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71-29180 / 29,5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호동락] 이용찬 종합유선방송위원회 기획국장 .. 관우회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있어서 빼놓을수 없는 일중의 하나가 모임인것 같다. 요즘같이 다양하고 복잡한 사회생활속에서는 더욱 필요하게 느껴지며 더구나 나이가 들수록 좋아하는 사람들과의 만남은 더욱더 기다려진다. 필자도 지난 세월을 살아오면서 여러 크고 작은 여러가지 모임에 관여해 왔지만 이 가운데 가장 소중하게 생각하며 즐거운 마음으로 만나고 있는 모임중 하나가 관우회이다. 이 모임은 중앙공무원교육원이 대전에서 과천으로 이전하면서 관악산 ...

    한국경제 | 1993.12.10 00:00

  • [동호동락] 박흥식 동방기획 광고전략국장 .. 산블리카

    한번밖에 없는 귀중한 인생살이를 어떻게 하면 밝고 재미나게 살 것인가? 그리고 내 주변을 좀더 건강하고 밝은 생활환경으로 만들기 위해서는 무엇 이 필요할 것인가를 생각하며 우리문화 사랑운동을 펼치는 작은 모임인 산블라카가 이왕이면 우리 문화를 배우고 각자가 부족한 에술 장르에 대한 관심을 넓혀 보자는 취지에서 우리 주변에서 가까이 할수 있는 좋은 살람들 을 찾기로 하였다. 반년정동 시간이 지났을때 우리는 이런 우리의 관심과 사랑이 좀...

    한국경제 | 1993.12.09 00:00

  • 역삼재개발 편법분양 "말썽"...지주조합원에 좋은동 선배정

    ... 추가강요,반발을 사고 있다. 9일 역삼재개발 1백50여 참여조합원들은 조합측이 지난 10월27일의 관리처 분과정에서 위치가 좋은 34평형 5가구를 지주 조합원들에게 우선 배정한것 은 조합정관에 어긋나는 명백한 편법행위라고 주장했다. 45평형 전부를 지주조합원에게 배정한 것은 이해가 가지만 참여조합원들도 함께 배정받는 34평형까지 지주조합원에게 사전 임의 배정하고 11월 10일에 야 자신들에게 동호수를 추첨토록 해 결과적으로 피해를 입었다는 것이다.

    한국경제 | 1993.12.09 00:00

  • [동호동락] 유근남 기아자동차 경영관리팀장

    ... 마닐라지점장) 김영철(동양투자금융 법인영업부장) 이윤명(한부인터내셔날 대표) 등이다. 낚시란 옛 시화에서처럼 한적한 시공을 호젓이 즐기는 멋이라야 한다고 느껴 이제 여럿이 무리지어 낚시터를 찾는 일은 주저하게 되었다. 동호는 여전한데 동락은 멀어져 가는것 같다. 요즈음의 웬만한 낚시터는 소란 스럽고 돈때 묻어 볼썽 사나운 일도 많은데다 쓰레기 마구 버려 엉망이고 각종 폐수에 찌들어 황핍해지는 산수가 안쓰럽다. 며칠전 잠실쪽에 볼 일이 있어 저녁 ...

    한국경제 | 1993.12.08 00:00

  • [동호동락] 김용재 엘지신용카드 상무 .. 61연경회

    물건은 새것일수록 좋고 사람은 오래사귄 옛 사람이 좋다는 말이 있다. "61 연경회"는 1961년도 연세대학교 상경대학 경영학과에 입학한 55명의 동기동창생중 산업계에 활동하고 있는 동창끼리의 골프모임이다. 회장은 현재 이창성씨(조양상선전무)가 맡고 있고 조병민씨(수창산업대표이사)가 총무로 수고하고 있다. 회원은 이진호 현대알미늄회장, 노성호 (주)쥬리아 대표이사, 이을용 한창제지대표이사, 남기주 아신해운부사장, 심중섭 코오롱상사 전...

