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501-177510 / 203,5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설훈 의원 방 찾은 윤여준 의원

    민주당 설훈 의원의 주장으로 한나라당 이회창 전 총재의 최규선씨 돈 수수설과 관련, 중개 역활을 맡았던 것으로 알려진 윤여준 의원이 22일 오전 이재오 총무와 함께 의혹을 제기했던 민주당 설훈 의원 사무실에서 설 의원의 출근을 기다리고 있다./연합

    한국경제 | 2002.04.22 10:51

  •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경선 박상은씨 1위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 경선에서 박상은(朴商銀.53.남동갑위원장) 후보가 1위로 올라섰다. 박 후보는 22일 서구.강화갑, 연수, 남구을 지구당을 돌며 실시한 네번째 경선에서 435표를 획득, 194표를 얻는데 그친 유필우(柳弼祐.57.남구갑위원장) 후보를 큰표차로 이겼다. 이에 따라 세번째 경선까지 2위에 머물렀던 박 후보가 219표 차이로 선두에 나섰다. 이날 현재 각 후보별 득표현황은 박 후보 1천351표, 유 후보 1천132표, 이기...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여 "노무현 우세 불변"

    민주당은 지난 17일 전국의 성인남녀 2천945명을대상으로 ARS 전화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노무현(盧武鉉) 후보가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후보를 17.8% 포인트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2일 밝혔다. 민주당 기획조정국이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양자대결시 노 후보 지지도는 50.1%,한나라당 이회창 후보는 32.3%로 나타났다. 또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적극적 투표층의 지지도에서도 노 후보(52.3%)가 이후보(35.5%)를 16.8% 포인트 ...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야 '슈퍼 4연전' 득표전

    ... 이회창(李會昌) 후보측은 `대세론' 유지에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고 가급적 선거운동을 자제할 방침이지만 부산.경남의 경우 `노풍(盧風)'이 영향을 미치고 있는만큼 본선 경쟁력을 감안해서라도 적극적으로 선거운동에 나설 예정이다. 특히 이 후보는 "민주당 설훈(薛勳) 의원의 폭로를 계기로 여권의 이회창 죽이기가 더욱 기승을 부릴 것"이라고 보고 합동유세를 통해 `공작정치'에 대한 강력한대응을 거듭 강조할 계획이다. 이 후보는 22일 강원도 홍천과 춘천 지역 재래시장과 풍물장터 등을 순방하며지지를 ...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여 임지사 등록무효 결정

    민주당이 22일 임창열(林昌烈) 경기지사의 당내지사후보 경선 후보등록을 무효화하기로 결정했다. 이에대해 임 지사측은 `후보신청 무효처리 취소 가처분 신청'을 법원에 제출할방침이어서 임 지사 후보등록 문제가 법정으로 비화할 전망이다. 민주당은 이날 확대간부회의 후 김영배(金令培) 대표직무대행과 이강래(李康來)지방선거기획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비공식 회의를 열어 임 지사의 후보등록 문제는 "당헌.당규대로 처리한다"는 결론을 내리고 이러한 입장을 ...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여 '막가파식 정치공세' 반격

    민주당은 22일 한나라당이 대통령 아들 비리의혹등과 관련해 내각 총사퇴와 대통령의 국정일선 퇴진을 요구한 데 대해 대선과 지방선거를 앞두고 한나라당이 추락한 인기를 만회하기 위한 의도적인 정치공세로 규정하고 이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민주당은 이와함께 설 훈(薛勳) 의원이 제기한 한나라당 윤여준(尹汝雋) 의원의거액 수수설에 대해 "진실이 곧 밝혀질 것"이라며 야당측의 주장을 일축했다. 정균환(鄭均桓) 원내총무는 이날 야당의 공세와 관련, ...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아태재단출신 전 청와대행정관 긴급체포

    ... 가량의돈거래를 해온 점에 주목, 둘 사이의 관계 및 돈의 성격을 조사하는 한편 이 돈 중일부가 홍업씨에게 흘러갔는지 여부도 캐고 있다. 임씨는 유종근 전 전북지사 비서 출신으로 99년 8월부터 재작년 1월까지 아태재단에서 근무했으며, 민주당 전북 완주군수 후보로 공천된 뒤 출마를 위해 지난 20일청와대에 사표를 냈다. 검찰은 김성환씨의 계좌추적 과정에서 임씨의 돈이 김씨 계좌에 입금된 사실을발견, 지난 10일 임씨를 조사했으나 그가 대차관계라고 주장함에 따라 일단 귀가시킨 ...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야 24일부터 가두시위

    ... 벌이는 등 연속적으로 대규모 규탄시위를개최할 계획"이라고 보고했다. 한나라당이 이처럼 영남지역을 비롯한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대규모 시위를계획하는 것은 대통령 세아들및 각종 권력비리 의혹을 쟁점화해 정국 주도권을 회복하고 나아가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고문의 바람을 잠재우려는 대선전략의 일환으로풀이된다. 이 총무는 또 "오는 5월 2일까지를 투쟁기간으로 정했다"면서 "당 소속의원들은외국방문을 가급적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조복래기자 cbr@...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임창열 "참정권 제한 법적대응"

    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경선 참여를 추진중인 임창열(林昌烈) 경기지사는 22일 경선참여 신청서 접수가 보류된데 대해 "참정권을 부당하게 제한하면 법적인 대응을 준비할 것"이라고 강력히 반발했다. 임 지사는 이날 MBC 라디오에 출연, "헌법이나 관계법령에 보장된 참정권이 부당하게 제한되는 일이 없어야 하며 당에서 현명하게 판단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이렇게 밝혔다. 특히 그는 "나의 경선참여 여부는 개인문제가 아니라 1천만 경기도민들에게 약속한 ...

    연합뉴스 | 2002.04.22 00:00

  • "盧 50.4% 李 34.7%"-R&R

    여론조사전문회사인 '리서치 앤드 리서치'는 22일 12월 대선에서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와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후보간 양자대결을 가상할 경우 노 후보의 지지도가 50.4%로, 이 후보(34.7%)보다 15.7% 포인트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 회사가 지난 20일 전국 성인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전화조사를 실시, 22일발표한 분석자료에 따르면 노무현-이회창-박근혜(朴槿惠) 의원간 3자구도에선 42.8-32-13.8%로, ...

    연합뉴스 | 2002.04.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