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461-78470 / 79,9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가치솟아 덕담도 '풍성'..94증시개장일 이모저모

    ... 하루 였다고 전언. O.증권거래소에선 이날 홍재형재무부장관과 박종석증권감독원장 홍인기증권거래소이사장등이 참석한 가운데 94년도 증권시장개장식이 치뤄졌다. 특히 이날의 연초개장은 과거 명동거래소시절의 추억으로 남아있는 격탁(나무로된 도구)을 쳐 매매개시를 알려 주변 참가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홍인기증권거래소이사장이 지난74년이래 처음으로 일반인들에 선보인 이 격탁신호를 보냈고 이와 동시에 나란히 선 재무부장관과 증권감독원장등이 개장신호부저를 눌리며 ...

    한국경제 | 1994.01.04 00:00

  • <오늘의 증시시황>소폭 내림세로 반전,시세차 노린물량늘어

    ... 지난 연말 집중적으로 빠져나간 고객예탁금이 아직 늘어나지 않고 있어 주가상승에 부담으로 작용했다. 종합주가지수는 8백80선을 사이에 두고 팔자와 사자간의 힘겨루기가 벌어 졌으나마감무렵 약세로 밀리면서 전날에 비해 2.02포인트가 내린 8백77.30 을 기록했고 거래량은 4천1백만주, 거래대금은 8천6백15억원이었다. 업종별로는 전날 큰 폭으로 올랐던 은행,증권등 금융주와 건설주가 약세로 돌아선 반면 음식료,목재나무,보험등은 강세였다.

    한국경제 | 1994.01.04 00:00

  • <증시첫날표정> 개장식 격탁 쳐 매매개시 알려 눈길

    증권거래소에선 3일 홍재형재무부장관과 박종석증권감독원장 홍인기증권 거래소이사장등이 참석한 가운데 94년도 증권시장개장식이 치뤄졌다. 특히 이날의 연초개장은 과거 명동거래소시절의 추억으로 남아있는 격탁( 나무로된 도구)을 쳐 매매개시를 알려 주변 참가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홍인기증권거래소이사장이 지난74년이래 처음으로 일반인들에 선보인 이 격탁신호를 보냈고 이와 동시에 나란히 선 재무부장관과 증권감독원장등이 개장신호부저를 눌리며 "현대"와 ...

    한국경제 | 1994.01.03 00:00

  • 옛날식 남산봉화 100년만에 다시 타오른다...서울시

    ... 등 2천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남산 봉수대에서 통일기원 봉화식 을 연다. 봉화식은 이번이 세번째이지만 지난 9월 옛 모양대로 복원된 봉수대에 서 옛 방식대로 재현되기는 1895년 이후 처음이다. 이날 봉화식에서는 말린 싸리나무와 이리 똥을 5개의 굴뚝에서 함께 태 워 연기를 피워 올리게 된다. 싸리나무와 이리 똥을 써야만 불씨가 보이지 않고 진한 노란빛 연기가 높이 올라가기 때문이다. 시는 옛 방식을 재현하기 위해 이리나 여우 똥을 구하려고 애쓰다 ...

    한국경제 | 1994.01.01 00:00

  • [한경칼럼] 오십이지 사십구비..강만수 국회재무위전문위원

    ... 얘기들이다. 서로의 실수를 터뜨리고,촌뜨기짓을 들추고,누가 누구를 짝사랑했다고 폭로하며 한바탕 웃기도 했다. 우리들은 해방둥이라서 학교다닐때는 학생수도 적었고 몸도 작았다. 태평양전쟁말기 젊은이는 징용가고 곡식은 공출당해 소나무껍질과 풀뿌리를 먹고 살던때라 적게 나고 약하게 자란 우리들. 그런 속에서도 태어나고 이렇게 살아남은 것을 항상 감사할 따름이다. 얼마전 원로정치인 한분이 젊은 정치인들이 그의 심사를 괴롭히니 "오십이지 사십구비" 즉 "50살이 ...

