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2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 백신 앞세워 '미국 뒷마당' 중남미서 영향력 확대

    중국 매체 "중국, 중남미 국가 12곳에 백신 공급하고 있어" 대만과 수교 중인 중남미 국가 온두라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위해 중국에 손을 내밀었다고 관영 글로벌 타임스가 12일 보도했다. 로이터 통신과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온두라스 보건부는 최근 트위터에 "우리가 중국으로부터 백신을 사는데 있어 이웃국 엘살바도르가 지정학적 봉쇄를 깨고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온두라스는 대만과 수교 중인 15개국 중 하나지만, ...

    한국경제 | 2021.05.12 15:23 | YONHAP

  • [특징주] SK바이오팜, 영업이익 흑자전환 소식에 상승세

    ... 순이익도 1289억원으로 흑자전환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한편 SK바이오팜은 미국·유럽·일본 3개국에서 세노바메이트의 마케팅 밸류체인(Value Chain)을 확보했다. 특히 새로운 글로벌 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캐나다·남미 등으로 기술수출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후 SK바이오팜은 희귀 소아 뇌전증인 레녹스-가스토 증후군 치료제 '카리스바메이트'는 임상 1b·2상을 완료할 계획이다. 세노바메이트도 전신발작(PGTC)으로 적응증을 확대하기 위해 ...

    게임톡 | 2021.05.12 10:44

  • thumbnail
    SK바이오팜 1분기 매출 1천400억원…전분기보다 770% 성장(종합)

    ... 41개국에서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SK바이오팜은 판매 본격화에 따른 매출과 연계된 마일스톤, 판매에 따른 로열티(경상 기술료) 등 수익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SK바이오팜은 새로운 글로벌 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캐나다와 남미 등으로 기술수출도 추진하고 있다. SK바이오팜은 세노바메이트의 적응증(치료범위)을 전신발작(PGTC)으로 확대하기 위한 임상 3상을 하고 있다. 또 희귀 소아 뇌전증인 '레녹스-가스토 증후군' 치료제 '카리스바메이트'의 임상 1b ...

    한국경제 | 2021.05.12 10:13 | YONHAP

  • thumbnail
    SK바이오팜, 1분기 영업익 759억원 `흑자전환`…`세노바메이트` 효과

    ... 기존 파트너사인 아벨 테라퓨틱스가 안젤리니파마에 인수되면서 SK바이오팜이 보유한 아벨 지분 12% 전량을 안젤리니파마에 매각함에 따른 영업외 수익 504억원도 반영됐다. SK바이오팜은 미국 유럽 일본 3개국에서 세노바메이트의 영업망(마케팅 밸류체인)을 확보했다. 새로운 글로벌 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캐나다와 남미 등으로의 기술수출도 추진하고 있다. 신동호기자 dhshin@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5.12 09:47

  • thumbnail
    SK바이오팜, 1분기 매출 1400억 달성…기술료 1200억 유입

    ... 영업외수익 504억원이 반영됐다. 세전이익은 영업이익을 웃도는 1293억원이었다. SK바이오팜은 미국 유럽 일본 3개국에서 세노바메이트의 영업망(마케팅 밸류체인)을 확보했다. 새로운 글로벌 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캐나다와 남미 등으로의 기술수출도 추진하고 있다. 세노바메이트의 1분기 미국 처방수는 전분기 대비 33% 증가한 1만4859건이다. 최근 10년간 출시된 뇌전증 신약의 출시 초기 시점 처방수를 92% 넘어선 기록이다. 미국 내 백신 접종 증가로 영업 ...

    한국경제 | 2021.05.12 09:28 | 한민수

  • thumbnail
    CJ제일제당, 1분기 영업이익 55.5% 상승…식품·바이오 '쌍끌이'

    ... 선도하고 있는 바이오사업부문 매출은 7773억 원으로 전년 대비 14.7% 늘었고, 영업이익은 50.7% 증가한 770억 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률은 약 10%로 확고한 고부가가치 사업으로 자리잡는 모습이다. △아시아와 북미, 남미 등 글로벌 생산기반의 시장 지배력 강화 △차별화된 기술마케팅으로 사료/축산 시장의 '低단백 트렌드' 주도 △트립토판/발린/알지닌 등 고수익 제품 비중 확대 등 전략이 주효했다. CJ제일제당은 글로벌 최고 수준의 R&D 경쟁력을 토대로 '화이트바이오' ...

    조세일보 | 2021.05.11 16:25

  • thumbnail
    포퓰리즘은 여성의 삶을 어떻게 파괴하는가

    베네수엘라 여성들의 비참한 현실 그린 '스페인 여자의 딸'…세계가 주목한 데뷔작 '자원 부국' 베네수엘라는 오랫동안 남미에서 가장 살기 좋은 나라 중 하나로 꼽혔다. 단위면적당 석유 매장량 세계 1위를 자랑하고 다른 천연자원도 풍부한 데다 토질과 기후도 좋아 각종 산업 발달에도 유리했다. 이를테면 일부러 못 살려고 해도 그렇게 되기 힘든 나라였다. 그런데 '남미 좌파연대 맹주'로 불렸던 우고 차베스가 1999년 집권하면서부터 비극이 시작됐다. ...

    한국경제 | 2021.05.11 16:20 | YONHAP

  • thumbnail
    톰 크루즈, 골든글로브 트로피 반납…부패·성차별 논란 일파만파 [종합]

    ... 수익을 올려온 HFPA가 배타성을 띄며 변화에 저항하는 것은 실망스러운 일"이라는 소신을 전하기도 했다. HFPA는 미국 영화계 전반을 다루는 신문·잡지사로 구성됐다. 유럽·아시아·남미 등 세계 전역에서 활동하고 있다.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HFPA가 기금 조성을 위해 1944년부터 진행했다. 미국 내에서 아카데미와 함께 영화계 최고 권위를 가진 시상식으로 분류됐다. 하지만 최근엔 성차별, 인종차별 등의 논란과 ...

    연예 | 2021.05.11 16:11 | 김소연

  • thumbnail
    바이오사업 키우는 포스코인터…돼지열병 백신 수출 나서

    ... 포스코인터내셔널은 바이오앱에서 생산하는 CSF 백신의 수출을 진행하고, 위탁생산과 공동연구개발 협의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바이오앱은 제품의 조기 상용화를 위한 R&D와 임상실험을 진행하며 플랜트폼은 CSF 백신의 캐나다, 북미, 남미에서의 현지 승인과 유통을 맡는다. 3사는 승인 과정을 거쳐 이르면 내년부터 캐나다로 백신 수출을 시작하고, 향후 그린백신 시장이 크게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손은주 바이오앱 대표는 "안전한 그린백신으로 재난형 동물 전염병을 ...

    한국경제 | 2021.05.11 11:00 | YONHAP

  • 캐나다에 돼지열병 백신 수출 본격화

    ... 생산하는 CSF 백신의 해외 수출을 진행하고 위탁생산과 공동연구개발 협의를 발전시키며, ▲바이오앱은 제품의 조기 상용화를 위한 연구·개발과 임상실험을 진행하며, ▲PlantForm 사는 바이오앱의 CSF 백신의 캐나다, 북미, 남미에서의 현지 승인 및 유통을 맡게 된다. 빠르면 '22년부터 백신 수출을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 안전성을 가진 그린백신의 중요성이 각광받으며 시장 역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바이오앱 손은주 대표는 “식물백신·그린백신은 ...

    한국경제 | 2021.05.11 08:26 | WISEPR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