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3661-113670 / 122,9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관리종목 탈피 2곳 그칠듯..씨티아이/에스오케이 내달 해제 유력

    ... 해소,관리에서 벗어나는 종목이 나올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11일 코스닥증권시장(주)에 따르면 자본전액잠식을 사유로 관리종목에 지정된 12월 결산법인은 모두 14개사다. 이들 기업은 반기결산에서 자본잠식액이 납입자본금의 50% 미만으로 줄어들 경우 다음달 1일부터 관리종목에서 벗어날 수 있다. 코스닥증권시장은 관리종목에 편입된 기업이 제출한 반기보고서를 검토한뒤 16일 장이 열리기 전 관리탈피예정종목을 공시를 통해 일반에 안내할 예정이다. 현재 관리탈피가 ...

    한국경제 | 2000.08.12 00:00

  • 16인승 승합차 ABS설치 의무화...2003년 부터

    ... 승합차 등은 제작단계에서부터 ABS를 장착해야 된다. 건교부 관계자는 "국내 자동차 안전기준을 국제기준으로 대폭 강화하기 위한 실무작업을 벌이고 있다"며 "이번 조치가 시행되면 연간 20만대 이상 생산되고 있는 승합차나 화물차 등의 안전성이 크게 나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관계자는 "앞으로 16인승 미만 승합차 등에 대해서도 선진국 수준으로 안전기준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11 00:00

  • [시론] 벤처 위기론의 실체..김재룡 <컴트루테크놀러지 회장>

    ... 벤처기업들로서는 처음으로 맞이하는 시련이자 구조조정을 위한 절호의 기회이기도 하다. 사실 작금의 상황이 야기된 데에는 벤처의 과잉 홍보도 간과할 수 없는 이유중 하나다. 벤처의 천국이라 할 미국에서조차 벤처의 성공률은 10% 미만으로 보고 있고 그 중에서도 나스닥 등록에 이르는 성공기업은 5% 미만에 불과하다. 그런데도 우리나라에서는 벤처 해서 망했다는 기사는 찾아보기 어렵고 신데렐라 같은 성공신화만 강조된 면이 없지 않다. 그리고 기술력이나 마케팅,경영전반의 ...

    한국경제 | 2000.08.11 00:00

  • 지난해 제조업 영업이익 '바닥'...4개社중 1개社 금융이자도 못내

    ... 외부감사를 받는 제조업체 3천7백3개를 대상으로 분석,발표한 ''99년중 제조업 현금흐름''에 따르면 지난해 제조업체는 영업활동을 통해 업체당 평균 1백15억4천만원을 벌어들였다. 전년보다 34.4% 늘어난 것으로 95년 이래 최대 규모다. 조사대상 업체중 24.8%인 9백18개사의 금융비용 보상비율이 1백% 미만인 것으로 나타났다. 영업활동을 통해 벌어들인 현금으로 이자도 충당하지 못했다는 의미다. 유병연 기자 yoob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10 00:00

  • [브리핑] '인공지능'으로 분식결산 판별한다 .. 농협

    ... 낸 중소기업(2천3백여개)과 우량 중소기업의 자기자본비율 등 30개의 평가지표 분석결과를 토대로 부도징후를 포착하는 시스템. 특히 각 지표간의 유기적 결합상태를 분석해 숫자를 억지로 꿰맞춘 분식결산 흔적까지 찾아낼 수 있다. 현재 외부감사를 받지 않는 총자산 70억원 미만의 중소기업은 전국적으로 3만여개이며 농협은 올 12월부터 이 시스템을 적용해 중소기업 대출시장을 적극 공략할 방침이다. 이상열 기자 mustaf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10 00:00

  • 개인 54% "대출받아 주식투자"

    ... 대한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결과 응답자의 54%가 대출을 받아 주식에 투자한 적이 있으며 응답자의 60.8%는 신용이나 미수를 이용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대출의 경우 대출금액은 1천만원 미만(대출 경험자의 44.8%)이, 신용이나 미수의 이용횟수는 3회 미만(이용자의 29.7%)이 가장 많았다. 개인의 주식투자금액은 1천만∼3천만원이 조사대상의 33.3%로 가장 많았고 △1천만원 미만(26.5%) △3천만∼5천만원(21.2%) ...

    한국경제 | 2000.08.10 00:00

  • 유보율 높은 알짜株 노려라 .. 대우증권, 20社추천

    ... 시가총액대비 유보자금이 풍부한 기업에 대한 관심''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웅진코웨이 동화기업 스탠더드텔레콤 등 유보율이 높고 부채비율이 낮으며 현금흐름이 양호한 종목을 추천했다. 이들 종목은 유보율 2백50% 이상,부채비율 1백50% 미만,시가총액 대비 유보자금 비율 50% 이상,상반기 실적호전 등의 기준을 충족하는 기업이다. 특히 웅진코웨이와 동화기업의 경우엔 사내유보자금으로 발행주식을 모두 사들이고도 남을 만큼 자금력이 풍부한 것으로 평가됐다. 코스닥에 등록된 기업들은 ...

    한국경제 | 2000.08.10 00:00

  • [에너지 절약] 절약방법 : 에너지 관리공단 시행

    ... 기종인가 건조전 함수율을 낮출수는 없는가 건조전 농축공정도입은 가능한가 과잉건조가 되지않나 단열상태는 양호한가 배열회수장치가 설치됐는가 건조열원 교체 필요성은 없나 등 모두 17가지의 항목이 꼼꼼하게 체크된다. 연간2천toe미만의 에너지를 사용하는 업체는 2명의 전문가가 4일간에 걸쳐 현장을 진단해준다. 진단비용은 44만9천원(부가세제외)이다. 에너지사용량이 많을수록 기간도 길어지고 비용도 비싸진다. 에너지절약자발적 협약기업이나 전력다소비건물에는 한국전력이 ...

    한국경제 | 2000.08.09 00:00

  • "당혹...요구시한 앞서 自救" .. '현대반응 및 대책'

    ... 조기 계열분리와 현대건설 부채를 4조원으로 줄이기 위한 유동성 확충방안을 이르면 이번 주말에라도 외환은행에 제시하는 방안이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자동차 계열분리의 경우 정주영 전명예회장의 자동차지분을 매각, 3%미만으로 줄이거나 매각일정을 담은 각서를 제출하는 방식으로 해결책을 모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 중공업 분리시기는 2001년 상반기까지로 단축시키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는 그러나 현대건설이 보유한 현대상선 ...

    한국경제 | 2000.08.09 00:00

  • [월드투데이] 유럽 인터넷업체 M&A 바람

    ... 투자자금을 공중분해시키고 면목 없이 파산한 것은 준비가 아무리 철저한 업체라도 순식간에 무너질 수 있다는 교훈을 남겼다. 합병에 나서는 유럽 인터넷업체들이 미국의 경우와 다른 점은 해외에서 파트너를 찾아야 하고,설립된지 1년 미만인 회사들이 많다는 사실이다. 미국에서는 98년후반∼99년에 많은 인터넷업체가 생겼지만 유럽은 99년말부터 인터넷사업이 붐을 이뤘다. 이는 벤처캐피털들이 지난 1년간 막대한 자금을 쏟아부은 결과다. 벤처캐피털들이 성급한 잔치를 벌였는지는 ...

    한국경제 | 2000.08.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