다. 집무실을 옛 국방부 청사로 이전, 사상 첫 '용산 시대'를 연 윤 대통령은 집무실 작명에 각별한 관심을 보였다. 지난 4월 15일부터 약 한달간 총 1천200만원 상금을 내걸고 진행된 대국민 공모에는 무려 3만 건이 접수됐다. 디자인·건축·광고 ·방송 ...

    한국경제 | 2022.06.14 21: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