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1,1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설과 황제 9년만의 라운드

    '20세기 최고의 골퍼' 잭 니클로스(왼쪽)와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4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GC에서 열린 메모리얼 스킨스게임에 함께 출전,환하게 웃고 있다. 두 선수가 같은 조로 플레이한 것은 2000년 USPGA챔피언십 1,2라운드 이후 9년 만이다. /더블린(미국 오하이오주)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9.06.04 00:00 | 김경수

  • thumbnail
    우즈 "US오픈 예비고사서 샷 점검해볼까"

    ... 안선주(22 · 이상 하이마트),지난해 신인왕 최혜용(19 · LIG) 등도 올해 두 번째 우승을 노리고 있다. ◆해외 대회 우즈가 지난달 10일 끝난 플레이어스챔피언십 이후 한 달 만에 미국 PGA투어에 복귀한다. 잭 니클로스가 주최하는 '메모리얼토너먼트'가 그 무대로 4일 밤 오하이오주 뮤어필드빌리지GC에서 막이 오른다. 우즈는 올해 7개 대회에 출전,1승을 올렸다. '라이벌' 필 미켈슨이 불참함으로써 폴 케이시(영국),비제이 싱(피지),파드리그 해링턴(아일랜드),잭 ...

    한국경제 | 2009.06.03 00:00 | 김경수

  • [1분 어드바이스] 스트로크 후에도 피니시 자세 잡아둬라

    쇼트게임 전문 교습가 데이브 펠즈(미국)는 한때 골프선수로서 잭 니클로스와 경쟁했다. 펠즈는 "니클로스는 특히 그린플레이가 뛰어났는데 스트로크 후에도 피니시 자세를 풀지 않은 채 볼이 굴러가는 것을 지켜보곤 했던 모습이 잊혀지지 않는다"고 회고한다. 퍼트를 잘 하는 골퍼들은 결과가 어떻든 그 스트로크로부터 무엇인가를 배우는 공통점이 있다는 뜻이다. 펠즈는 그래서 "스트로크 후 피니시 자세를 잡아두라"고 권장한다. 그러면 조금 전 한 스트로크에 대한 ...

    한국경제 | 2009.06.02 00:00 | 김경수

  • 꿈의 제전, 마스터스의 경제학

    ... 역대 대통령 중에서는 아이젠하워가 유일했고 세계 최고의 갑부 빌 게이츠 마이크로 소프트 회장과 잭 웰치 전 GE 회장,워런 버핏 버크셔 해서웨이 회장,포드자동차 설립자의 손자 윌리엄 클레이 포드 시니어 등과 프로골퍼 출신으로 잭 니클로스,아널드 파머 등이 포함됐다. 1990년부터 흑인도 회원으로 받아들이고 있지만 여성 회원은 단 한 명도 없다. 2003년 전미여성단체연합(NCWO)의 마사 버크 회장이 클럽의 남성전용 회원제가 남녀차별이라고 항의하고 후원 기업과 중계권자인 ...

    한국경제 | 2009.05.18 13:54

  • thumbnail
    인천 '드림레인지' 세계 20대 골프명소로

    ... 개최하는 오거스타내셔널GC 등이 그런 곳일 터다. 미국 골프전문 골프다이제스트는 최신호에서 '모든 골퍼들이 가봐야 할 세계적 명소 20곳'(골프장 제외)을 선정 발표했다. 명소에는 톰 모리스 부자(父子),보비 존스,아널드 파머,잭 니클로스 등 세계적인 골퍼의 자취를 더듬어 볼 수 있는 곳,미국 · 영국 골프 박물관이나 세계골프 명예의 전당처럼 골프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곳,인근의 유명 골프장 때문에 덩달아 이름이 난 장소 등이 포함됐다. 특히 인천 영종도에 있는 ...

