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091-7100 / 7,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반도체' 충격] (中) '가격 언제 오르나'..수급예측등 혼선 급등락

    ... 수밖에 없다. 반도체업체의 마케팅 담당자들조차 반도체 가격 전망이 불투명하다고 반응한다. 삼성전자 안기종 부장은 "D램 수요증가율이 예전같지 않다"며 "단기간에 D램값이 많이 떨어진 만큼 반등을 기대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위원은 "대만 등 일부 메이커들이 덤핑으로 제품을 팔고 있는 상황을 고려하면 전세계적으로 5∼6% 가량의 잠재적 공급초과현상을 빚고 있다"고 추정했다. 반도체 사이클을 감안해도 D램값 추가 하락이 불가피하다는 전망도 ...

    한국경제 | 2000.10.25 00:00

  • ['반도체' 충격] (上) '경제전반에 주름살' .. 수출비중 15%

    ... 설명했다. 그렇게 되면 외환보유고가 떨어지고 원화가치가 떨어진다. 반도체 가격하락이 자칫 국가경제의 신용까지 떨어뜨릴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한결같은 우려다. 실제로 반도체 가격하락은 무역수지에 직격탄같은 쇼크를 주고 있다. 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위원은 "한국 수출 주력 품목인 D램 반도체의 개당 가격이 1달러만 하락해도 월간 1억2천만달러의 손실을 입게 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와 현대전자의 월간 D램 반도체 생산량은 각각 6천만개(64메가 D램으로 환산) ...

    한국경제 | 2000.10.23 00:00

  • 거래실적 따라 청약한도 차등..이글벳, 바뀐 청약제도 첫적용

    새로운 청약방식은 증권사의 인수팀 전문가들조차 가끔 헷갈릴 정도로 복잡하다. 이에 따라 새 방식을 처음 적용하는 이글벳의 ''사례''가 증권업계의 벤치마킹 대상이 될 정도다. 상장주간사를 맡은 메리츠증권(일반인용 배정물량 1만3천주)을 비롯해 SK(7천2백82주) 일은(3천8백39주) KGI(1천5백주) 부국(3백79주) 등 5개 증권사에서 이글벳의 청약을 맡았다. 이글벳에 처음으로 적용되는 바뀐 청약제도의 골격은 청약일을 기준으로 최근 3개월간 ...

    한국경제 | 2000.10.21 00:00

  • 디와이 공모가격 7400원 확정

    ... 각각 확정했다. 19일 대우증권에 따르면 엔써커뮤니티는 발행가를 본질가치 1만9백31원에서 23.1% 할인된 8천4백원으로 결정했다. 당초 회사측에서 제시한 공모 희망가격대는 1만4천∼2만원이다. 이글벳의 주간사 업무를 담당한 메리츠증권은 이글벳의 공모가를 본질가치(1만7천9백65원)에서 13.6% 할인된 1만5천5백원에 확정했다고 밝혔다. 현대증권의 디와이의 공모가격도 본질가치보다 28.0% 할인된 7천4백원에 결정됐다. 반면 동부증권의 신세계아이앤씨는 본질...

    한국경제 | 2000.10.20 00:00

  • 삼성전자 실적발표땐 반등? .. 또다시 신저가 경신

    ... 우려를 낳고 있다. 거의 매일 신저가를 경신하고 있다. 외국인들이 고점 대비 지분율을 4%포인트 정도 낮췄는데 주가는 3분의 1토막 났다. 수급이 그만큼 취약하다. ◆왜 폭락하나=반도체 D램 가격의 하락이 1차 원인이다. 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위원은 "삼성전자 주가는 D램 가격과 사이클을 같이 한다"며 "D램 가격이 속락한 끝에 5달러대로 떨어져 수익성 악화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최 위원은 "개당 몇 센트가 떨어져도 수익 규모가 크게 출렁거린다"며 ...

