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51-29160 / 29,5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호동락] 박종원 재무부재정융자과장 .. 재우산악회

    ... 재무부직원들 대부분이 산행에 동참하고 있다. 재우산악회는 76년9월 회원30여명으로 창립총회를 갖고 북한산 등반을 첫 산행으로 시작하여 이제는 18년의 역사와 96회의 산행기록을 갖게 되었으며, 회원수만 2백67명에 이르는 대규모 동호인모임이 되었다. 지금은 재무부를 떠나신 고병우 전건설부장관 정영의 전재무부장관 서영택 전건설부장관 안공혁 신용보증기금이사장 박종석 주택은행장 백원구 재무부 차관이 회장을 역임한 뒤를 이어 현재는 문헌상 기획관리실장이 회장을 맡아 이 모임을 ...

    한국경제 | 1993.12.28 00:00

  • [동호동락] 한성익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사업본부 훈련원장

    ... 조기운동을 실시하고 있다. 특별활동으로 지난 5월에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서 후원하고 한국올림픽위원회(KOC)에서 주최한 "환경보호를 위한 자전거타기"캠페인에 참가하기도 했다. 또 인근지역인 송파.강동지역 "생활체육 사이클동호인"회원들과도 깊은 유대관계를 맺 으며 지난 8월에는 이들과함께 "환경보호캠페인"을 벌인바 있다. 30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우리모임은 그 어느회원보다 노익장(?)을 과시하며 조기운동에 열심인 권용중 올림픽파크텔사장이 명예회장을 ...

    한국경제 | 1993.12.27 00:00

  • [동호동락] 김영길 <철강협회 이사>..'만수산우회'

    만수산우회! 이름만으로는 오래오래 건강하게 살기위해 산에 오르는 산악인들의 모임 같지만 실은 어느날 산행길에서 행방불명이 됐다 나타난 친구 이름에서 유래됐다. 지금도 그 친구가 동참하는 날이면 으레것 만수야!를 왜치곤 한다. 만수산우회 회원은 여느 산악인들 모임과 같이 전문 산악인들도 아니며 더더욱 직장동료나 동문수학한 동창들만의 모임도 아니다. 60년대 중반 산을 좋아하는 필자와 대학동기 4명이 모여 시작한 것이 차츰 8~9명으...

    한국경제 | 1993.12.23 00:00

  • [동호동락] 선우종원 계림합동법률사무소대표 .. 일소회

    24년째 모이는 자그마한 친목단체가 있다. 이름하여 "일소회"라 부르고 있다. 흔히 쓰는 말로 "일소일소일노일노"라는 말이 있는데 거기서 좋은쪽 말을 따서 모임의 이름을 정한 것이다. 몇몇 가까운 친구들내외가 쌍쌍이 모여서 가끔씩 회식을 해오다가 누가 먼저라고 할것없이 "정기적인 친목모임으로 발전시키는것이 좋겠다"는데로 뜻이 모아졌다. 지난69년 여름 어느날 가전기구 생산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박완교씨집 2층 에서 발기회겸 창립모임...

    한국경제 | 1993.12.21 00:00

  • [동호동락] 임한규 삼광신철공업 상무이사 .. 비봉회

    친구들끼리의 모임은 언제나 넉넉해서 좋다. 인생의 황혼기에 접어든 장년층이라면 더욱 그러하다. 오랜 사회생활로 아는 사람들은 많지만 마음 을 터놓고 지낼수있는 자리는 역시 중.고등학교시절 친구들과의 모임이 첫째로 꼽힌다. 필자는 비봉회라는 소중한 모임을 가지고 있다. 순농 13회 졸업생들의 모임이다. 6.25사변이 발발한 50년 6년제 중학교 막둥이로 졸업 하고 뿔뿔이 흩어져 서로 소식조차 모른채 지내던 친구들이 다시 모인 것 이다....

