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11-8320 / 8,9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삼성 임원인사] 부사장 26명 '차세대 주자' 떳다

    ... 권희민 부사장은 서울대를 나와 미국 캘리포니아대학에서 물리학 박사를 받은 실력파로 올해 전자업계 최고의 화두인 디지털 컨버전스(융·복합) 업무를 진두지휘하고 있다. 삼성전자의 경영기획팀장을 맡고 있는 김현덕 부사장은 엔지니어 출신이지만 ... 경력을 바탕으로 지난 2003년 삼성에 스카우트됐으며 물리·화학 분야에서 상당한 수준의 개인 특허를 갖고 있는 핵심인재다. 금융분야에선 삼성생명의 권상열 부사장이 부각되고 있다. 권 부사장은 생명 감사실장과 그룹 비서실 인사팀 이사,에스원 ...

    한국경제 | 2005.01.12 00:00

  • [테크노 파워시대] 기술.엔지니어 출신 CEO '전성시대'

    ... 테크노 파워집단을 중심으로 기술경영의 시대를 활짝 열어가고 있다. 대기업들은 치열한 경쟁 속에서 생존하기 위해선 "인재와 기술"확보가 필수적이라고 보고 기술 두뇌 고르기에 온 힘을 쏟고 있다. ○ 상장사 CEO 3명 중 한 명은 이공계 ... 경영자들이 수두룩하다. 세계 가전업계에서는 김쌍수 부회장을 '백색가전의 대부',미국지역 기술고문인 백우현 사장을 '디지털 TV의 아버지'로 부른다. 기술개발을 진두지휘하고 있는 이희국 사장은 미국의 HP 연구소에서 스카우트됐다. 노기호 ...

    한국경제 | 2005.01.11 00:00

  • [테크노 파워시대] 삼성 .. 한국 '기술경영'의 본보기

    ... 세계 일류로 도약하는 데 이들 테크노 CEO는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일찍이 기술경영을 기치로 내걸고 초일류 인재 확보에 힘써온 결과다. '삼성에서 성공하려면 기술경영을 알아야 한다'는 말이 통용될 정도다. 삼성의 회장·사장단 ... 지냈다. 1970∼80년대 VCR부문을 삼성전자 간판 사업으로 키웠고 외환위기 때는 반도체 뿐만 아니라 가전 디지털미디어 통신 등 신사업 분야 연구개발에 총력을 기울이는 결단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삼성전자 CEO 계보는 반도체 ...

    한국경제 | 2005.01.11 00:00

  • 진주연암공대-LG전자 산학협력

    ... 사업본부는 올해부터 해마다 이동단말(휴대폰) 분야에 필요한 인력 30명 이상을 주문하고 대학은 사업본부에서 요구한 교육과정을 이수한 컴퓨터정보기술과와 디지털정보전자과 졸업생들을 취업시킨다. 특히 사업본부는 겸임교수에 의한 실무교육 지원과 회사에서 직접 외국어연수,현장실습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기업이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는데 직접 참여하게된다. 대학은 이번 산학협력이 기업의 최신 기술 변화에 대응한 교육의 질 향상과 우수인력의 취업 등 상호 윈-윈할 ...

    연합뉴스 | 2005.01.10 00:00

  • LG전자 "올해 `글로벌 톱5' 달성"

    ... 말했다. LG전자는 올해 `강한 실행'(Fast Execution)을 경영 키워드로 삼고 △글로벌 경영 △기술경영 △인재경영을 3대 경영방침으로, △사업성과 극대화 △핵심기술 R&D역량 강화 △경영혁신활동 가속화 △캐시플로우 및 재무구조 ... R&D 인력을 새로 확보하고 석.박사 비중을 높이는 한편 해외핵심인재 확보에 최고경영자와 사장단이 직접 나서는 등 `인재 경영'을 적극 추진한다는 전략이다. LCD, PDP를 비롯한 디지털TV, 이동단말 분야에 투자를 집중키로 했으며, ...

