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1-820 / 1,0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로펌 진검승부 '국제중재' 에 달려"…김앤장·광장 등 전문가 영입 경쟁

    국제중재가 로펌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다.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이 늘어나면서 국제중재 시장 규모가 커지고 있는 데다 국내 로펌 역량 강화로 수임도 늘고 있어서다. 국내 최대 로펌인 김앤장은 다음 달 법조계에서 두세 명의 국제중재 전문가를 추가로 영입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김앤장 관계자는 "국제중재 관련 시장이 지속적으로 커지고 있어 인원을 충원키로 했다"고 말했다. 광장은 올 들어 하나로텔레콤 수석부사장 출신인 권순엽 미국 ...

    한국경제 | 2010.02.22 00:00 | 임도원

  • 현대重, 오일뱅크 인수관련 IPIC 상대 訴

    현대중공업은 현대오일뱅크 주식 인수와 관련, 아부다비 국영석유투자회사(IPIC)를 상대로 국제중재법원 중재판정의 강제집행 허가를 청구하는 소송을 제기한다고 3일 공시했다. 현대중공업 측은 "IPIC 측이 주주간 협약을 중대하게 위반한 사실이 인정돼 보유하고 있는 현대오일뱅크 지분 70%를 주당 1만5천원에 전량 현대 측에 양도하라는 판정이 내려졌다"며 "하지만 IPIC 측이 아무런 이유없이 부당하게 이행을 거부하고 있어 신속한 이행을 위해 소를 ...

    연합뉴스 | 2009.12.03 00:00

  • 현대重 "현대오일뱅크 주식인수 관련 소송 제기"

    현대중공업은 현대오일뱅크 주식 인수와 관련, 아부다비국영석유투자회사(IPIC International B.V.) 등을 상대로 국제중재재판소의 중재판정에 대한 집행판결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3일 공시했다. 현대중공업 측은 "국제중재재판 결과, IPIC 측이 주주간 협약을 위반한 사실이 인정돼 IPIC 측이 보유한 현대오일뱅크 주식 1억7155만7695주(70%) 전량을 주당 1만5000원에 현대 측에 양도하라는 판정이 내려졌다"며 "그러나 IPIC ...

    한국경제 | 2009.12.03 00:00 | blooming

  • 대웅제약, 와이어스 상대 국제중재

    대웅제약이 항체 치료제 개발 협력자였던 다국적 제약사인 와이어스를 상대로 국제중재 신청 절차를 밟기로 했습니다. 대웅제약은 약 2년에 걸쳐 합리적인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노력했지만, 와이어스의 처사를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며 국제 중재심판을 밟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지난 2004년 12월 대웅제약은 스코틀랜드의 '헵토젠'이라는 벤처회사와 항체 치료제 신약개발 협력 관계를 체결했으며, 한국 정부와 대웅제약은 9년동안 매년 10억원씩 투자하기로 합의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09.11.30 00:00

  • 대웅제약 "계약 불이행" 美 와이어스 ICC에 제소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30일 세계적인 바이오제약 회사인 미국 와이어스를 국제중재법원(ICC)에 계약불이행으로 제소한다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스코틀랜드 벤처기업 헵토젠과 2005년 8월 항체신약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했음에도 헵토젠을 인수 · 합병해 모든 권리와 의무를 가진 와이어스가 합리적 설명 없이 계약을 이행하지 않고 있어 제소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회사는 2005년부터 정부 지원을 받아 진행해 온 헵토젠과의 항체신약 국제 공동연구 ...

    한국경제 | 2009.11.30 00:00 | 이관우

  • IPIC의 몽니…"오일뱅크 지분 70% 현대重에 못줘"

    현대오일뱅크 최대주주인 아랍에미리트(UAE) IPIC(국영석유투자회사)가 현대오일뱅크 지분 70%를 현대중공업에 넘기라는 싱가포르 국제중재재판소(ICC)의 중재결정 이행을 거부했다. 지분을 넘겨받으려면 한국 법원의 집행 판결을 별도로 받아내야 한다는 이유에서다. 이에 따라 현대중공업이 경영권을 되찾기까지는 좀 더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IPIC는 26일 발표한 입장 표명서에서 "중재재판소의 판정은 현대 측 주주들이 한국 법원으로부터 승인 및 집행에 ...

    한국경제 | 2009.11.26 00:00 | 이정호

  • IPIC, "한국법원 판결 받아 집행하라"

    현대오일뱅크의 최대주주인 아부다비국제석유공사(IPIC)가 국제중재재판소의 중재판정 이행을 거부하며 한국법원의 판결을 받아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IPIC는 지난 22일 현대중공업에 보낸 서신을 통해 '현대 측이 한국법원으로부터 집행 판결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최근 ICC 중재 판정이 IPIC 측에 어떠한 영향도 미칠 수 없다'는 의견을 전달해왔습니다. 이에 대해 현대중공업은 “IPIC의 이러한 통보는 중재와 관련한 주주협약의 규정을 명백히 위반하는 ...

    한국경제TV | 2009.11.26 00:00

  • 대웅제약, 와이어스 상대 국제중재 신청

    대웅제약이 다국적 제약사인 와이어스를 상대로 신약 개발 협력 거부와 관련해 국제중재 신청을 내기로 했습니다. 대웅제약은 한국 정부와 스코틀랜드개발청의 국제협력 과제로 수행돼 온 신약 개발 공동 프로젝트를 와이어스가 일방적으로 협력을 거부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대웅제약은 와이어스를 상대로 신약개발 국제 협력 파기에 따른 국제중재 신청 등 대응에 나서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양재준기자 jjyang@wowtv.co.kr

    한국경제TV | 2009.11.25 00:00

  • 대웅제약, 와이어스 상대 국제중재 신청 (종합)

    대웅제약이 다국적 제약사인 와이어스를 상대로 신약 개발 협력 거부와 관련해 국제중재 신청을 내기로 했습니다. 대웅제약은 한국 정부와 스코틀랜드개발청의 국제협력 과제로 수행돼 온 신약 개발 공동 프로젝트를 와이어스가 일방적으로 협력을 거부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대웅제약은 와이어스를 상대로 신약개발 국제 협력 파기에 따른 국제중재 신청 등 대응에 나서겠다고 설명했습니다. 회사 관계자는 "와이어스에 공동개발 계약 파기에 대한 보상을 촉구하고 적절한 ...

    한국경제TV | 2009.11.25 00:00

  • thumbnail
    현대重 "IPIC가 오일뱅크 알짜사업 빼가려 한다"

    ... 나섰다. IPIC가 현대오일뱅크의 최대주주 자리를 내놓기에 앞서 합작 투자라는 명분으로 이 회사의 '알짜사업'인 BTX(벤젠,톨루엔,자일렌)부문을 빼돌리려 시도하고 있다는 게 현대중공업 측 지적이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12일 국제중재재판소(ICC) 판결에 따라 기존 최대주주인 IPIC 측이 보유한 현대오일뱅크 지분 전량(70%)에 대한 인수권을 확보한 상태다. IPIC는 오는 24일 임시 주주총회를 소집,합작회사 설립 안건 처리를 강행하기로 해 또 한차례의 ...

    한국경제 | 2009.11.17 00:00 | 장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