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6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빌레라' 박인환, 알츠하이머 굴하지 않는 발레 향한 열정 '울컥'

    ... 오열했다. 방송 말미에서 덕출은 성산과 함께 집에 돌아가는 길에 채록을 마주쳤고, 채록의 앞에서 오디션을 위해 수없이 연습했던 발레 동작을 선보였다. 이에 발레 하는 아버지를 처음 보게 된 성산은 눈시울을 붉혔다. 흩날리는 눈발 속에서 눈물 섞인 발레 공연을 선보인 덕출은 “채록아, 나도 무서워. 근데 나 매일 연습했다. 바보가 되어가는 이 머리가 아니라, 네 말대로 몸이 기억하도록 하루도 안 쉬었어”라고 전했다. 이에 채록은 알츠하이머를 ...

    스타엔 | 2021.04.21 08:32

  • thumbnail
    '슈팅 20개' 몸 던져 막아낸 '나바스와 아이들' [UCL 분석]

    ... 더불어 PSG는 뮌헨의 약점인 뒷공간을 공략하기 위해 최전방에 네이마르, 음바페, 디 마리아, 드락슬러의 역습을 제대로 활용했고 경기 도중 찾아온 6번의 기회 중 4번의 유효슈팅, 그 중 3골을 만들어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의 전술 선택이 적중한 PSG는 눈발이 날리는 험난했던 원정 1차전에서 원정골 3골과 함께 승리하며 4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sbjhk8031@xportsnews.com / 사진=EPA/연합뉴스/PSG SNS

    한국경제 | 2021.04.18 02:1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나빌레라' 송강, 눈물의 헌정 발레…박인환 기억 찾았다

    ... 덕출의 수첩에 적혀 있던 “그 청년의 발레를 보자 기억이 돌아왔다”는 글귀를 떠올렸고, 그가 기억을 되찾을 때까지 발레 독무를 이어갔다. 복장도, 장소도 제대로 갖추지 않았지만 길거리 한복판에서 흩날리는 눈발을 맞으며 ‘단 한 명의 관객’ 덕출을 위해 선보이는 채록의 발레에서 깊은 진심이 묻어나오며 감동지수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이와 함께 덕출은 과거 채록 덕분에 기억을 되찾았던 순간을 떠올렸다. 지금처럼 갑자기 ...

    텐아시아 | 2021.04.14 11:18 | 김수영

  • thumbnail
    '나빌레라' 박인환, 알츠하이머도 이긴 '발레X송강' 향한 진심

    ... 덕출의 수첩에 적혀 있던 “그 청년의 발레를 보자 기억이 돌아왔다”는 글귀를 떠올렸고, 그가 기억을 되찾을 때까지 발레 독무를 이어갔다. 복장도, 장소도 제대로 갖추지 않았지만 길거리 한복판에서 흩날리는 눈발을 맞으며 ‘단 한 명의 관객’ 덕출을 위해 선보이는 채록의 발레에서 깊은 진심이 묻어나오며 감동지수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이와 함께 덕출은 과거 채록 덕분에 기억을 되찾았던 순간을 떠올렸다. 지금처럼 갑자기 ...

    스타엔 | 2021.04.14 08:32

  • thumbnail
    '나빌레라' 송강, '단 한 명의 관객' 박인환 위한 길거리 발레 독무 포착

    ... ‘단 한 명의 관객’ 박인환을 위해 길거리 독무를 선보이는 스틸이 공개됐다. tvN 월화드라마 ‘나빌레라’ 측이 13일(화) 박인환(덕출 역), 송강(채록 역)의 ‘흩날리는 눈발 속 길거리 발레 공연’ 스틸을 공개, 무슨 사연인지 보는 이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나빌레라’는 나이 일흔에 발레를 시작한 ‘덕출’과 스물셋 꿈 앞에서 방황하는 발레리노 ...

