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731-3740 / 3,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석유화학업체 대만 수출 증가할 전망

    ... 한국 전 체수출물량의 9.8%를 차지했으나 작년에는 반덤핑관세부과로 이 비중이 1.3% 로 축소됐다. 또한 고밀도PE와 PP의 대만수출비중이 93년에는 7%수준이었으나 작년에는 2%수준으로 낮아지는등 한국업체들이 반덤핑관세의 영향을 크게 받아왔다. 협회관계자는 "일본의 경우 대지진여파로 고베항의 기능이 정상화될려면 상당기간이 소요될 것이므로 한국 유화업체들의 수출 전망이 더 밝다"고 밝 혔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5일자).

    한국경제 | 1995.02.04 00:00

  • [금융가레이더] 국민은행 ; 상업은행 ; 조흥은행 ; 평화은행

    ... 기여하고 있는 여자농구부를 활성화하기 위한 기금 2억원을 조성, 선수스카우트비 포상비등으로 사용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 은행 노조는 지난 93년말에도 5천6백여만원의 활성화기금을 조성했었다. .조흥은행은 일본간사이(관서)지방 대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재일동포에게 송금하는 사람들에 대해선 다음달 31일까지 송금수수료및 수입신용장개설 수수료를 면제해 주기로 했다. .평화은행은 이달 말일까지 25개 영업점에서 고객들에게 컴퓨터를 이용해 토정비결등 각종 운세를 무료로 ...

    한국경제 | 1995.02.03 00:00

  • [특파원단상] 유럽 홍수 인재냐 천재냐 .. 김영규 <브뤼셀>

    ... 몇백 외 집중호우가 쏟아진것도 아니다. 다만 우기가 2주여간 지속되면서 네덜란드 독일 프랑스 벨기에등 유럽의 북서지역에 홍수를 유발,인명피해와 함께 수십억달러의 경제적 손실을 입힌것이니 "인재론"을 간과 할수는 없다. 일본에 대지진이 발생한지 불과 20여일,이제 오존층의 붕괴로 지구가 이상기온에 시달리고 있다는식의 얘기는 넉두리에 불과한 시대에 접어들었다. 이상기온을 여전히 "이상"이라고 받아들이면 힘들여 국부를 싸아올려도 한순간 무너지는게 현실이다. ...

    한국경제 | 1995.02.03 00:00

  • [여가생활] 그리스 에게해 '크레타섬'..미노아문명 발상

    ... 전신으로 알려지고 있다. 그러나 유감스럽게도 "미노아 문자는 못 읽는 문자"로 미스터리 속에 묻혀 있다. 크놋소스 궁전도 미스터리 투성이다. 이 궁전은 어떤 이유에선지 3,400년동안 땅속에 묻혀 있었다. 기원전 1400년, 대지진으로 땅속에 매몰되었다는 설이 가장 유력한 설명 이다. 영국의 고고학자 아더 에반스가 아니었으면 아직도 이 궁전은 땅속에서 잠자고 있었을지도 모른다. 영국의 귀족 출신인 에반스는 기원전 1400년께 아카이아인과의 전쟁이후 돌연 ...

    한국경제 | 1995.02.02 00:00

  • 일본 고베 지진 보험계약 1조엔 .. 실지급액 미정

    일본손보사들이 대지진이 일어난 일본 효고현 고베지역에서 인수한 지진 보험계약은 약1조엔에 이르는 것으로 추정됐다. 정확한 피해상황은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으나 이번 보험금 지급액은 과거 최대규모였던 홋카이도 쿠시로시 지진당시의 12억1천만엔을 훨씬 웃돌아 사상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일본의 지진보험 재보험제도에 의해 보험금이 6백60억엔을 초과하면 정부의 특별회계에서 50%를 부담하도록 돼있어 보험금 지급에는 별다른 지장이 ...

