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81-29190 / 29,5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호동락] 목영민 한국감정원 상무이사 .. 경수회

    "경수회"는 지난74년 4월 창립된 경기고55년졸업동문들의 테니스 동호인 모임이다. 1950년 6.25당시 중학교 2학년이었던 우리들은 전란의 완중에서 제대로 공부도하지 못한 불우한 세대들이다. 74년 4월에 테니스를 즐기던 몇몇 동문들이 모여 발기한 "경수회"는 2년뒤인 76년 회원이 40여명에 이르는등 전성기를 맞았으나 세월이 흐를수록 골프나 등산 다른쪽으로 떠나고 현재 15명의 회원만이 남아있다. 그러나 꾸준히 매월1회씩 테니스 를 ...

    한국경제 | 1993.11.24 00:00

  • [동호동락] 정창관 홍콩 상하이은행 서울지점 부장

    40대이상은 유성기를 기억하고 있을 것이다. 1분에 78번회전하는 이 유성기가 이젠 골동품이 되어버렸지만 우리민족이 창조한 전통음악 대중음악등이 음반에 고스란히 담겨져 있다. 그러나 깨어지고 마모되기 쉬워 1900년대초부터 발매된 5천여장의 유성기음반(고음반)이 거의 없어져 버리고 말았다. 한국고음반연구회는 이런 귀중한 전통음악이 담긴 유성기음반에 대한 연구와 체계적인 정리작업을 하기 위해 음반수집과 연구에 뜻을 둔 이들이 지난89...

    한국경제 | 1993.11.23 00:00

  • [동호동락] 이석현 <국회의원.건설위 간사>..'하이테크'

    사람이 일평생을 살아가는 동안 갖가지 인연으로 친분을 맺고 만나고 하겠지만 그 중에서 함께 공부한 정처럼 두터운 것도 별로 없으리라. 그것도 학창시절이 아니라 장년이 되어,각기 사회생활에 얽매이면서도 공부를 함께한 정은 색다른 맛이 있지 않을까. 필자는 법학을 공부했기 때문에 기업경영에 대해서는 잘 알지를 못한다. 그래서 의정활동에 참고가 될까하여 서울대학교 경영대학원에 설치된 최고경영자 과정(AMP)을 다녔다. 필자가 다닌 35기...

    한국경제 | 1993.11.22 00:00

  • [동호동락] 김용성 현대해상화재보험 소비자보호부장

    ... 사람들을 만나는 곳이기도하다. 이러한 넉넉한 장에서 뜻을 같이하는 사람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5년전 겨울에 막 들어설 즈음 오직 사진으로 통하는 사람들의 만남이 시작된 것 이다. 지금처럼 그때도 회사내에는 20여개의 다양한 동호인 모임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었다. 따라서 평소 사진에 마음을 두고있던 직원들은 자연 스레 "영상동우회"를 출범시킬수 있었다. 회원은 모두 33명. 회원들로는 현회장인 이형주 현대해상화재대리점 영업부차장을 비롯 정상균(대전 ...

    한국경제 | 1993.11.20 00:00

  • [동호동락] 홍주관 선경증권 이사 .. 고산골

    우리 모임의 원래 이름은 "아맥"이었다. 1965년 대구에서 고등학교를 졸업 한 패기만만한 젊은이들이 웅지를 품고 자신의 인생을 걸어가면서 서로 힘 이 되자고 모였다는 뜻으로 붙여진 이름이다. 나이가 들면서 이 이름이 마음에 들지 않던차에 약5년전에 이름을 고산골 로 바꾸었다. 대구에서 살아본 사람은 누구나 고산골이란 지명을 알고 있을 것이다. 대구시를 가로지르는 수성천의 상류이며 앞산밑의 맑은 물이 모여 흐르는 골자기, 봄이면 참...

    한국경제 | 1993.11.19 00:00

  • [동호동락] 최용호 민간외교클럽 회장

    우리클럽은 다른 동호인 모임과 다른 점이 여러가지가 있다. 그하나는 국내인이 아닌 한국에 와있는 외국인과의 모임이며 이로인해 모임에서는 꼭 영어를 사용하게 되어 있다는 점이다. 국제화시대에 있어서 이같은 동호인모임이 많이 있겠지만 특히 우리 클럽 은 외국에 나가지 않고도 외국인과 정규적으로 만나 대등한 위치에서 자유 롭게 대화를 나눌수 있다는 점을 자랑하지 않을수 없다. 또 공무원도, 외교관도 아니면서 한국을 가장 열심히 소개하고 일요일이면 ...

    한국경제 | 1993.11.18 00:00

  • 경찰, `현대철학동호회' 이적표현 게재경위 수사착수

    서울경찰청은 18일 `현대철학동호회''(회장 김형렬)가 데이콤의 `천리안'' 을 통해 국가전복을 주장하는 내용의 글을 보낸 것과 관련, 국가보안법 저 촉여부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현대철학동호회가 띄운 글이 계급혁명을 통한 국가전복을 주장하 는 내용을 담고있어 실정법을 위반한 것으로 보고 데이콤으로부터 게재내용 을 넘겨받아 정밀분석한뒤 관련자 소환여부를 검토키로 했다.

    한국경제 | 1993.11.18 00:00

  • `천리안' 폐쇄파문 확산...데이콤, 통신내용 경찰에 신고

    컴퓨터통신망 `천리안'' `현대철학동호회''의 게시문을 문제삼아 한때 동호 회를 폐쇄한바있는 데이콤이 17일 이 동호회의 일부 통신내용을 국가보안 법 위반혐의로 경찰에 고발함에 따라 경찰이 수사에 나설것으로 보여 파문 이 확산되고 있다. 데이콤 관계자는 "이 동호회가 천리안 전자게시판에 올린 글 가운데 `남한 자본가계급과의 계급전쟁을 선포한 사노맹''을 옹호하는 내용등이 현행 국가 보안법에 위배된다는 판단에 따라 체신부등 관계부처와의 협의를 ...

    한국경제 | 1993.11.18 00:00

  • [동호동락] 유병준 대전고 교사 .. 여명회

    팔자가 C고교에 재직할 때였다. 어느날 P선생이 "형님 우리 벗거진 사람끼리 한번 만나는거 어때요"라고 제의했다. 몇몇 대머리 선생들이 모임을 만들기로 의기 투합이 됐다. "모임의 명칭은 무얼로 할까,솔직하게 "대머리회"라고 합시다"라는 주장은 체육전공의 P선생이였고 독두회라고 하자는 것은 한문전공의 K선생이었다. 우리들이 세상에 커다란 보탬은 될수 없어도 우리를 보는 여러 사람들에게 진솔한 웃음이라도 선사할수 있어야 모임의 의의가 ...

    한국경제 | 1993.11.17 00:00

  • [동호동락] 안피가로 패션디자이너/안피가로모드학원원장

    해외유학 하면 으레 미국이나 유럽행을 떠올리는 이들이 많다. 그러나 실은 미국이나 유럽보다 가깝고 여러가지 면에서 우리와 비슷하면서도 앞서있는 일본으로 떠나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 한국삼전회는 이들 일본유학생중 경응대 수학생들의 동창모임이다. 게이오대는 1백35년이라는 긴 역사를 갖고 있다. 그런 만큼 한국삼전회의 회원 또한 백발이 성성한 노선배에서 부터 최근 입회한 젊은 동문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층으로 구성되어 있다. 연령폭만 넓...

    한국경제 | 1993.1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