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0,5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곡·장위도 '덜덜'…매매價 '10억 클럽' 줄줄이 반납

    ... “올 들어 매수 심리가 크게 위축돼 가끔 나오는 급매물만 거래가 이뤄지다 보니 주변 시세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모습”이라고 말했다. 개발 호재로 들썩이던 서울 성북구 장위동의 상황도 다르지 않다. 이 지역에 있는 래미안장위퍼스트하이(전용면적 59㎡ 기준)는 올 7월 중순 8억5000만원에 매매 거래됐다. 층수도 24층으로 나쁘지 않았다. 이 단지는 지난해 2월 처음으로 매매 가격이 10억원을 돌파한 뒤 꾸준히 올라 지난해 6월 11억원으로 최고가를 기록하기도 ...

    한국경제 | 2022.08.23 17:10 | 김은정

  • thumbnail
    "두 달 전 9.5억이던 집이 7.5억까지 내려갔어요"…'발 동동'

    ... 전세로 돌려 급한 불을 끄겠다는 집주인이 늘어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시장 전반에 전세 수요가 쪼그라든 가운데 신규 입주 물량이 몰린 곳에서는 역전세난도 벌어지고 있다. 동대문구 용두동에서는 1048가구 규모 '래미안 엘리니티'가 오는 31일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이 가운데 절반이 넘는 약 550가구가 전·월세 매물로 시장에 나왔다. 용두동의 한 중개업소 관계자는 "두 달 전 9억5000만원 내외였던 전용 84㎡ ...

    한국경제 | 2022.08.23 07:19 | 오세성

  • thumbnail
    '마래푸' 월세가 25만원…재개발 임대주택 노려볼만

    ... 84㎡ 이하 주택을 대상으로 하며, 분양 전환은 되지 않는다. 기본 계약 기간은 2년이며, 최장 10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2년마다 재계약할 수 있다. 임대료는 시중 시세의 60~80% 수준이다. 마포구 ‘마포 래미안 푸르지오’ 전용 59㎡는 보증금 4996만원에 월 임대료 25만7000원으로 공급된다. 용산구 ‘용산 센트럴파크 해링턴스퀘어’는 전용 40㎡ 기준 보증금 5260만원, 월 임대료 22만8800만원 선이다. ...

    한국경제 | 2022.08.21 17:02 | 이혜인

  • thumbnail
    "25억 넘겼던 집이 19억 됐다"…흑석동 아파트 '비명' [김은정의 클릭 부동산]

    ... 달라질 수 있다고 말합니다. 금리 인상 속도가 완화되고 주택 거래량도 살아나면서 집 값 상승 동력이 생겨날 것이란 분석입니다. 실제 서울 고급 단지들의 가격은 이런 상황에서도 고공행진 하고 있습니다. 지난달 서울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퍼스티지(전용면적 222㎡ 기준)는 84억원에 실거래됐습니다. 올 3월 초 76억원에 비해 8억원이 오른 가격입니다. 올 7월 서울 강남구 도곡동에 있는 타워팰리스1차(전용면적 164㎡ 기준)도 48억원 실거래가 이뤄졌습니다. 올 4월 ...

    한국경제 | 2022.08.20 11:32 | 김은정

  • thumbnail
    주택청약, 하나도 모르겠다면…'이것' 먼저 확인하세요 [집코노미TV]

    ... 세로로 또 절반을 잘라볼게요 임대는 공공임대와 민간임대로 갈라졌고 분양은 공공분양과 민간분양으로 갈라졌어요 청약이라고 하면 크게는 이렇게 4가지 유형이 있는 거예요 여기서 앞에 민간이 붙은 건 뭐냐면 우리가 흔하게 보는 래미안, 자이, 푸르지오, e편한세상 다시 말해서 민간이 알아서 하는 사업이란 얘기고 공공은 LH나 SH, GH 같은 공기업이 즉, 나라나 지자체가 주거복지사업의 일환으로 하는 사업이죠 공공임대는 우리가 잘 알고 있는 30년짜리 ...