    스타엔 | 2021.04.13 13:17

  • thumbnail
    눈 속에서 나온 2021시즌 MLB 첫 홈런…주인공은 카브레라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의 2021시즌 첫 홈런은 눈발을 뚫고 나왔다. 38세 베테랑 타자 미겔 카브레라(디트로이트 타이거스)는 2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의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21시즌 개막전 첫 타석에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사이영상 투수 셰인 비버를 상대로 우월 2점 홈런을 날렸다.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카브레라는 1회말 2사 1루에서 비버의 시속 149㎞ 직구를 받아쳐 오른쪽 담장을 넘겼다. 눈발이 ...

    한국경제 | 2021.04.02 06:17 | YONHAP

  • thumbnail
    천연기념물 600년 된 강릉 율곡매…시름시름 말라 죽어

    수년 전 율곡매 아래 땅 팠더니 콘크리트 수로관 등장 율곡 이이가 가꿨다는 매화나무…"수세 약해져 생명 연장 조치만" 눈발이 날릴 때부터 꽃을 피우며 봄을 예고하는 매화. 이 중 천연기념물 484호로 지정된 강원 강릉시 오죽헌 경내 율곡매는 구례 화엄사 화엄매(485호), 순천 선암사 선암매(488호) 장성 백양사 고불매(486호)와 함께 우리나라 4대 매화로 꼽힌다. 율곡매는 오죽헌이 들어설 당시인 1400년 무렵에 심어졌고, 신사임당과 ...

    한국경제 | 2021.03.22 15:31 | YONHAP

  • thumbnail
    '마피아 본성 소환' 송중기, '빈센조' 뜨거운 복수전 예고

    ... 달했다. '악의 축' 장준우(옥택연)를 중심으로 한 빌런들의 만행은 거센 폭풍을 몰고 왔다. 빈센조와 홍차영을 향한 위협도 계속되는 가운데,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마피아의 본성을 드러낸 빈센조의 모습이 담겨 위기감을 고조시킨다. 눈발이 날리는 깊은 밤, 어딘가를 찾은 빈센조의 얼굴에는 차가운 분노가 내려앉아 있다. 자신을 건드린 것으로도 모자라 마약성 신약을 재생산하고, 힘없는 사람들까지 공격한 바벨을 향해 빈센조는 복수를 시작한다. 받은 만큼 돌려주는 마피아 ...

    bntnews | 2021.03.21 15:21

  • thumbnail
    미 중부·서부에 겨울폭풍…대형트럭 뒤집히고 야구공 크기 우박

    ... 중부에는 토네이도 감시(재난 가능성이 있을 때 발령되는, 주의보·경보보다 낮은 수위의 경고)가 내려진 상황이다. 또 중서부에는 앞으로 72시간에 걸쳐 약 10㎝의 폭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중부 일대에는 이날부터 눈발이 강해지기 시작해 14일에 절정에 달할 것으로 예보됐다. 와이오밍주 남동부 고지대에는 10㎝가 넘는 눈이, 콜로라도주 덴버에는 5㎝의 눈이 각각 내릴 수 있을 전망이다. 이에 따라 덴버국제공항에서는 주말 새 예정됐던 약 2천 건의 ...

    한국경제 | 2021.03.14 10:34 | YONHAP

  • thumbnail
    [날씨] 내일 강원 영동지역 또 '눈폭탄'…최대 15㎝ 이상 예상

    ... 동해안과 경북 북부 동해안의 경우 새벽부터 차차 눈으로 바뀌면서 쌓일 전망이다. 눈은 6일 새벽부터 낮 사이 강원 영동을 중심으로 강하게 내리고 오후부터 차차 약화돼 밤사이 대부분 그칠 예정이지만 강원 동해안은 7일 새벽까지 눈발이 날릴 수도 있다. 기상청은 "강원 영동에 이미 많은 눈이 내려 쌓인 가운데 6일 내리는 눈이 더해지면서 축사나 비닐하우스가 무너지는 등 시설물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니 사전에 철저하게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한국경제 | 2021.03.05 18:24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