    한국경제 | 2009.05.13 00:00 | 김경수

  • 美PGA 프로골퍼 4명중 1명은 주식투자로 100만弗 이상 손해

    ... 얻어 1위를 차지했다. 해링턴은 25%,엘스는 3%,싱은 2%였다. '우즈가 메이저 최다승 기록을 경신할 것으로 보는가?'라는 질문에 대해 투어프로 전원(100%)이 '그렇다'고 응답했다. 우즈는 현재 메이저 14승을 기록,잭 니클로스가 보유하고 있는 18승에 4승차로 다가섰다. 우즈는 또 미PGA투어에서 '베스트 드레서'로도 꼽혔다. 투어프로들은 돈에 대해서는 보수적인 입장을 보였다. '유러피언투어 상금이 미PGA투어보다 50% 많을 경우 가겠는가?'라는 질문에 ...

    한국경제 | 2009.04.30 00:00 | 김경수

  • [한경 골프 Plus 주간 퀴즈] 마스터스토너먼트에서 우승을 많이 한 선수는?

    ◆문제:다음 골퍼가운데 마스터스토너먼트에서 우승을 가장 많이 한 선수는 누구인가? ①아놀드 파머 ②잭 니클로스 ③게리 플레이어 ④타이거 우즈 ⑤벤 호건 ◆응모 방법:'한경닷컴 골프Plus'( www.hankyung.com/golfplus )에 들어가 회원가입(무료)을 한뒤 응모 ◆경품:매주 정답을 맞힌 응모자가운데 6명을 추첨해 소정의 경품 제공 ◆협찬 : XGOLF

    한국경제 | 2009.04.13 00:00 | 김경수

  • thumbnail
    오거스타의 神, 어떤 대기록을 선택할까

    ... 8월10일생인 페리가 우승하면 메이저대회 최고령(만 48세8개월) 챔피언이 된다. 역대 메이저대회 최고령 챔피언은 줄리어스 보로스로 1968년 USPGA챔피언십에서 48세4개월의 나이로 우승했다. 마스터스 최고령 챔피언은 잭 니클로스로 46세 때인 1986년 우승했다. 페리는 그러나 지금까지 메이저대회에서 한 차례도 우승하지 못한 핸디캡을 안고 있다. 1997년 US오픈 챔피언인 카브레라는 최종일 3타 이상을 줄이면 대기록을 남긴다. 대회 사상 첫 '4라운드 ...

    한국경제 | 2009.04.12 00:00 | 김경수

  • thumbnail
    마스터스토너먼트 개막‥시동 건 탱크 'again 2004'

    ... 2009마스터스에서 주목해야 할 기록을 살펴본다. ◆나흘 내내 60타대 스코어 나올까 1934년 첫 대회가 열린 이래 지난해까지 '한 해 나흘 내내 60타대 스코어'를 낸 선수는 없었다. 마스터스 최다우승(6회) 기록을 갖고 있는 잭 니클로스도,'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도 그 기록만큼은 달성하지 못했다. 그레그 노먼(호주 · 54)이 1995년 2라운드부터 1996년 2라운드까지 5라운드 동안 60타대 스코어를 기록했지만,그 역시 한 해에 낸 것은 아니었다. 그만큼 오거스타내셔널GC의 ...

    한국경제 | 2009.04.09 00:00 | 김경수

  • thumbnail
    '그린재킷' 입으러 오거스타 집결

    ... 있는 발판을 마련한다. 지난해 브리티시오픈과 USPGA챔피언십을 잇따라 제패한 해링턴(랭킹 5위)은 이 대회까지 우승,'Paddy(그의 애칭) 슬램'을 달성하겠다는 각오다. 남자골프 메이저대회에서 3연속 우승한 선수는 우즈,잭 니클로스,벤 호건 세 명뿐이다. 한국(계) 선수들도 사상 최다인 4명이 출전한다. 최경주(39),앤서니 김(24 · 이상 나이키골프),양용은(37 · 테일러메이드),뉴질랜드 교포 대니 리(19 · 한국명 이진명)가 그들이다. 최경주는 2004년 ...

    한국경제 | 2009.04.07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