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3,3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승리호' 김태리 "SNS 라방 중 댓글 못 봐 원성 사는 듯" 웃음[인터뷰③]

    ... 김태리가 SNS를 개설한 이유를 밝혔다. 15일 영화 '승리호'에 출연한 배우 김태리와 화상 인터뷰를 가졌다. 김태리는 승리호의 브레인이자 전략가인 장 선장 역을 맡았다. 이번 영화에는 조종사 김태호 역의 송중기, 기관사 타이거 박 역의 진선규, 로봇 업동이 역의 유해진이 함께했다. 최근 김태리는 소속사가 운영·관리하는 공식 인스타그램을 개설했다. 김태리는 팬들과 라이브방송으로 소통하기도 했다. 김태리는 "라이브방송을 하면 ...

    텐아시아 | 2021.02.15 16:39 | 김지원

  • thumbnail
    '승리호' 김태리 "송중기에 '말 놔도 되냐' 했더니…" [인터뷰②]

    ... 송중기, 진선규와의 케미를 자랑했다. 15일 영화 '승리호'에 출연한 배우 김태리와 화상 인터뷰를 가졌다. 김태리는 승리호의 브레인이자 전략가인 장 선장 역을 맡았다. 이번 영화에는 조종사 김태호 역의 송중기, 기관사 타이거 박 역의 진선규, 로봇 업동이 역의 유해진이 함께했다. 김태리는 "'승리호'는 팀플이라서 더 좋았다. 장 선장만의 고군분투로 사건이 해결되는 것이 아니라, 우리 네 명, 꽃님이(박예린 분)까지 다섯 명의 ...

    텐아시아 | 2021.02.15 16:25 | 김지원

  • thumbnail
    열차 '무선제어 입환 시스템' 도입…철도수송 안전성 강화

    ... 이동시키는 작업을 말한다. 이번에 도입되는 무선제어 입환 시스템은 철도 물류에 처음 적용되는 것으로, 입환 작업자가 기관차 외부에서 무선 제어장치를 통해 기관차를 움직이며 연결·분리 작업 등을 할 수 있다. 기존 입환 방식은 기관사와 작업자가 교신을 통해 철도 차량을 조성(造成)하는 터라 의사소통 오류에 따른 사고 위험이 컸지만, 무선제어 방식을 도입하면 작업자가 차량 연결 상태를 직접 눈으로 확인하며 작업할 수 있어 안전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

    한국경제 | 2021.02.14 11:00 | YONHAP

  • thumbnail
    '여고추리반' 몰입감에 1시간 훌쩍…'승리호' 타고 우주여행 떠나요

    ... 2092년, 일부의 선택받은 사람만이 위성궤도에 새로 마련된 인류의 보금자리 UTS에서 깨끗한 공기와 환경을 누리는 미래를 배경으로 한다. 우주 쓰레기를 수거해 파는 청소선 승리호의 장 선장(김태리 분), 조종사 태호(송중기 분), 기관사 타이거 박(진선규 분), 작살잡이 로봇 업동(목소리 유해진)이 등장한다. 어느 날 대량 살상무기 도로시를 손에 넣은 이들이 위험한 거래에 뛰어들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늑대소년’(2012), ‘탐정 ...

    한국경제 | 2021.02.09 15:00 | 김희경

  • thumbnail
    [TEN 리뷰] '승리호' 완벽하진 않아도 위대한 첫 걸음

    ... 인류, 겨우 5%만 갈 수 있는 특별한 곳. UTS 비시민 중에는 노동 비자를 받아 우주를 빠른 속도로 지나다니는 우주쓰레기 청소를 하는 우주쓰레기 청소부들이 있다. 승리호의 장 선장(김태리 분), 조종사 김태호(송중기 분), 기관사 타이거 박(진선규 분), 작살잡이 로봇 업동이(유해진 분)는 이 일로 근근이 먹고 산다. 하지만 어째 일을 하면 할수록 세금이니 우주선 수리비니 늘어나는 건 빚뿐이다. 어느 날 쓰레기 수거 중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

    텐아시아 | 2021.02.06 08:57 | 김지원

  • thumbnail
    한국형 우주 블록버스터의 새역사…영화 '승리호'

