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9,1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시, 서부산권 기계부품 일자리 만들어 제조업 고용창출 견인

    ... 창출에 5년간 총 406억 원 투입 기업에는 스마트공장 개선 등 지원으로 9월 현재 164명 고용 창출 성과, 근로자에는 신규 취업자 장려금, 이전직 직업훈련 등 지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산업정책 연계 일자리 사업인 ‘서부산권 ...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기존에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으로 구축했던 공정자동화시스템을 회사 실정에 맞게 실시간으로 모든 공정의 불량률 등 생산지표를 통합·분석할 수 있어 의사결정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

    한국경제 | 2021.09.26 13:07 | 김태현

  • thumbnail
    '정년 60세' 5년 됐지만 기업 89% "중장년 인력 관리 어려워"

    ... 의무화된지 상당한 기간이 지났음에도 기업들에 부담으로 작용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정년 60세 의무화와 관련해 대응조치를 취한 기업은 59.0%였다. 가장 많이 취한 조치는 임금피크제 도입(66.1%·복수응답)이었다. 이어 근로시간 단축·조정(21.4%), 조기퇴직 도입(17.5%), 인사제도 개편(16.3%) 등이 있었다. 중장년 인력의 업무 능력과 생산성을 젊은 직원들과 비교하면 어느 정도냐는 질문에는 '비슷하다'는 응답이 56.3%로 가장 많았고, 젊은 ...

    한국경제 | 2021.09.26 12:00 | YONHAP

  • thumbnail
    최종순위 뒤바뀐 KBS `더유닛`, 알고보니…

    ... 참가자 18명 중 13명의 온라인 점수가 실제와 다르게 입력됐다. 당시 KBS는 사전 온라인 점수와 생방송 중 실시간 문자투표 점수의 합산점수로 남성그룹과 여성그룹 멤버 각 9명을 선발했는데, 온라인 점수 오류로 인해 점수가 정확하게 ... 상위직급 승진 비율을 과도하게 운용했다는 지적이다. 또 연차수당 산정 시 산정 기준금액을 과다하게 적용하거나 월 근로시간을 규정과 달리 적용해 연차수당이 과다지급되거나 직급별 편차가 발생하는 사례가 있다고 보고 이에 대한 개선방안을 마련하도록 ...

    한국경제TV | 2021.09.24 23:30

  • thumbnail
    KBS '더유닛', 온라인 점수 입력오류로 최종순위 뒤바뀌어(종합)

    ... 참가자 18명 중 13명의 온라인 점수가 실제와 다르게 입력됐다. 당시 KBS는 사전 온라인 점수와 생방송 중 실시간 문자투표 점수의 합산점수로 남성그룹과 여성그룹 멤버 각 9명을 선발했는데, 온라인 점수 오류로 인해 점수가 정확하게 ... 상위직급 승진 비율을 과도하게 운용했다는 지적이다. 또 연차수당 산정 시 산정 기준금액을 과다하게 적용하거나 월 근로시간을 규정과 달리 적용해 연차수당이 과다지급되거나 직급별 편차가 발생하는 사례가 있다고 보고 이에 대한 개선방안을 마련하도록 ...

    한국경제 | 2021.09.24 19:50 | YONHAP

  • thumbnail
    광주시 "야외 음주 금지·3밀 공간 이용 시간 최소화" 권고(종합)

    ... 유흥시설, 학교, 목욕탕, 식당, 체육시설 등 곳곳에서 다수의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특히 식당·카페 등의 영업시간 제한 시각(오후 10시) 이후에 공원, 체육시설 등 야외 공간에서 집단으로 음주·취식을 하며 확산 우려를 키우고 ... 김종효 광주시 행정부시장은 이날 온라인 브리핑에서 3가지 수칙을 권고했다. 외국인 고용 사업장에는 내·외국인 근로자의 고용 또는 휴가 복귀 시 진단 검사 결과를 확인해달라고 당부했다. 야외 공간에서 음주나 취식 행위를 삼가고, ...

    한국경제 | 2021.09.24 16:14 | YONHAP

  • 초과근무‧야근 시달린 직원 극단 선택…IT기업 대표 벌금형

    직원에게 주 52시간 초과 근무를 시킨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구영배 큐텐 대표(55)가 1심에 이어 2심에서도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이 업체에서 일하던 A씨는 연이은 야근으로 괴로움을 호소하다 극단적 선택을 했다. 24일 법조계에 ... 재판부는 모두 구 대표의 혐의를 유죄로 인정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인터넷 벤처기업에서 법정 근로시간을 초과하는 근로가 당연시되어 온 사회적 상황 아래 위법성 인식 없이 기존의 잘못된 관행을 좇다가 미필적 고의에 의해 ...

    한국경제 | 2021.09.24 09:09 | 최진석

  • thumbnail
    CDC "화이자 백신 부스터샷, 고령층 및 중증 위험군에 권고"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자문위원회가 화이자·바이오앤텍의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부스터샷) 권고 대상을 고령층 및 중증 위험군으로 한정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승인 범위와 달리 고위험 근로자에 대한 추가 접종은 권고하지 않았다. 23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CDC 자문위가 65세 이상 미국인에 대한 추가 접종을 권장했다고 보도했다. 기저 질환이 있는 모든 50세 이상 및 일부 18세~49세 대상자에 대해서도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9.24 08:37 | 박인혁

  • thumbnail
    주52시간 초과근무시킨 IT기업 대표, 2심도 벌금형

    야근 시달린 직원 극단 선택…"근로시간 준수 노력 미흡" 직원에게 주 52시간 초과 근무를 시킨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구영배(55) 큐텐 대표가 1심에 이어 2심에서도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 1·2심 재판부는 모두 구 대표의 혐의를 유죄로 인정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인터넷 벤처기업에서 법정 근로시간을 초과하는 근로가 당연시되어 온 사회적 상황 아래 위법성 인식 없이 기존의 잘못된 관행을 좇다가 미필적 고의에 의해 ...

    한국경제 | 2021.09.24 07:30 | YONHAP

  • thumbnail
    '팰리세이드' 없어서 못 파는데…공장 이기주의에 속타는 현대차

    ... 저지하기 위한 집회 등을 열 계획이다. 자동차업계에서는 4공장 노조의 막무가내식 물량 지키기가 계속되면 해외 공장 근로자들이 혜택을 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회사로선 팰리세이드를 어디에서 생산하느냐보다 최대한 빨리 증산하는 게 중요하다. ... 생산하는 방안을 추진할 가능성이 크다는 의미다. 급변하는 시장 상황에 대응하려면 모델별 생산량을 수시로 바꿔야 하는데, 현대차와 기아는 노조를 설득하는 데 시간이 걸리다 보니 경쟁력이 떨어질 수 있다는 지적이다. 도병욱 기자

    한국경제 | 2021.09.23 17:25 | 도병욱

  • 中企 "생존 위협…전기요금 체계 개편해달라"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전력의 전기요금 인상 결정으로 24시간 공장 가동이 불가피한 3만여 개 뿌리업체와 56만 개 중소 제조업체의 타격이 더욱 커질 전망이다. 중소기업계와 소상공인업계는 전기 요금체계 개편을 촉구하고 나섰다. 중소기업중앙회는 ... 지게 됐다”고 하소연했다. 한 도금업체 사장은 “이미 지난 7월 50인 미만 기업에 주 52시간 근로제가 시행되면서 야간 근무가 어려워 값싼 심야전기를 쓸 수 없게 됐다”며 “사실상 전기요금이 ...

    한국경제 | 2021.09.23 17:18 | 안대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