    한국경제 | 1993.12.30 00:00

  • [인터뷰] 박상순씨..유명화가 그림 도입 이색 동화그림 제작

    ... 만들어 냈다. 박씨가 바탕그림으로 사용한 것은 우리나라 민화(산동아줄과 죽은 동아줄) 와 미로의 석판화(선녀와 뻐꾹새) 마티스의 재즈연작(견우와 직녀) 고흐의 풍경화(연꽃이야기) 칸딘스키의 추상화(하느님의 아드님과 백일홍꽃나무) 등. 고흐의 실내풍경화 가운데 도깨비와 선녀가 앉아있는가 하면 칸딘스키의 그림속에 이무기가 나오는 그림들은 전혀 낯설거나 이상하지 않고 재미있다. "재즈연작은 마티스가 관절염 때문에 손을 제대로 쓸 수 없어 가위로 색종이를 ...

    한국경제 | 1993.12.29 00:00

  • [한경칼럼] 어느 다리밑의 캐럴..김태연 <이대사범대학장>

    ... 찾아갈곳이 문득 생각났다. 통유리 속의 윤락여성들이 호객하는 눈웃음을 보내고 그곳을 조금 지나서는 미성년자 출입제한 팻말 주위로 판자집 가게들이 줄지어 있는,마치 피난시절 영화를 촬영하는 셋트처럼 보이는 곳을 지나면,큰 고목나무에 새들이 노는 그림이 길 앞을 막는다. 위는 철로요,그 아래를 받히고 있는 지하차도의 굵은 난간에 "오병이어의 거리"라 적혀 있는 이곳은 최목사가 중심이 되어 배고픈 이들에게 매일 점심을 무료로 제공해 주는 거리이다. 크리스마스캐롤이 ...

    한국경제 | 1993.12.29 00:00

  • [해외과학] 나무잎사귀 지구기후에 큰 영향..미 연구소

    ... 지구온도 기후등에 절대적인 영향을 끼친다는 것은 널리 알려져 있다. 공기를 흡수하고 배출하는 식물의 생장과정이 지구기후를 결정하는 요소중 하나라는 것은 과학자들의 연구에 의해 이미 증명됐다. 그러나 식물의 생장과정 못지않게 나무잎사귀 존재자체가 지구기후에 큰 영향을 미친다는 주장이 나와 주목을 끌고 있다. 미국 뉴멕시코에 있는 로스 알라모스연구소에서는 최근 3평방미터 면적에 인공 나무숲을 만들고 이에 대한 연구를 실시하고 있다. 종이가 덮인 발포 폴리스티렌으로 ...

    한국경제 | 1993.12.28 00:00

  • 내년증시 '격탁'쳐서 시작알린다..고전적 정취 살리려

    내년도 증권시장이 "격탁(격탁)"소리로 시작된다. 격탁은 지난 75년초 포스트매매방식이 도입되기전까지 매매성립을 알리기위해 사용했던 나무막대기로 된 도구로 이를 쳐서 장의 시작과 끝을 알리기도했다. 증권거래소는 과거 격탁매매시대때의 고전적인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하기위해 종전의 뷰저대신에 격탁신호로 내년 1월3일 증시개장을 알리기 로했다고 설명. 격탁매매는 다수의 매도자와 매수자간에 손질과 소리로 의사표시를 한후 특정가격에서 총매도량과 ...

    한국경제 | 1993.12.28 00:00

  • [가정한방] 여성에게 흔한 질병 생활/한방요법 소개

    ... 방법을 소개한 "아름다운 여성한방101"(도서출판 까치간)이라는 책이 서울에서 개업중인 한의사 고광순씨에 의해 저술됐다. 이 책에 소개된 생활요법 및 한방요법으로 흔한 질환을 치료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비듬=민간요법으로 뽕나무가지를 말려 태운뒤 그 잿물에 머리를 감는 방법이 있다. 뽕나무에 든 물질이 균을 억제하고 염증을 낫게하는 작용을 하기 때문이다. 달걀흰자위로 머리카락밑을 1일 3회씩 1주일간 문지르거나 끓는 물에 국화잎 30장정도를 달여 머리를 ...

    한국경제 | 1993.12.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