    ... 평범하지만, 개성 있는 인물이란 점도 영화를 다채롭게 만든다. 돈만 밝히는 '태호'(송중기)는 사실 딸을 잃어버린 아픔을 갖고 있고,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장 선장'(김태리)은 한때 우주 해적단을 이끈 이력이 있다. 온몸에 문신한 기관사 '타이거 박'(진선규)은 사실 누구보다 마음 여린 사람이다. 여기에 로봇 '업동이'(유해진 출연)는 피부 이식을 꿈꾸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무엇보다 영화의 가장 큰 매력은 곳곳에 깔린 친숙한 '한국 정서'다. 한국인 ...

    한국경제 | 2021.02.05 17:00 | YONHAP

  • thumbnail
    '승리호' 넷플릭스 개봉일 D-DAY…몇 시부터 볼 수 있나

    ... 김태리, 진선규, 유해진이 주연을 맡아 황금라인업을 완성했다. 송중기는 허술해 보이지만 천재적인 실력을 가진 조종사 태호 역을, 김태리는 나이는 가장 젊지만 승리호의 브레인이자 전략가 장선장 역을, 진선규는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기관사 타이거 박 역을 맡았다. 유해진은 국내 영화 최초로 모션 캡처 연기에 도전해 작살잡이 로봇 업동이를 연기했다. '늑대소년' 이후 조성희 감독과 8년 만에 송중기가 다시 만났다는 점도 주목 받는 점이다. 송중기는 ...

    텐아시아 | 2021.02.05 13:39 | 김지원

  • thumbnail
    외교부 방관 속 밀라노 트램 여대생 사망사고 재수사 결정(종합)

    ... 한국에서 대학을 다니다 2019년 9월 영국 대학에 다시 입학한 A씨는 방학을 맞아 친구들과 함께 밀라노에 여행 왔다가 뜻하지 않은 사고를 당했다. 현지 경찰과 검찰은 5개월여의 수사 끝에 피해자가 야간에 갑자기 철길을 건넌데다 기관사가 운전석에서 넘어진 피해자를 식별하기도 어려운 상황이었다며 피해자 과실에 따른 단순 사고로 결론 내리고 그해 7월 말 법원에 수사 종료를 요청했다. 하지만 유족 측은 부실 수사라며 거세게 반발했다. 운전석 앞 시야가 확보돼 있어 ...

    한국경제 | 2021.02.04 07:00 | YONHAP

  • thumbnail
    韓 방관하는데…밀라노 한국 여대생 사망사고, 현지 법원 재수사

    ... 한국에서 대학을 다니다 2019년 9월 영국 대학에 다시 입학한 A씨는 방학을 맞아 친구들과 함께 밀라노에 여행 왔다가 뜻하지 않은 사고를 당했다. 현지 경찰과 검찰은 5개월여의 수사 끝에 피해자가 야간에 갑자기 철길을 건넌데다 기관사가 운전석에서 넘어진 피해자를 식별하기도 어려운 상황이었다며 피해자 과실에 따른 단순 사고로 결론 내리고 그해 7월 말 법원에 수사 종료를 요청했다. 하지만 유족 측은 부실 수사라며 거세게 반발했다. 운전석 앞 시야가 확보돼 있어 ...

    한국경제TV | 2021.02.03 21:29

  • thumbnail
    유족 노력에…트램에 치여 사망한 유학생 사건 재수사

    ... 사고는 A씨가 친구들과 저녁 식사 이후 함께 시간을 보내고 헤어진 직후 발생했다. 트램 정거장 앞 철길을 건너던 A씨가 턱에 걸려 넘어졌지만, 정거장에 있던 트램이 이를 보지 못하고 출발하며 사고가 났다. 밀라노 검찰은 트램 기관사 과실 여부를 포함한 사고 원인을 조사했지만 5개월간 진행된 수사의 결론은 피해자 과실이었다. 피해자가 술을 마신 상태에서 갑자기 철길을 건넜고, 트램 운전석에서는 넘어진 피해자가 보이지 않는다는 내용이다. 밀라노 검찰은 지난 7월 ...

    한국경제 | 2021.02.03 20:40 |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