    한국경제 | 2000.10.19 00:00

  • 메리츠, 대형사 배정 제외 '시끌'..이글벳 청약 자격 새지침 확대 해석

    이글벳의 코스닥상장(등록) 주간사 업무를 맡은 메리츠증권이 공모주청약 자격에 대한 새 지침을 잘못 알아 대형 증권사를 일반인 청약물량 배정에서 제외시켜 업계의 눈총을 받고 있다. 17일 금융감독원과 증권업협회에 따르면 메리츠증권은 코스닥 주식을 많이 갖고 있는 청약자들을 우대하는 새 지침에 따라 이글벳의 공모주 청약을 준비했다. 이 지침은 코스닥 주식 수요 진작을 위해 정부가 지난달초 내놓은 대책중 하나로 10월1일 이후 공모신고서 접수분부터 ...

    한국경제 | 2000.10.18 00:00

  • 은행株, 예금보장상향 영향적을 듯..자금이동 예상보다 적어

    ... 이하 예금자는 99.2%에 이르며 이들 예금의 비중은 40.1%다. 따라서 0.8%의 예금자와 59.9%의 예금이 보호되지 않는다. 5천만원 이상 예금자의 대부분은 연기금과 법인이어서 큰 혼란은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구경회 메리츠증권 연구위원은 "예금부분보장제 시행은 이미 은행주가에 반영됐기 때문에 추가로 주가차별화를 야기하지 않을 전망"이라며 "그러나 보장한도 확대가 개혁의지의 후퇴로 받아들여지기 때문에 은행주는 물론 금융주 전체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

    한국경제 | 2000.10.18 00:00

  • 예금보장제 한도 상향조정..은행株 차별화 크지 않을듯

    ... 비해선 심하지 않을 것으로 지적된다. 특히 정부가 거액예금의 만기가 몰려 있는 오는 12월 이전에 은행 구조조정을 가시화한다는 방침이어서 은행주가는 예금부분보장제보다 구조조정의 향방에 의해 더 큰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구경회 메리츠증권 연구위원은 "예금보장한도가 당초 계획대로 2천만원으로 유지됐을 경우 우량은행과 부실은행간 주가 차별화가 심화될 것으로 예상됐으나 보장한도 확대로 주가차별화가 심해지지 않을 전망"이라며 "다만 예금보장한도 확대가 개혁의지의 후퇴로 ...

    한국경제 | 2000.10.18 00:00

  • [금융산업 뉴빅뱅] 증권 : 선진기법 무장 '호시탐탐'..외국계투자기관

    ... 투신사마저 사들일 채비를 하고 있다. 또 외국계 투자기관 자체도 중소형 기관이나 펀드에서 초대형 투자기관으로 바뀌는 양상이다. 현재까지 국내 증권사 및 투신사의 주인자리를 차지하고 앉은 외국계는 7곳. 리젠트증권 굿모닝증권 서울증권 메리츠증권 KGI증권 E트레이드증권 일은증권이다. 외국계 투자기관 진출의 물꼬를 튼 것은 홍콩의 리젠트그룹이다. 지난 1998년3월 대유통상으로부터 대유증권 지분 22%를 인수한이후 최근까지 지속적으로 지분을 늘렸다. 리젠트증권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00.10.17 00:00

  • [금융산업 뉴빅뱅] 사이버 증권 : 감정 배제..'시스템 매매'

    ... 시스템트레이딩=제일투신증권이 지난 8월초 예스트레이더라는 시스템트레이딩 프로그램을 출시했다. 교보증권도 비슷한 시기에 앵커스팟과 오토스닥을 선보였다. 신흥증권 역시 프로그램을 다음달 출시할 예정이다. 직접 프로그램을 내놓지는 않지만 메리츠증권등은 매매신호를 알려주는 장치를 홈트레이딩시스템 내에 설치해 고객들의 편의를 돕는다는 계획이다. 여기에 팍스넷 VIP스탁컴 스톡캐스턱 등 유료증권사이트들이 경쟁적으로 시스템트레이딩 프로그램을 내놓고 있다. 시스템트레이딩을 이용하는 ...

    한국경제 | 2000.10.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