    한국경제 | 1995.02.02 00:00

  • [사설] (29일자) 통화팽창속 금리폭등 방관할일 아니다

    ... 당좌대월을 일으켜 자금을 미리 확보하는등 자금가수요마저 가세하고 있다. 시중은행들은 뒤늦게 당좌금리를 올렸으나 이미 엄청난 돈이 풀린 상태로 시중금리만 올린 꼴이 되고 말았다. 이밖에도 최근 멕시코 페소화의 폭락,일본관서지방의 대지진 등으로 국제금융시장이 흔들리고 미국의 잇따른 금리인상으로 해외자금의 차입조건이 나빠진 탓도 있다. 경기확장국면이 계속되고 기업의 설비투자가 아직도 계속되고 있는데 안팎으로 자금수급여건이 급격하게 나빠지자 심리적인 위축이 상황을 ...

    한국경제 | 1995.01.28 00:00

  • 스위스 세계경제회의 개막..다보스지역 정치/경제인 "북적"

    ... 참석했다. 올해로 25번째인 이번회의의 주제는 "정부와 기업간에 조화로운 관계를 유지하면서 다가오는 시대의 세계이정표를 세운다"는 것. 이를위해 멕시코경제위기와 그 파장, 부상하는 시장으로서 중국에 대한 평가, 고베대지진등이 토론될 예정이다. 이와관련, 월드이코노믹포럼의 클라우스 취바브회장은 중국과 멕시코 그리고 러시아의 현상황이 정상회담의 주의제가 될것이라고 소개했다. 다보스회의는 그동안 세계에서 전환기적시점에 각국 지도자들이 만나 문제를 ...

    한국경제 | 1995.01.27 00:00

  • [증시풍향계] 투자심리 위축 상승탄력회복엔 시일 필요

    오늘은 단기투매양상까지 나타났던 그동안의 큰폭 하락에 대한 반등이 예상 된다. 주가가 한차례 더 추락할 경우에는 보다 구체적이고 강도높은 증시부양책이 나올 수도있는 시점으로 생각된다. 현 증시는 일본의 대지진 미국 금리인상 러시아사태 등소평이후의 중국정정 불투명등에 따른 세계적인 증시하락과 맞물려 있는 상황이다. 주가가 반등할 경우 유화업종과 지수관련 우량주가 가장 먼저 반등할 것같 다. 요즘과 같은 불투명한 증시상황에서는 시장선도주의 ...

    한국경제 | 1995.01.26 00:00

  • [업계단신] (주)청구 ; 현대건설 ; 도서출판 홍주

    ... 부서마다 팀을 구성, 양로원 고아원사회복지시설등을 방문해 직접 조리한 식사를 제공하고 과일과 속내의등을 선물하는등 불우이웃과 함께 따뜻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현대건설 박재면회장과 김광명사장은 최근 일본 관서지역을 강타한 대지진으로 막대한 인적.물적피해가 발생한데 대해 일본건설업체를 비롯, 대표적인 일본기업의 총수들에게 위로의 서한을 보냈다. 이번 서한발송은 일본이 불의의 천재지변으로 곤경을 당하게 된것에 대해 현대건설이 동종업계의 종사자로서 그리고 건설업계의 ...

    한국경제 | 1995.01.25 00:00

  • 조업중단 일본회사들, 대부분 정상가동 복귀

    고베지역을 강타한 대지진으로 조업을 중단했던 일본회사들이 통신, 상하수도,도로등 기반시설이 상당부분 복구됨에따라 23일 대부분 정상 가동에 복귀했다. 부품부족으로 문을 닫았던 자동차업체들은 지진여파가 가라앉으면서 속속 조업재개에 착수하고 있다. 도요타자동차와 코베지역에 공장을 갖고 있는 유일한자동차업체인 다이하쓰자동차는 이날부터 정상가동에 들어갔으며 다른 업체들도이번주 안에는 생산라인을 정상화할 계획이다. 도요타는 지난주 부품부족으로 ...

    한국경제 | 1995.01.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