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61-6067 / 6,0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정당 정의원 지지서명 운동에 "곤혹"

    ... 지도부에 대한 불만표출 과 정호용의원 지지서명운동에 대해 곤혹스런 표정이면서도 이를 "찻잔속의 태풍" 정도로 축소해석하려는 움직임. *** 명단 공개등 "도전"에 가까워 *** 민정당 지도부내에서도 간담회에서의 정의원명예퇴직추진에 대한 반발과 정의원 지지발언은 어느정도 사전에 예상했기 때문인듯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있으나 간담회에 앞서 정의원주변의원들이 발언순서를 정한 것은 물론 발언 내용과 수위를 조정했고 특히 이날에 맞춰 서명의원들의 명단을 흘린 ...

    한국경제 | 1989.11.23 00:00

  • 서울신문 파업 22일만에 정상 되찾아

    ... 단체교섭협약에 따르면 회사는 서울신문 및 스포츠서울 편집국장을 임명함에 있어 편집국원의 총의를 최대한 반영하되 투표행위는 하지 않으며 사원지주제를 장기적인 과제로 연구, 검토하기 위한 노사 공동위원회를 구성하는 동시에 명예퇴직자나 특별공로자를 위한 공로기념주제를 도입하며 임금을 평균 8%이상, 금년 1월부터 소급 지급하기로 했다. 또 파업기간중의 임금문제에 대해 "무노동 무임금" 원칙을 적용해 파업기간인 22일 동안의 통상임금(본봉과 수당)을 ...

    한국경제 | 1989.10.15 00:00

  • 영남화학 대량해고사태 파업장기화 될 듯

    ... 결렬...회사 - 노조간 이견 맞서 *** 노조측은 1차 협상에서 종전까지의 199명에 대한 집단해고 전면 철회주장을 다소 수정, 해고예고자 가운데 본인의 희망에 따라 퇴직후 재입사 계열 업체인 동부석유화학으로의 전출 발령 명예퇴직제도 시행 등을 요구하고 이같은 3개항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전원 구제해 주도록 요구, 다소 협상의 여지를 보였으나 2차 협상에서 회사측은 노조측 안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보였고 이에따라 노조측은 1차 협상에서의 ...

    한국경제 | 1989.07.08 00:00

  • 경찰 고위간부인사 2월1일 단행

    ... 이한동 내무장관과 조중석 치안본부장이 28일 정부 고위층에게 민생치안대책을 보고하는 자리에서 "연령정정 간부" 및 "변칙승진 경무관"의 해결책을 제시, 승락을 받았다는 것이다. 조본부장은 연령정정 간부의 경우 지난 27일까지 명예퇴직신청을 하도록 유도하고 이에 불응할 경우 대기발령을 내리도록 지시했는데 치안감 1명 (전 올림픽안전조정통제부본부장), 경무관 2명(서울시경 제1부장/치안본부 형사부장), 총경및 경정 25명등 모두 28명가운데 치안본부 형사부장(군재 ...

    한국경제 | 1989.01.30 00:00

  • 다케시타내각 이미지손상..출범14개월만에 각료5명퇴

    하라다 겐경제기획청장관의 리크루트스캔들 관련인책사임은 가뜩이나 이 스캔들로 시달리고 있는 다케시타내각의 이미지를 한층 악화시키는 계 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다케시타내각은 이로써 미야자와 대장상과 하세가와 법상에 이어 3명의 유력각료가 리크루트스캔들과 관련 인책 사임한 셈이며 역사왜곡발언으로 사임한 오쿠노 국토청장관과 자위대잠수함과 낚싯배충돌사건으로 사임한 가와라 방위청장관까지 합하면 집권 1년2개월여만에 5명의 장관이 사임하 는 ...

    한국경제 | 1989.01.25 00:00

  • 대통령 해직자특조법 거부권행사..오늘 각의의결 국회재의요청

    ... 법안"이라면서 "오늘 열리는 각의에 서 이 법안에 대한 대통령의 거부권행사를 심의, 의결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장관은 "이 법안에 대한 거부권이 행사되면 정부는 지난3일 발표한 최초 의 해직공무원대책을 계획대로 추진, 해직자들을 명예퇴직으로 처리하여 해 직당시 직급을 88년 봉급으로 환산한 금액의 50%를 지급할 계획할 계획"이라 고 말하고 "그러나 이 과정에서 해직자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나갈것"이 라고 밝혔다. 김장관은 이같은 거부권행사와 관련, "총무처가 ...

    한국경제 | 1988.12.22 00:00

  • 해직공무원, 8년간 봉급의 50% 일괄지급

    정부는 지난80년 해직된 공무원들에 대해 명예퇴직제도를 준용, 해직당 시 지급받던 봉급의 50%를 8년간 일괄 계산하여 보상할 방침이다. 김용갑 총무처장관은 29일 이같은 처리방안을 밝히면서 "그동안 해직공무 원 처리대책을 놓고 여러가지 방안을 검토한 결과 명예퇴직에 준해서 보상 금을 지급하는 것이 가장 합리적인 방법이라는 결론을 얻었다"고 말하고 " 국회측과의 협의가 끝나는대로 금명간 최종안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장관은 이어 ...

    한국경제 | 1988.11.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