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071-7080 / 7,3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빛아이앤비 해외BW 1천만弗 발행

    ... 신주인수권부사채(BW)를 발행한다. 한빛아이앤비는 26일 해외BW 인수자가 정해져 27일 열릴 이사회 승인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이 회사 관계자는 "신규투자를 위해 추진해왔던 외자유치와 관련해 1천만달러 규모의 해외 BW발행안이 27일 이사회에 상정돼 최종 승인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해외BW 발행조건은 만기 5년에 풋옵션(발행일로부터 1년)조항이 부여됐으며 주간사는 메리츠증권으로 알려졌다. 임상택 기자 lims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26 19:54

  • 누구 말을 들어야 하나?..텔슨전자.세원텔레콤 증권사마다 의견달라

    ... 대표 주자격인 텔슨전자와 세원텔레콤에 대해 상반된 투자의견을 내놓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21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현대 LG투자증권 등은 텔슨전자에 대해 투자등급을 상향 조정하고 매수의견을 제시하고 있다. 반면 굿모닝 메리츠 등은 세원텔레콤의 주식을 살 때라고 주장하고 있다. LG 현대 신영 한화 키움닷컴 등 증권사 통신장비담당 애널리스트들은 실적개선 기대감과 재무구조 안정을 텔슨전자 추천사유로 꼽았다. 노키아에 단말기 공급이 이달 말부터 시작되고 기복이 ...

    한국경제 | 2001.06.21 17:51

  • 제3시장 합동 IR 및 공청회..메리츠證-씽크풀

    메리츠증권은 제3시장 활성화를 위해 제3시장협의회, 씽크풀과 함께 합동IR 및 공청회 실시 등 다양한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메리츠증권은 이를 위해 28일 제3시장협의회 및 온라인 증권사이트인 씽크풀과 업무제휴를 맺기로 했다. 메리츠증권은 오는 7월부터 코스닥 등록이 가능한 기업을 중심으로 전국을 순회하며 합동 IR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 제3시장 활성화를 위한 공청회도 열 예정이다. 이밖에 제3시장 지정 기업의 최고경영자(CEO)면담과 ...

    한국경제 | 2001.06.21 15:32

  • 이수화학, 2분기 영업익 60% 증가..상반기실적 작년전체 육박

    ... 기록할 것으로 추정된다"며 "1·4분기에 비해서도 60%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유가안정과 환율수혜 등에 힘입어 올해 반기 실적은 지난해 전체실적에 육박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최준용 메리츠증권 연구위원은 "이수화학의 실질적인 수출비중이 68%에 달해 환율상승에 따른 실적개선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특히 원재료인 유가의 하향 안정세가 나타나고 있어 실적호전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최 연구위원은 "지난 ...

    한국경제 | 2001.06.18 16:58

  • 이재웅 다음 사장등, 한국최고경영자 포럼 가입

    ... 앞으로 20여명을 더 영입해 회원을 1백명으로 늘린 뒤 오는 20일 서울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공식 출범할 계획이다. 새로 가입한 회원은 조충환 한국타이어 사장,채수삼 금강기획 사장,오찬석 영화회계법인 대표,황건호 메리츠증권 사장,양호 뉴욕은행 대표,박중진 동양증권 사장,전희천 오리콤 사장 등이다. 동일방직의 서 회장은 오너지만 경영인으로서 맹활약하고 있고 또 포럼의 취지에 공감해 동참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주병 기자 jbpark@hankyung.c...

    한국경제 | 2001.06.14 14:43

  • [파업 이틀째] 멕시코 "한국 배울게 없어" .. '해외 시각은'

    ... 대한항공은 아시아 최대 화물업체로 파업 손실이 하루 2천억원"이라며 파업 장기화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다. 미국 블룸버그 통신도 이날 ''한국 파업 확산, 경제 및 투자 둔화''라는 제목의 기사를 주요 뉴스로 보도했다. 이 통신은 한국 메리츠증권 한 이코노미스트의 말을 인용, "이번 파업은 한국의 경기회복을 지연시키고 이미 하향세에 있는 외국인 직접투자를 더욱 저해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 한국은 기업하기 어려운 곳 =블룸버그 통신은 특히 대만 최대의 노트북 컴퓨터 ...

    한국경제 | 2001.06.13 17:36

  • 증권사 잇달아 '리츠' 진출..15개社 정관에 근거마련

    메리츠증권이 미국의 종합부동산회사 ''코드웰 뱅크 리처드 엘리스(CBRE)''와 합작으로 부동산 자산관리회사(AMC)를 설립한다. 메리츠증권은 기업구조조정용 리츠(REITs:부동산투자회사)도 설립할 계획이어서 7월부터 증권회사들의 리츠 진출이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13일 금융감독원은 메리츠증권이 합작회사인 ''CBRE메리츠자산관리회사(가칭)''에 18억원을 출자하겠다며 출자승인신청서를 냈다고 밝혔다. 다음달 중에 설립될 예정인 ''CB...

    한국경제 | 2001.06.13 17:26

  • SI 30년역사 '터줏대감' .. 'KCC정보통신'

    ... 자회사를 두고 있다. KCC정보통신은 지난해 3월 영국계 금융그룹인 HSBC계열 투자전문회사로부터 3백억원규모의 자금을 유치함으로써 자금력을 보강했다. KCC정보통신은 다른 SI업체와 마찬가지로 환율변동에 취약할 수 있다. 메리츠증권 주식인수팀의 권오서 공인회계사는 "다른 SI기업처럼 KCC정보통신도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해외에서 공급받는 만큼 환율이 급격히 상승하면 채산성이 낮아 진다"고 설명했다. (02)3783-7812 김미리 기자 miri...

    한국경제 | 2001.06.12 15:55

  • 3월법인 배당금 1505억 지급..이번주중 9개업체 557억원 추가유입

    ...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될 전망이다. 11일 증권예탁원은 이날부터 15일까지 3월 결산법인 9개사의 배당금 5백57억원이 지급된다고 밝혔다. 배당금을 지급하는 기업은 한국주철관공업 서울증권 한양증권(11일),동부증권(12일),부광약품 메리츠증권(13일),한빛증권 신흥증권 동부화재해상보험(15일) 등이다. 배당금 규모는 한빛증권이 1백76억원으로 가장 많다. 이어 메리츠증권과 신흥증권도 각각 1백5억원과 73억원을 지급한다. 이들 9개사의 배당금 규모는 총 ...

    한국경제 | 2001.06.11 17:10

  • [반도체값 '사상 최저'] IT 경기회복이 열쇠 .. 'D램가격 어떻게'

    ... 것이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PC 수요가 회복되더라도 ''펜티엄4급'' 이상의 신규 제품에 대한 수요가 몰려 램버스 D램과 같은 차세대 반도체가 먼저 ''햇빛''을 보게 돼 기존 제품의 반등은 크게 기대하기 어렵다는 것. 메리츠증권의 최석포 연구위원은 "D램에 대한 메이커들의 수요가 이미 상당히 축소된 상황"이라며 "D램 업체들은 IT 경기가 회복되더라도 상당기간 뒤에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심기 기자 sglee@hankyung.co

    한국경제 | 2001.06.05 1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