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9,7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검언유착 의혹' 전 채널A 기자 사건, 단독 재판부에서 심리

    ... 무작위 배당 방식으로 이 전 기자의 사건 담당 재판부를 결정했다. 이 전 기자는 신라젠의 대주주였던 이철(55·수감 중) 전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대표에게 다섯 차례 편지를 보내 가족에 대한 수사 가능성을 언급하며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비리 혐의를 제보하라"고 협박한 혐의를 받는다. 이 사건은 특히 윤석열 검찰총장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한동훈(47·사법연수원 27기) 검사장까지 수사 선상에 오르면서 여러 논란을 낳았다. 윤 총장은 강요미수 혐의를 ...

    한국경제 | 2020.08.06 18:04 | YONHAP

  • thumbnail
    '원피스' 류호정이 소환한 2011년 홍준표의 '꽃무늬 셔츠'

    ... "실무자들이 절대 감색 양복이나 정장 차림으로 나오지 말라 했다"며 "청바지도 입고 그리고 뭐 잠바떼기도 입고 그리하라 해서 할 수 없이 했으니 양해 좀 해달라"고 덧붙였다. 2003년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빽바지' 논란과 2011년 홍준표 의원의 꽃무늬 셔츠, 그리고 2020년 류호정 의원의 원피스까지. 논란은 이어지고 있지만 국회의원에 대한 복장 규정은 따로 없다. 다만 국회법 제25조에 '국회의원으로서 ...

    한국경제 | 2020.08.06 11:59 | 조준혁

  • thumbnail
    정의당은 논평도 류호정, 중립 잃은 방통위원장 비판한 野 [여의도 브리핑]

    ... 대한 근로환경 개선, 레바논 폭발사고 관련 논평이었습니다. 분홍색 원피스를 입고 국회에 등장한 류호정 의원을 두고 온라인상에선 갑론을박이 벌어졌습니다. 국회는 국회의원에 대한 별도의 복장 규정을 두고 있진 않지만, 과거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초선의원 시절 '백바지 논란'이 벌어진 적도 있죠. 정의당 은 류호정 의원에 대한 의상 지적에 불쾌감을 나타냈습니다. 다음은 정의당 의 논평입니다. 조혜민 정의당 대변인 : 어제(지난 4일) ...

    한국경제 | 2020.08.06 07:30 | 조준혁

  • thumbnail
    류호정 분홍원피스 등원 논란…류 "권위가 양복으로 세워지나"

    ... 논란이 확산하는 경향을 겨냥, "일-민동맹, 전국의 수컷들이여 단결하라! 그렇게 싸우다가도 성희롱이라는 공동의 대의 앞에선 하나로 뭉친다"고 일갈했다. 국회의원의 복장 논란은 처음이 아니다. 앞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2003년 재보선에서 당선, 정장이 아닌 흰색 바지와 캐주얼 차림으로 나타나 당시 국회에 '백바지' 파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국회법은 국회의원의 복장을 별도로 규정하고 있지 않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5 17:58 | YONHAP

  • thumbnail
    류호정 짧은 원피스 등원…"소풍 왔냐" vs "꼰대냐"

    ... 옷차림에 공개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의원은 없었다. 류 의원은 이날 의상을 지난 3일 열린 청년 국회의원 연구단체 ‘2040청년다방’ 포럼에 참석할 때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류 의원의 의상 논란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2003년 ‘백바지 사건’과 비슷하다는 분석이 나온다. 당시 재보선에서 국회의원으로 당선된 유 이사장은 국회에 정장이 아니라 흰색 계열의 바지를 입고 나와 논란을 일으켰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

    한국경제 | 2020.08.05 17:25 | 임도원

  • thumbnail
    윤희숙 의원 "한국 망한다면 교육 때문일 것…부동산보다 더 심각"

    ... 싸움에 휘말리고 싶지 않다”며 인터뷰를 자제해왔다. 엿새 만에 인터뷰에 응한 윤 의원은 “정작 부동산보다 더 중요한 문제는 경제의 체질 개선”이라고 운을 뗐다. 윤 의원은 “돌이켜보면 노무현 정부뿐 아니라 이명박, 박근혜 정부는 모두 경제 체질을 개선할 수 있는 ‘개혁 아젠다’를 전면에 내세웠다”며 “성공 여부에 대한 평가는 다를 수 있지만 저성장에서 벗어날 수 있는 해법이 구조 ...

    한국경제 | 2020.08.05 17:08 | 좌동욱/성상훈

  • thumbnail
    류호정 분홍원피스 온라인 논란…정의 "성차별적 편견 유감"

    ... "중년 남성의 옷차림은 탈권위고 청년 여성의 옷차림은 정치적이지 못하다는 평가는 이중잣대"라며 "지금은 2020년"이라고 강조했다. 국회의원의 복장 논란은 처음이 아니다. 앞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2003년 재보선에서 당선, 정장이 아닌 흰색 바지와 캐주얼 차림으로 나타나 당시 국회에 '백바지' 파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반면 이날 본회의장에서 류 의원의 옷차림에 공식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의원은 없었다. 국회법은 ...

    한국경제 | 2020.08.05 16:04 | YONHAP

  • thumbnail
    "별풍선 줄까?" '분홍 원피스' 류호정에 성희롱 쏟아낸 與지지자들

    ... "이미 일반 회사에서는 여름에 반바지를 입고 출근하기도 한다"며 "불필요한 격식을 차리는 것보다는 업무효율이 더 중요하다"고 했다. 이 같은 논란은 2003년 국회를 떠들썩하게 했던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당시 '백바지 사건'을 연상케 한다. 2003년 재보선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된 유시민 이사장은 국회에 정장이 아닌 흰색에 가까운 바지와 캐주얼 차림으로 나타났다. 당시 야당에서는 '국회 모독'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8.05 14:56 | 김명일

  • thumbnail
    한동훈의 역공…"이젠 '권언유착' 수사하고 정진웅은 빠져라"

    ...uo;KBS 거짓보도’에 이성윤 지검장 등 중앙지검 수사팀이 관련 없다면 최소한의 설명을 해 줄 것을 요청했다”며 역공을 취했다. KBS는 지난달 18일 “한 검사장과 이 전 기자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신라젠 주가 조작 연루 의혹을 제기하자고 공모했다는 정황이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이 전 기자 측이 녹취록 전문을 공개하면서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KBS도 오보를 인정하고 사과했다. 이후 ...

    한국경제 | 2020.08.05 14:12 | 이인혁

  • thumbnail
    '월세 찬양' 뭇매에 말 바꾼 與…"전세→월세 전환 최소화" [종합]

    ... 전세가격 상승 우려에 대해서도 "아마 꽤 많은 (전세가) 상승이 있으리라고 생각된다"고 인정했다. 다만 "일시적 전세가 인상 효과는 있겠지만 그 뒤에는 안정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노무현 정부 때 청와대 홍보수석을 지낸 조기숙 이화여대 교수 역시 2일 페이스북을 통해 "앞으로는 모두가 월세를 내는 나라가 될 것"이라며 "월세 위주의 부동산 시장에서 주택 가격의 안정이 가능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8.05 14:08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