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70,0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부겸 "다르다고 편가르면 민주주의 설 자리 없어"

    ... 세 번 출마한 그는 20대 총선에서 원내 진입에 성공했다. 2014년 지방선거에서는 대구시장에 도전하기도 했다. 더불어민주당의 한 3선 의원은 “험지 출마라는 궂은일을 도맡으면서도 합리적인 결정과 언행으로 당내 친노(친노무현)계의 맏형 역할을 했다”고 호평했다. 총리로선 코로나19 방역에 적극 헌신한 것이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해 5월 취임 후 첫 일정으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는 등 정부 코로나19 대응의 전면에 나섰다. ...

    한국경제 | 2022.05.12 17:52 | 김동현/전범진

  • thumbnail
    [천자 칼럼] 新 문고리 권력?

    ... 가깝다. 대통령실 살림을 책임져 대통령 집사로도 불리는 이 자리 역시 대통령 복심들에게 돌아갔다. 그러다 보니 이들에게 온갖 민원과 청탁이 쏟아지면서 구속되는 등 뒤끝이 좋지 않았다. 김영삼 정권 때 장학로·홍인길, 노무현 정권 때 양길승·최도술·정상문, 이명박 정권의 김희중·김백준, 박근혜 정권 시절 정호성·안봉근·이재만 씨가 그랬다. 윤석열 대통령이 대통령실 부속실장에 강의구 전 ...

    한국경제 | 2022.05.12 17:29 | 홍영식

  • thumbnail
    양승조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충남 미래 100년 열겠다"

    ... 분"이라며 "양 후보가 민주당 승리를 견인하고 상징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낙연, 정세균 상임고문도 양 후보가 승리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개소식은 양 후보와 충남지역 기초단체장에 출마하는 후보자들이 노무현 전 대통령이 부른 '상록수'를 합창하는 것으로 마무리됐다. 양승조 후보를 비롯한 지방선거 출마 후보자들은 행사에 앞서 "석고대죄 심정으로 동지 여러분 앞에 섰다. 동료이자 우리 당원인 박완주 의원이 제명이라는 징계를 받았다. ...

    한국경제 | 2022.05.12 17:16 | YONHAP

  • thumbnail
    文기록물 1천116만건…최장 30년 비공개 39만건 역대최다(종합)

    ... 시청각 기록물 213만건 등이다. 문 전 대통령의 기록물 가운데 최장 30년간 공개하지 못하는 '지정기록물'은 39만3천건으로 역대 최다였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지정기록물 20만5천건의 2배에 가깝다. 이명박 전 대통령과 노무현 전 대통령은 지정기록물은 각각 26만건과 34만건이었다. '대통령기록물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국가안전보장에 중대한 위험을 초래하거나 국민경제 안정을 저해할 수 있는 기록물 등에 대해 열람을 허용하지 않는 보호기간을 15년 ...

    한국경제 | 2022.05.12 15:55 | YONHAP

  • thumbnail
    이재준 더불어민주당 수원특례시장 후보, '공동선대위원장단과 원팀 구성'

    ... 다할 것을 결의했다. 이들은 이 날 결의대회에서 김준혁 전 예비후보가 낭독한 결의문을 통해 “120만 수원시민의 염원이 담긴 수원특례시의 새로운 시작을 위해서 원팀으로 모였다”면서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정부로 이어진 더불어민주당의 깃발을 높이 들고 국민의 힘에 맞서 민주정부의 가치를 수원특례시에 실현하기 위해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를 중심으로 수원시장 선거 및 수원시 시‧도 의원선거에서 승리하기 위해 헌신 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22.05.12 14:53 | 윤상연

  • thumbnail
    충북 5·18 기념단체 "청남대 대통령 동상 추가 반대"

    ... 오각정 앞에 세워졌던 동상을 1㎞가량 떨어진 관리사업소 주변으로 옮기고, '신군부 수괴'라는 설명이 붙은 안내 표지판도 별도로 세우면서 일단락됐다. 전두환 정권 시절인 1983년 건설된 청남대는 대통령 전용 별장으로 사용되다 2003년 노무현 전 대통령 때 일반에 개방됐고, 관리권이 충북도로 넘어왔다. 이후 도는 청남대 관광 활성화를 위해 초대 이승만 전 대통령부터 이명박 전 대통령에 이르는 전직 대통령 10명의 동상을 세웠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12 14:22 | YONHAP

  • thumbnail
    '이상직 낙마' 전주을 국회의원 재선거에 벌써부터 10여명 거론

    ... 민주당에서는 고종윤 변호사(전 민주당 선대위 조직본부 미래희망단장)와 이정헌 전 JTBC 앵커(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미디어센터 센터장), 임정엽 전 완주군수, 유성엽 전 국회의원, 최형재 전 사람사는 세상 노무현재단 전북지역위원회 공동대표 등도 거론된다. 국민의힘에서는 정운천 의원(비례·재선)이 도전할지에 관심이 쏠린다. 정 의원은 지난 11일 "2010년부터 지역에서 정치활동을 하면서 전북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정치인은 마무리를 ...

    한국경제 | 2022.05.12 11:05 | YONHAP

  • thumbnail
    [뒤엉킨 자치경찰] ①자치경찰을 아시나요…알쏭달쏭 자치경찰제

    ... 지역은 제주다. 자치경찰제는 1991년 지방자치 실시 이후부터 지방 분권을 위해 줄곧 요구됐지만, 자치경찰 도입 단위(광역 또는 기초)와 자치경찰 사무 범위 등에 대한 이견을 좁히지 못해 번번이 무산됐다. 그러다 참여정부를 표방한 노무현 대통령 때인 2003년 지역 균형발전과 지방분권 핵심 정책과제로 자치경찰제를 추진하면서 시범지역으로 제주가 선정됐다. 이를 계기로 2006년 7월 1일 제주특별자치도 출범과 함께 제주도 자치경찰단이 창설됐다. 전국에서 자치경찰제가 ...

    한국경제 | 2022.05.12 07:35 | YONHAP

  • thumbnail
    국정원장에 외교관 출신 김규현 지명

    ... 대학 재학 중 외무고시(14회)에 합격해 공직에 입문했다. 외교부 북미1과장, 북미국 심의관, 주미 대사관 참사 및 공사 등을 거친 정통 북미 라인 외교관으로 꼽힌다. 모르몬교 신자로 자기 관리에 철저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무현 정부에서 국방부 국제협력관으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등 한·미 간 국방 현안을 다룬 경력이 있다. 박근혜 정부에선 외교부 1차관과 국가안보실 1차장, 대통령 외교안보수석 겸 국가안보실 2차장 등 주요 요직을 지냈다. 직업 ...

    한국경제 | 2022.05.11 17:49 | 김동현

  • thumbnail
    임미애 경북지사 후보 "소 키우던 정성으로 경북 키우겠다"

    ... 때마다 지역주민들로부터 "소는 누가 키우냐"라는 우스갯소리를 듣는다며 "제가 소는 정성으로 잘 키웠으니, 이제는 경북을 잘 키우겠다"고 말했다. 또 "전 국민에게 골고루 사랑받는 전국정당, 민주당이 되는 것이 진정한 김대중·노무현의 꿈을 실현하는 것"이라면서 "이번 선거에 나선 100여명의 경북민주당 동지들과 망국적인 지역주의의 벽을 넘어 보겠다"고 강조했다. 이화여대 총학생회장 출신인 임 후보는 경북 의성에서 농축산업에 종사하다 2006년 의성군 의원, 2018년 ...

    한국경제 | 2022.05.11 16: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