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421-78430 / 79,9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89그루 고목 족보만든다...산림청, 천연보호수 지정/관리

    국내 고목에 대한 유래와 전설이 담긴 족보가 만들어지며 족보에 오른 나 무는 천연보호수로 지정된다.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나무는 경북 울릉군의 향나무와 경남 울산군의 떡갈나무로 수령은 각각 2천년. 산림청이 작년말부터 지난달 25일까지 전국에서 수령이 1백년이상된 나무 를 일제조사한 결과 느티나무등 89종 3백그루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청은 이중 전통적이고 문화적 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는 89그루는 족보 를 만들어 천연보호수로 지정, ...

    한국경제 | 1994.01.28 00:00

  • [출판가동향] '지구를 살리자' 환경관련서 봇물

    ... 환경주의의 중심 관심사로 만들려고 시도한 책. 유엔환경개발회의과정에서 선진국의 입장을 비판하고 제3세계의 입장 을 대변하는 내용들을 담고 있다. 환경공학을 전공하고 있는 김환기교수(전북대)가 쓴 ''풍천장어와 갯 지렁이''(푸른나무 간)는 대학에 재직하면서 각종 개발사업참여와 환경 보전문제에 관한 모임참석을 통해 얻어진 경험을 토대로 엮은 환경 산문집. 이밖에 ''지구환경을 보고한다''(이시 히로유키 저) ''환경의 이해''(시민 환경연구소 편) ''지구를 ...

    한국경제 | 1994.01.27 00:00

  • <증시 전장시황>""증안개입않는다""...14.85p 단숨에 올라

    ... 전해지자 물량압박에 대한 해소분위기가 확산되면서 개장초부터 고가 매수세가 유입,장이 뜨겁게 달궈졌다. 업종별로는 어업,비철금속을 제외한 전업종에 매수세가 확산되는 가운데 SOC관련업종인 철강,비금속광물,건설등과 단자 자산주가 강세이며 나무제품 은 초강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금융주의 동반상승으로 그동안 소외되왔던 종목으로의 매기확산을 부 추기는 계기가 될것이라는게 증시관계자의 진단이다. 그러나 전장마감결과 오른 종목은 2백89개인반면 내린 종목은 하한가 2백 ...

    한국경제 | 1994.01.27 00:00

  • [재미있는 골프룰] 1클럽 2클럽..문기택 유성CC부사장

    .볼이 맨홀 뚜껑 위에 정지해 있었다. 맨홀 뚜껑은 움직일수 없는 장애물이므로 벌없이 구제 받을수 있다. 나무를 옮겨 심은후 지주목을 받쳐 놓았는데 클럽을 휘드르려면 지주목에 걸려서 스윙을 할수 없었다. 이때도 같은 조건이므로 벌없이 구제 받을수 있다. 즉 인공의 장애물에 의한 장애가 생긴 것으로 스텐스를 취하거나 스윙 하는데 방해가 되지 않는 다음 장소에 벌없이 드롭하면 된다. (규칙24조 2항) 볼이 있는 자리보다 깃대(홀)쪽으로 ...

    한국경제 | 1994.01.27 00:00

  • [전시화제] '우리 옛불 그릇전' 눈길..갖가지 등잔등 전시

    ... 방바닥이나 문갑위에 놓던 등기와 들고 다니던 손등 촛대등 갖가지 등은 실용적인 물건에도 장식성을 가미하고자 했던 선조들의 미의식을 보여준다. 궁중에서 썼음직한 장중하고 화려한 촛대에서 이름없는 촌부가정에서 사용했을 소박한 나무등기까지 종류가 다양한 것도 특징. 그런가하면 쇠 구리 동 백동 돌 도자기등 여러가지 재료로 만들어진 화로는 각기 단아하면서도 은근한 모양새로 보는 이들로 하여금 군밤 이나 군고구마를 굽던 어린시절의 추억에 젖게 만들고 있다. ...

    한국경제 | 1994.01.26 00:00

  • ""종로구 구기.평창동 일대 무분별 개발로 붕괴 위험 커""

    ... 붕괴압박 등의 원인으로 서울시내에서 붕괴 위험성이 가장 높은 지역이라는 것이다. 이 지역에서는 지난 90년 집채만한 바위가 굴러 가옥이 반파(평창 동 492)되고 91년에는 빗물에 토사가 쏟아져 내려 집이 크게 파괴( 평창동 느티나무집 뒤편)되는 등 크고 작은 붕괴사고가 잇달아 주 민들의 불안이 끊이지 않았다. 또 72년에는 북악스카이웨이 팔각정 아래쪽 계곡에서 산사태가발생, 무려 90명이 목숨을 잃기도 했다. 조사팀은 4단계로 이뤄진 사면 재해기준을 이 ...

    한국경제 | 1994.01.25 00:00

  • 냄새 분해제거제 `그린크린' 개발, 발매...녹십자양행

    녹십자양행은 24일 1백% 자연성분으로 만들어 인체에 해가 없는 냄새 분해 제거제인 ''그린크린''을 발매했다. 이 제품은 나무가 발산하는 휘톤치트를 주요 성분으로 산, 알카리성 악취 분해와 생활악취, 산업체 악취제거에 효과가 뛰어나다고 녹십자양행은 설명 했다.

    한국경제 | 1994.01.24 00:00

  • [천자칼럼] 숲속의 이상향

    ... 아니었다는게 고고학자들의 주장이다. 5천년전까지만 하더라도 그곳은 비가 많이 오는 울창한 삼림지대였다는 것이다. 그곳이 지금처럼 황폐화된 이유는 두가지가 있다. 하나는 삼림의 남벌이다. 고대도시를 건설하는데 쓰인 벽돌을 굽느라 나무를 땔감으로 마구 베어냈다. 더욱이 자주 일어난 강 범람으로 파괴된 도시를 재건설하다보니 산지가 줄어 들 수밖에 없었다. 또 한가지는 기후의 변화다. 이곳을 지나가던 대서양의 습한 저기압이 언제부터인가 방향을 바꾸어버려 건조지대가 ...

    한국경제 | 1994.01.24 00:00

  • [해외새상품] 고성능 디지털 두께측정기 ; 설계소프트 등

    고성능 디지털 두께측정기 영국 윌램힐사가 최근 +0.1mm 까지 판독이 가능한 포켓사이즈의 첨단 두께 측정기를 선보였다. 단추 하나의 작동으로 다양한 종류의 금속 플라스틱 섬유등의 두께는 물론 특수센서를 이용,선체의 나무판이나 파이프 실린더와 같은 곡선체도 측정이 가능하도록 제작되었다. 문의:영국 0730-814666,(팩스)0730-817167 설계소프트 프랑스의 FS2i사가 개발한 플라스터보드(석고를 속에 넣은 판지로 벽초배용)의 ...

    한국경제 | 1994.01.24 00:00

  • 백기완씨,기자촌소재 집 매물로 내놔...누적 빚 갚기위해

    ... 대지59평,건평19평의 단층집 으로 이 일대는 3공당시 정부지원 아래 70년대 조성된 이른바 "기자촌"이다. 그러나 그동안 대부분 강남으로 집을옮겨 현재 이지역에 살고 있는 기자는 몇 되지 않는다. 마당이 널찍하고 등나무그늘이 드리워진 방 3개짜리의 이집도 전형적인 기자촌 스타일의 구조다.서울변두리이고 나무가 많아 공기맑고 조용한 전원풍의 집을 찾는 사람이라면 한번 관심가져 볼만하다. 백소장이 84년부터 10년간 수난기의 보금자리로 삼아 온 ...

    한국경제 | 1994.01.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