    연합뉴스 | 2005.01.09 00:00

  • [고성장 우수기업] "서비스혁신과 신뢰경영으로 불황 뚫는다"

    ... 계획이다. 이는 지난해보다 15.2% 늘어난 것이다. LG그룹도 수익성 위주의 내실경영을 목표로 사업계획을 수립하되 디지털TV와 디스플레이,정보전자 소재 사업 등 승부사업에서 적극적인 신제품 개발과 과감한 선행투자로 시장지위를 확대키로 ... 신뢰경영 체계를 구축하고 기술개발 및 시장 개척에 적극 나선 '주목받는 성장기업'들의 활동반경이 점차 커지고 있다. 인재확보와 기술개발을 통해 미래를 준비하고 지속적인 고객 서비스혁신으로 희망의 씨앗을 키워나가겠다는 중소기업의 의지는 ...

    한국경제 | 2005.01.06 00:00

  • thumbnail
    '인재가 곧 성장동력' 경영 펴는 유경선 유진 회장

    유경선 유진그룹 회장(50)은 '연봉 1백억원짜리 인재'를 영입할 수 있는 기업을 만드는 게 목표다. 유진그룹의 모태는 유 회장의 아버지인 유재필 창업주(72)가 지난 69년에 세운 영양제과. 유 회장은 지난 84년 현재 유진그룹의 ... 날을 상상하면 가슴이 설렙니다. 초우량 인재는 기업을 혁신적으로 성장시킬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인 만큼 그런 인재를 받아들일 수 있는 준비를 갖추는데 힘쓰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디지털미디어 등으로 사업영역을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

    한국경제 | 2005.01.03 00:00

  • [리포트]"일등 경영, 일등 LG"

    ... 것과 일등 경영을 통해 일등 LG를 달성해 줄 것을 강력하게 주문했습니다. (인터뷰-구본무 LG그룹 회장) "인재들이 오고 싶은 LG, 경쟁사들이 두려워하고 배우고 싶은 1등 LG를 만듭시다" 반투명CG) -사업모델 차별화 ... 끌어올리기 위해 CEO들이 더욱 과감하게 투자하고 지원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S) 이는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디지털TV와 디스플레이, 정보전자소재 사업 등 승부사업 분야에서는 적극적으로 선행투자를 해 나가겠다는 의지로 풀이됩니다. ...

    한국경제TV | 2005.01.03 00:00

  • 재계 "위기를 기회로"..을유년 힘찬 '첫걸음'

    ... 구축, 반기업 정소 해소 등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을 다짐한다. 또 상당수 기업들은 금강산 방문, 신년 좌담, 디지털 고사 등 이색 시무식을 갖고 활기차게 한 해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제 다시 시작이다" = 삼성은 3일 오전 ... 사장은신년사에서 세계적인 메모리 반도체 전문업체로의 도약을 강조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은 3일 서울 영등포구 롯데 인재개발원에서 임원 및 점장 100여명이참여하는 세미나로 시무식을 대체하며 신세계 백화점은 시무식에 이어 공정한 거래문화 ...

    연합뉴스 | 2005.01.02 00:00

  • 주요 대기업, 글로벌경쟁력 확보 `공격 경영'

    ... 12.3% 늘려잡았다. 삼성은 특히 올해를 '초일류 기업으로 가는 새로운 출발선'으로 보고 신수종사업을 찾아 희망의 씨앗을 키워나가고, 인재확보와 기술개발을 통해 미래를 준비하는한해로 삼는다는 방침이다. 이달 중순을 목표로 새해 경영계획을 짜고있는 LG그룹도 수익성 위주의 내실경영을 목표로 사업계획을 수립하되 디지털TV, 디스플레이, 정보전자소재 사업 등 승부사업에서 적극적인 신제품 개발과 과감한 선행투자로 시장지위를 확대한다는 전략이어서 작년보다 ...

    연합뉴스 | 2005.01.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