    한국경제 | 1993.12.07 00:00

  • [동호동락] 이승훈 신화통신 대표 .. 이상향

    "아리라"는 우리모임의 공식명칭이다. "이상향"을 뜻하는 우리고전에서 유래된 말로 그 의미에서 풍기듯이 다분히 미래지향적이고 이상적인 세상을 가꾸고 싶어하는 마음에서 붙여진 것이다. 고교2년 여름방학을 얼마남겨두지않은 78년 우리는 교내 벤치에서 서로 머리를 맞대고 논의한끝에 모임을 정식 결성키로 하고 파이팅을 외쳤다. 중동고교 73회 동기생으로 구성된 우리모임은 순수우정의 약속이었다. 모교 (지금은 강남구 개포동으로 이전)가 종로...

    한국경제 | 1993.12.06 00:00

  • [동호동락] 윤영전 전국투자금융협회 전산실장..근묵회

    ... 이주선씨 숙대에 근무하고 있는 경산 고재식씨 등이다. 특히 고회원들은 고문서화에 조예가 깊어 선현들의 명필과 명작을 면목있게 소개해 주고있다. 근묵회 회원은 이처럼 다양한 지식과 정보를 교환하고 묵향을 벗하여 메마른 정에도,온고지신하며 살고있다. 동호동락은 물론 동고동애 하며 언제나 함께 하길 다짐한 근묵회가 요즘 시간과 근무환경 때문에 자주 모이지 못함을 아쉬어 하고 있으나 지필묵만은 언제나 가까이 하며 보람된 삶을 살아 갈 것이다.

    한국경제 | 1993.12.04 00:00

  • [동호동락] 안진호 태안물산 대표 .. 산적회

    산적회, 산마다 자취를 남기고 싶은 사람들의 모임이다. 이 해괴한 이름 의 모임에는 허정광(흥아해운 부장) 이정환(영남인쇄소 사장) 조도운 (디.씨인터내셔널 사장) 황태규박사(백병원), 그리고 필자와 그 가족을 포함하여 20명의 회원이 있다. 최연장자이자 두목격인 허정광씨의 평소 언행과,마음먹었다 하면 전 식구 가 거침없이 바로 행동에 옮기는 것이 꼭 산적같다고 하여 같은 아파트의 한 할아버지가 장난삼아 붙여준 이 이름에 우린 무척이...

    한국경제 | 1993.12.03 00:00

  • [동호동락] 곽성태 (주)선구 대표이사 .. 삼금회

    매월 세번째 금요일. 36명이 한자리에 모인다. 세번째 금요일에 모인다는 의미에서 삼금회라 했다. 13년째 지속되어온 모임이지만 그 뿌리를 찾는다면 60년대로 거슬러 올라 간다. 한국전쟁이 끝난직후 구미 각국에서 유학한 분들이 60년대 귀국하여 구미동창회를 창립한 것이 삼금회의 모체이다. 5공이 시작되면서 구미동창회는 정치적 이유로 해산당했고 한중현(국제 기업자문회장) 김재기(오성무역사장) 조해형(나라기획 회장) 유종해 (연세대 행...

    한국경제 | 1993.12.02 00:00

  • [동호동락] 김태연 김태연성형외과의원 원장..개나리회

    개나리회. 이 이름은 여자들의 계모임쯤으로 여겨질 소지가 다분하다. 그러나 사실은 지난84년 성형외과 전문의들의 동기생 모임이다. 우리들이 처음 만난 때는 지난 83년 11월이다. 당시 전국 각 의과대학 부속병원에서 성형외과 레지던트 수련을 끝마칠 무렵이었다. 전문의 시험을 눈앞에 남겨놓고 단체로 합숙하면서 시험공부를 하기위해 모인게 만남의 시작이 되었다. 이 시험이야말로 의과대학 6년, 인턴1년, 레지던트 4년등 11동안의 교육을 ...

    한국경제 | 1993.1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