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0,5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재울 '마지막 퍼즐' 7구역, 1563가구 건립…조합 인가

    ... 말했다. 가재울뉴타운은 9개 구역, 총 1만2722가구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사업 속도가 가장 빨랐던 1구역에는 2009년 DMC아이파크(362가구)가 들어섰다. 이후 2010년 DMC센트레빌(2구역·273가구), DMC래미안e편한세상(3구역·3293가구) 등 2~6구역이 입주를 마쳤다. 현재는 DMC금호리첸시아(9구역·450가구)가 입주자를 맞고 있으며, 8구역(237가구)은 공사를 마치고 올 하반기 일반분양을 앞두고 ...

    한국경제 | 2022.08.11 17:41 | 이혜인

  • thumbnail
    '3억이 뚝'…서울서 집값 가장 많이 떨어졌다 '비명'

    ... 있다. 올해 들어 집값이 가장 많이 내려간 곳은 성북구로 1.57% 내렸다. 작년 성북구 집값은 2.4% 뛰었는데, 작년 상승분 절반 이상을 반납했다. 성북구는 이번 주에도 0.16% 내렸다. 성북구 장위동에 있는 ‘래미안장위퍼스트하이’ 전용 84㎡는 지난 4일 10억5000만원에 손바뀜했다. 직전 거래인 지난달 20일 이뤄진 11억8000만원보다 1억3000만원 내렸다. 올해 최고가인 12억원보다는 1억5000만원, 작년 신고가인 13억3000만원보다는 ...

    한국경제 | 2022.08.11 14:00 | 이송렬

  • thumbnail
    서울 월세 35%가 100만원 넘었다

    ... 송파구 잠실동 리센츠 전용면적 84㎡는 지난 6월 보증금 1억원, 월세 380만원에 거래됐다. 작년 6월 같은 면적이 보증금 1억원, 월세 270만원에 거래된 것을 고려하면 1년 새 월세가 100만원 넘게 뛴 것이다. 성동구 옥수동 래미안옥수리버젠 전용 59㎡도 6월에 보증금 1억원, 월세 300만원에 계약이 체결돼 1년 전(보증금 1억원, 월세 240만원)보다 월세가 60만원 뛰었다. 올 상반기 서울 아파트 월세 가격대별 거래 건수는 △1만~49만원 1만5323건(34.0%) ...

    한국경제 | 2022.08.10 17:26 | 하헌형

  • thumbnail
    그곳에 살고 싶다…하이엔드 브랜드 아파트, 대형건설사 자존심 경쟁

    ... 신천동로 일대 10만6410㎡ 부지에 지하 3층~지상 33층, 22개 동, 1901가구 규모의 공동주택을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울산에서도 브랜드 자존심을 건 수주전이 벌어지고 있다. 현대건설과 하이엔드 브랜드 없이 ‘래미안’만 운영하는 삼성물산이 나란히 울산 중구 주택 재개발 사업에 뛰어든 것. 국내 시공능력평가 1, 2위 건설회사가 지방에서 자존심을 걸고 입찰 경쟁에 나서 업계의 주목을 받았다. 건설업계 관계자는 “부동산 ...

    한국경제 | 2022.08.10 16:10 | 박종필

  • thumbnail
    서울아파트 상반기 월세 100만원 이상 거래량 작년보다 48% 늘어

    ... 105.65㎡는 지난해 6월 21일 보증금 1억원·월세 260만원(9층)에 계약이 체결됐지만, 올해 6월 18일에는 보증금 1억원·월세 350만원(10층)에 신규 계약이 이뤄져 1년간 월세가 90만원 올랐다. 성동구 옥수동에 래미안옥수리버젠 전용 59.25㎡는 작년 6월 25일 보증금 1억원·월세 240만원(9층)에 거래됐으나 올해 6월 1일에는 보증금 1억원·월세 300만원(3층)에 계약돼 1년 동안 월세가 60만원 상승했다. 올해 상반기 서울아파트 월세 ...