    한국경제 | 2022.08.20 07:00 | 전형진

  • thumbnail
    버티던 서초구마저 '와르르'…"5억 낮춰도 안 팔린다" 비명

    ... 한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연초 45억원에 달했던 반포동 아크로리버파크 전용 84㎡의 매도 호가는 최근 40억원까지 내려왔다. 지난 1월 46억6000만원의 신고가를 기록했지만, 이후 매수세가 대폭 줄어든 탓이다. 인근의 래미안퍼스티지 전용 84㎡도 연초 40억원이던 호가가 최근 36억5000만원으로 낮아졌다. 호가가 대폭 낮아졌지만 지난 5월 39억원에 실거래된 이후로는 동일 면적 거래가 한 건도 없는 상태다. 한강 이북 집값은 더 내려갔다. 이달 ...

    한국경제 | 2022.08.18 14:00 | 오세성

  • thumbnail
    "싸게 팔지마"…서울 집값 하락세인데 되레 6억 오른 곳

    ... 단지 보류지 시장도 얼어붙고 있다. 일부 보류지가 가격을 낮추는 가운데, 강남 보류지는 높은 가격을 고수하고 있어 매각 성공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18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서초우성1차재건축조합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래미안 리더스원’ 보류지 저층 2가구에 대한 입찰을 이날 마감한다. 보류지는 사업시행자인 재건축·재개발조합이 소송 등에 대비해 일반에 분양하지 않고 유보해 놓은 아파트를 말한다. 조합은 전체 가구 가운데 1% 이내에서 보류지를 ...

    한국경제 | 2022.08.18 06:56 | 오세성

  • thumbnail
    강남권 초대형은 연일 신고가…시장 냉각에도 희소성 부각

    ... 매매거래 시장이 얼어붙고 있지만 서울 강남권 초대형 평형에선 연일 신고가가 나오고 있다. 대형 면적이 희소성을 인정받으면서 자산가들의 관심이 쏠린 결과라는 분석이 나온다. 17일 부동산 빅데이터 업체 아실에 따르면 서울 서초구 반포래미안퍼스티지(사진) 전용면적 222㎡(81평형)는 지난달 84억원에 신고가 거래됐다. 지난 3월에는 같은 층, 동일 면적이 80억원에 거래됐다. 인접 단지인 반포자이는 6월 전용 216㎡(80평형)의 매매가가 72억원으로 신고가를 찍었다. ...

    한국경제 | 2022.08.17 17:20 | 박종필

  • thumbnail
    9월 3만6천여가구 입주…2000년 이래 동월 최다 물량

    ... 물량이다. 지방에서 입주 물량이 가장 많은 부산의 경우 내달 전체 물량의 89.9%에 해당하는 5천927가구가 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되는 아파트다. 부산진구 전포동 'e편한세상시민공원 1,2단지'(1천401가구)와 연지동 '래미안어반파크'(2천616가구), 수영구 남천동 '남천더샵프레스티지'(975가구) 등 2019년 분양한 원도심 재개발 아파트들이 줄줄이 입주에 나선다. 여경희 R114 수석연구원은 "매수 심리가 위축되면서 거래 침체 국면이 지속되는 가운데 매물이 ...

    한국경제 | 2022.08.17 10:08 | YONHAP

  • thumbnail
    "집주인들도 안 팔겠대요"…서울 3년 만에 '최악 상황'

    ... 성북구(-0.16%), 종로구(-0.15%) 등 강북권 내림폭이 컸다. 도봉구 창동 '창동주공2단지' 전용 36㎡는 지난해 최고가에서 1억1500만원 내린 4억8500만원에 팔렸고 성북구 장위동 '래미안장위퍼스트하이' 전용 84㎡도 지난해 최고가보다 2억8000만원 내린 10억5000만원에 손바뀜됐다. 서울 자치구 가운데 보합세를 보인 곳은 서초구와 용산구에 그쳤다. 매수심리가 위축되며 집값이 내림세를 보이는 가운데 집을 ...

    한국경제 | 2022.08.15 07:35 | 오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