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91-900 / 9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리핑] 한화(000880) - 한화의 매력 세 가지...삼성증권

    ... 감소 역시 신계약비 이연상각방식 변경, 미보고발생손해액(IBNR) 적립 등 일회성 요인에 의한 것으로 이미 예상된 사안인 만큼 더 이상 주가에 악재로 작용하지는 못할 전망. 동사의 주가는 올 해 들어 예보의 대생 인수 관련 국제중재 신청 후 고점 대비 약 30% 조정을 거친 상태. 그러나 당사는 현 주가 약세가 추가매수의 기회라고 판단. 이는 1) 콜옵션의 성공적 행사를 통한 금융지주 출현 기대감이 여전하고, 2) 인천공장부지 개발사업 실시계획 인가로 인해 ...

    한국경제 | 2006.08.16 08:39

  • 예보-한화 대생 공방 국제중재 비화

    대한생명 매매 계약의 적법성을 둘러싼 예금보험공사와 한화그룹의 공방이 결국 국제 분쟁으로 비화됐습니다. 예보는 매매 계약의 무효 또는 취소를 요구하는 중재를 국제상사중재위원회에 신청했고 이에 한화그룹은 예보에 대해 대한생명 주식의 콜 옵션 의무 이행과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맞중재를 냈습니다. 예보는 한화그룹이 2002년 대한생명을 인수하기 위해 호주계 맥쿼리생명과 맺은 이면계약을 문제 삼고 있으며 한화는 대법원 최종 판결에서도 드러났듯이 문제...

    한국경제TV | 2006.08.01 00:00

  • 대한생명 인수 관련 예보.한화 국제중재 신청

    대한생명 인수와 관련해 예금보험공사와 한화그룹이 서로 국제중재를 신청했다. 한화는 예금보험공사가 지난 29일 대한생명 인수와 관련해 주식매매계약과 주주 간 계약서 무효 및 취소,원상회복 등을 요구하는 국제중재를 미국 뉴욕국제중재위원회에 신청했음을 통보해왔다고 31일 공시했다. 한화도 이에 맞서 같은 날 예보에 대해 대생 주식 콜옵션 의무이행 및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국제중재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국제중재는 통상 1년여 시간이 걸리는 만큼 대생 ...

    한국경제 | 2006.07.31 00:00 | 정태웅

  • [리포트] 대생 분쟁, 결국 국제중재

    ... 예보 측은 당초 방침대로 한화의 콜옵션 행사 요청에 응하지 않겠다고 통보해왔습니다. 일각에서는 양측이 협상으로 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것이란 관측도 제기됐지만 결국 최악의 상황을 피하기 어렵게 됐습니다. 이미 예보는 대한생명 국제중재 자문사로 법무법인 태평양을 선정하고 국제 중재를 위한 준비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S: 예보 "국제중재로 해결") 최장봉 예보 사장은 지난주 국회 업무보고에서 "이면계약이 공적자금 회수에 차질을 빚게 했다"며 "국제 거래 질서를 ...

    한국경제TV | 2006.07.06 00:00

  • [리포트] 결국 국제중재로...

    [앵커] 예금보험공사가 한화의 대한생명 지분 콜옵션 행사 요청을 거절함에 따라 국제중재를 피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한정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예금보험공사가 결국 한화의 대한생명 콜옵션 행사요청을 거절했습니다. 한화그룹은 지난달 대법원으로부터 맥쿼리생명과 맺은 이면 계약에 대해 최종 무죄판결을 받은 뒤 즉시 콜옵션 행사를 결의하고 예보에 통지했습니다. 법적 정당성을 얻은 만큼 이대로 당하고만 있지 않겠다는 강한 의지를 표명한 ...

    한국경제TV | 2006.07.06 00:00

  • 국내 M&A시장 혼탁 심각

    ... 공적자금관리위원회를 기망했다며 국제 중재를 신청할 계획이다. 형사적 판단과 민사적 판단이 다를 수 있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한화그룹은 대법원이 한화의 대생 인수과정이 법률적으로 전혀 하자가 없었다는 점을 입증했다며 예금보험공사에 무의미한 국제중재 신청 계획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한화그룹이 또 대한생명 지분에 대해 콜옵션을 행사함으로써 대생 인수 무효를 주장하고 있는 예금보험공사에 대해 정면으로 대응했다. 이밖에 지난 2003년 외환은행을 대주주자격이 없는 사모펀드 론스타에 ...

    연합뉴스 | 2006.06.22 00:00

  • [리포트] 공적자금 회수 vs 경영권 확보

    ... 관측들도 제기됩니다. 하지만 이같은 관측에 한화는 그룹의 손해가 막대한 만큼 예보의 의도대로 타협으로 물러설 일이 아니라는 강경한 입장입니다. 결국 양측이 접점을 찾지 못한다면 대한생명 인수 논란은 예보가 밝힌 것처럼 결국 국제중재로 갈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국제심판대에 가더라도 대한생명 인수가 무효가 될 가능성은 매우 낮은 상황에서 국민의 혈세에서 빠져나갈 100억원이 넘는 소송비용과 국제적인 망신까지 이 손해들은 과연 누가 책임질 지 걱정입니다. 와우TV뉴스 ...

    한국경제TV | 2006.06.21 00:00

  • [브리핑] 한화(000880) -이면계약 최종 무죄 판결로 대부분의 불확실성 해소...삼성증권

    ... 대해 대법원에서 최종 무죄 판결을 내렸기 때문. 당사는 이번 대법원의 판결이 대한생명 인수와 관련된 불확실성의 상당 부분을 해소 시켰다는 점에서 주가에 긍정적으로 판단함. 다만, 예금보험공사가 여전히 이면계약으로 인한 손해에 대해 국제중재(민사소송)를 신청할 것으로 보이고 중재가 완료되는데 통상 6~12개월이 소요되는 만큼 위험이 완전히 사라졌다고 볼 수는 없음. 언론에 따르면 한화는 콜옵션 행사를 서두를 것으로 예상되는 반면, 예보가 이를 거부할 방침인 것으로 보여 ...

    한국경제 | 2006.06.19 08:29

  • [기업뉴스 헤드라인]

    한화, 대한생명 콜옵션 행사 강행 한화그룹이 대법원 무죄확정판결후 예금보험공사를 상대로 대한생명 지분 16%에 대한 콜옵션 행사에 들어갔습니다. 국제중재 종결전까지는 콜옵션 요구를 결코 받아들이지 않겠다는 예보와의 마찰이 불가피합니다. 포스코 이달부터 중국서 쇳물 생산 외국기업 최초로 중국에서 쇳물을 생산하게될 포스코의 중국 철강신화가 시작됐습니다. 포스코는 중국 장자강에 짓고 있는 연산 60만톤 규모의 스테인리스 열연공장을 국내언론에 공개하고 ...

    한국경제TV | 2006.06.19 00:00

  • thumbnail
    한화 계열사 '大生 콜옵션' 행사 결의

    ... 없다는 입장이다. 이에 따라 콜옵션 행사는 결국 국제 중재가 끝나고 난 뒤에야 결정될 전망이다. 한화측과 예보는 콜옵션 행사를 포함한 모든 다툼을 뉴욕 국제상사위원회에서 해결키로 본계약을 맺었으므로 가처분 신청 등 국내 소송을 통해서는 해결할 수 없다. 이에 따라 본계약 무효 여부와 콜옵션 행사 가능 여부가 모두 1년여의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이는 국제중재 절차에 따라 판가름 나리란 예상이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06.19 00:00 | 정태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