    한국경제 | 2022.08.10 09:39 | YONHAP

  • thumbnail
    늘어나는 직거래…서울 집값 끌어내린다

    ... “누가 봐도 ‘증여성 거래’지만, 집값이 꺾이는 추세다 보니 ‘혹시 시세가 더 떨어진 것 아니냐’는 문의 전화가 여러 건 있었다”고 했다. 지난달 11일 성북구 장위동 래미안장위퍼스트하이 전용 84㎡도 이전 최고가(13억3000만원)보다 5억원 낮은 8억3000만원에 거래됐다. 입주 초기인 2019년 10월 매매가(8억2000만원)와 비슷한 수준이다. 이 아파트 전용 84㎡ 시세는 이달 10억5000만원 ...

    한국경제 | 2022.08.09 17:31 | 하헌형

  • thumbnail
    4%대 초반 금리가 1년새 6%대 중반…변동금리 대출자들 '비명'

    ... 급증 현상은 은행의 자체 분석(시뮬레이션)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7일 5대 은행 가운데 한 곳의 대출자 사례 분석에 따르면, 코스피 상장 기업에 근무하는 C씨(신용등급 3등급)는 2년 전(2020년 8월 5일) 서울 서초구 래미안퍼스티지 25평형(전용면적 59.99㎡)에 7억5천만원의 임대보증금을 내고 전세로 들어갔다. 전세대출(SGI서울보증. 대출기간 2년. 일시상환식. 신규취급액 코픽스 6개월 연동금리)을 최대한도인 5억원까지 받았고, 신용대출(대출기간 ...

    한국경제 | 2022.08.07 06:09 | YONHAP

  • thumbnail
    층간소음 잡는 사후확인제 시행…새 아파트만 적용

    ... 바꿀테니 층간소음 저감 효과가 있는 아파트를 지으라는 겁니다. 건설사들도 엄격해진 기준을 통과하기 위해 보강된 바닥재와 건설 공법을 개발하는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이승식 / 삼성물산 층간소음연구소 부소장: 저희 래미안 고요한 랩은 층간소음을 연구하는 시설로서 국내 최대 규모고요. 벽체와 천장을 통해 전달되는 소음 저감을 위한 기술도 개발 중에 있습니다.] [김태희 / 현대건설 기술연구원 책임연구원: 고성능 완충재를 포함한 층간소음을 저감할 수 ...

    한국경제TV | 2022.08.04 19:21

  • thumbnail
    "층간소음 줄이는 기술 공동개발"…삼성·포스코·롯데건설 손 잡았다

    ... 자원과 주택 건설 사업장을 공동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건설업계는 물론 산업계, 학계와도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삼성물산은 지난 5월 국내 최초로 100억원을 들여 경기 용인시에 층간소음 연구시설인 ‘래미안 고요안 랩(lab)’을 만들었다. 아파트 모습을 그대로 본뜬 ‘실증 주택’이 총 10가구 들어서 있다. 포스코건설은 ‘하이브리드 강성 보강 바닥 시스템’(안울림&middo...

    한국경제 | 2022.08.04 17:44 | 하헌형

  • thumbnail
    "8억 넘었던 미아동 아파트, 2년 전 가격으로 돌아갔다"

    ... 기준 서울 집값은 전주와 동일하게 0.07% 하락했다. 강북 14개구 하락이 도드라졌다. 강북 집값은 0.11% 내렸다. 강북구가 0.16% 내려 전주(-0.14%)보다 낙폭을 키웠다. 강북구 미아동에 있는 ‘삼성래미안트리베라2단지’ 전용 59㎡는 지난달 12일 7억1000만원(3층)에 손바뀜했다. 직전 달인 6월 8억2000만원(5층)에 새 주인을 찾았는데, 이보다 1억1000만원 몸값을 낮췄다. 작년 8월 기록한 신고가 8억6500만원보다는 ...

    한국경제 | 2022.08.04 14:00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