    한국경제 | 1993.12.20 00:00

  • [동호동락] 곽창엽 기술신용보증기금 이사..기술신보산악회

    기술신용보증기금 직장산악회는 지난 89년 가을 사방이 꽉막힌 답답한 도회건물과 아스팔트를 벗어나 업무에 지친 피로도 풀고 건강도 다지기위해 만들어졌다. 매주 토요일 일과후 부산 금정산의 범어사-동문코스를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짬이 나는 사람끼리 산행을 계속하면서 횟수가 거듭될수록 사내직원의 호응도가 높아져 직장산악회로 발전된 것이다. 회원들은 대부분 중년기 건강조절을 필수적으로 해야하는 비만형인사(?)로 구성됐다. 필자가 이 산악...

    한국경제 | 1993.12.20 00:00

  • [재개발현장] 신당3구역..도심속 아파트촌 탈바꿈

    국내 최대 불량주택 밀집지역인 신당3재개발구역이 도심속의 대규모 아파트촌으로 바뀐다. 2천여 불량가옥이 어지럽게 널려있는 동호로 오른편 매봉산기슭 6만6천여 평에 "서울타운"이라는 이름의 아파트단지가 들어서게 되는 것이다. 신당3구역에 들어설 아파트는 5천8백38가구. 현재 사업시행인가가 난 국내 재개발지구중 사업규모가 가장 크다. 게다가 이지구는 서울 강남.북을 잇는 교통요충지에 위치,지난5월 사업 시행 인가가 나기 훨씬 이전부터 주택수요자들의 ...

    한국경제 | 1993.12.20 00:00

  • [동호동락] 김진철 국립공업기술원 관리부장 .. 낚시동호

    공업진흥청과 국립공업기술원에서 일하는 사람들중 낚시에 관심을 갖는 이들의 모임인 낚시동호회는 지난 88년 봄에 발족됐다. 동호인들간의 폭 넓은 대화와 격의없는 어울림을 통해 서로를 제대로 이해할수 있게 해준 이모임은 직장에서 동호인간의 업무협조를 원활케하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지난3월 마지막주 일요일 충남 천안군 성환읍에 위치한 석곡지에서 6번째 낚시회를 가졌다. 새벽4시에 서울을 떠나 평택역에서 해장국을 먹고 낚시터 에 도착하니 ...

    한국경제 | 1993.12.18 00:00

  • [동호동락] 이종호 한국이동에너지연구소장 .. 계동회

    친목모임중에 가장 자연스럽게 형성되는 것이 고등학교동창모임일 것이다. 필자가 속해있는 중앙고등학교 제57회 졸업생(1966)들로 구성된 계동회도 그런 모임중의 하나이다. 원대한 이상이나 특별한 목적을 갖고 구성된 것이 아니라 동창생간에 친목 을 다지기 위해 10여년전에 만든 모임이다. 중앙고가 계동에 있다고 하여 계동회라 이름붙인 이모임은 동창들끼리 한달에 한번씩 자리를 같이하며 서로의 근황을 알고 지내는 소박한 모임 이다. 우리...

    한국경제 | 1993.12.17 00:00

  • [동호동락] 김철역 동서증권 마산지점장 .. 고대교우회

    주제넘게 산을 이야기 한다는 것이 진짜 산사나이들에게 미안한 생각도 들지만 필자가 요즘 만나는 사람가운데 산이야기를 화재로 삼는 사람들이 부쩍 많아졌다. 등산이라기 보다는 하이킹수준의 가벼운 산행이지만 마음맞는 사람끼리 맑은 공기 속에서 보내는 하루의 상쾌함에 빠져드는 사람이 늘고 있기 때문 이다. 그동안 고향을 떠나 살아온 20여년의 서울생활을 뒤로 하고 지금의 마산에 자리한 것이 작년 5월. 낯설지 않은 땅인데다 초.중.고 동창...

    한국경제 | 1993.12.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