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601-177610 / 205,5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화갑 대표 "한나라당이 부정부패 원조"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대표는 11일 역대 선거 최고의 모범적 여당론, 한나라당 부정부패 원조론, 언론 비협조론 등을 거듭 주장하며막바지 수도권 지지율 높이기에 안간 힘을 다했다. 한 대표는 이날 오전 경기도 고양시 일산구 장항동 김성수 고양시장 후보 사무실에서 가진 '최고위원 및 경기북부 지구당위원장 연석회의'에서 "여당으로서 사상유례없는 돈 안쓰는 선거를 치르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야당일때보다 오히려 돈을 더 안쓰고 있다"며 "나도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한이헌 `안상영 후보사퇴' 요구

    민주당 한이헌(韓利憲) 부산시장 후보는 11일 한나라당 안상영(安相英) 부산시장 후보의 부하여직원 성폭행 의혹과 관련해 안 후보의 즉각 사퇴를 요구했다. 한 후보는 이날 오전 민주당 여의도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피의자측 김용원 변호사의 10일 기자회견을 통해 안 후보의 부하여직원 성폭행이란 부도덕한 행각이 드러났다"고 주장하고 한나라당과 이회창(李會昌) 대통령 후보에 대해서도 "국민 앞에 사과하고 즉각 안 후보를 사퇴시키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6.13 지방선거 'D-1'] (관전포인트) 大選가늠자 서울시장 승패는

    ... 없다. 때문에 각 정당과 소속 후보는 승리를 위해 역대 어느 선거 못지않게 사력을 다해 치열한 득표전을 펼치고 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유권자들이 관심을 가질 만한 핵심 포인트들을 짚어 본다. 서울시장 선거는 대선 전초전=민주당 한화갑 대표는 11일 "우리의 관심은 수도권"이라고 솔직히 털어놨다. 영남권 1석 확보를 위해 이 지역에 상주하다시피 하던 노무현 대통령 후보도 지난 주말부터 수도권으로 키를 돌렸다. 지역색이 상대적으로 엷은 수도권 승리가 갖는 상징성을 ...

    한국경제 | 2002.06.11 00:00

  • 대선후보 고향 선거결과 관심

    6.13 지방선거가 이틀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 고향의 기초단체장 선거결과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 후보는 충남 예산, 노 후보는 경남 김해가 고향으로 예산군수와 김해시장 선거는 각각 자민련과 한나라당 텃밭에서 승리를 일궈내야 하는 부담이 있지만 두 후보로서는 반드시 승리해야 체면이 서는 선거라 할 수 있다. 예산군수 선거는 한나라당 박종순(朴鍾淳) 전 군수와 자민련 홍성찬(洪性贊)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D-2 접전지 부동층 공략]..한나라

    ... 남았다"며 "특히 젊은 사람들, 정의로운 사람들은 부정한 편을 들지 않을 것이며, 대통령 가족부터 저질러진 부패에 대해 앞장서서 응징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부패한 대통령 밑에서 부패를 돕고 이를 은폐하는 데 앞장서온 민주당은 이번 선거에서 표를 달라고 나설 것이 아니라 광화문 네거리에 나와 무릎꿇고 사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중앙선대위 회의에서 서 대표는 "지금 민심이 이 정권을 떠나 한나라당으로 오고 있다"며 "광역시장과 기초단체장 선거에서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지방선거 D-2 막판 총력전

    지방선거 투표일이 이틀 앞으로 다가온 11일 한나라당과 민주당, 자민련 등 각 정당은 이번 선거의 최대 접전지인 수도권과충청, 제주 등지에서 막판 표심을 공략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였다. 각당은 특히 부동층의 향배가 막판 대세를 좌우할 것으로 판단, 당 지도부가 직접 상대당과 후보에 대한 `흠집내기'에 나서고 금품살포와 지역감정 조장 공방을 주고받는 등 선거 막바지 혼탁.비방전이 극심해지고 있다.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대통령후보는 선영이 있는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D-2 접전지 부동층 공략]..민주

    6.13 지방선거를 이틀 앞둔 11일 민주당 지도부는서울과 경기, 제주 등 경합지역에서 부동층 공략에 주력했다.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와 한화갑(韓和甲) 대표 등 당 지도부는 이날 경기도 고양시장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진 념(陳 稔) 경기지사 후보 및 경기지역 지구당 위원장들과 함께 최고위원.지구당위원장 연석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는 월드컵 열기로 인한 지방선거 무관심, 정치혐오증 등으로 아직도 지지정당과 후보를 결정하지 못한 부동층이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하이닉스(00660), "험난한 행로앞에 9일만에 반등"

    ... 위험성도 상존한다. 구조조정을 위해선 감자가 필수적인데다 채권단의 전환사채(CB) 전환으로 해외매각에 반대했던 이사진의 교체가 확실해진 상황이다. 채권단의 처리방침 결정이 늦어지고 있는 것도 결코 유리하지 않다. 지난 9일 민주당 박병윤 정책위의장이 "하이닉스의 매각을 연말까지 유예하게 될 것"이라고 밝힌 뒤 매수세가 몰렸지만 전문가들은 시간지연이 회사가치를 하락시킨다는 점에서 주가에 부정적이라고 평가했다. SK증권 전우종 팀장은 "기업가치측면에서 따져보면 아직도 ...

    한국경제 | 2002.06.11 00:00 | chums

  • 한이헌 부산시장후부 '성추문' 폭로 공세

    민주당 한이헌(韓利憲) 부산시장 후보가 11일 서울 중앙당사 기자실에서 한나라당 안상영(安相英) 후보의 성추문 의혹을 직접 폭로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제2의 도시 광역단체장 후보가 선거를 이틀 남겨놓고 서울로 올라와 기자회견을 갖는 것 자체가 극히 이례적인 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가 후보직을 걸고 총력지원을 벌였으나 한나라당의 텃밭을 공략하기가 쉽지 않을 뿐 아니라 선거가 임박해 오면서 극적 반전을 모색해야 한다는 판단에 따라 직접 상경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한대표 `선거책임론' 발언 논란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대표가 11일 지방선거 후보 공천과 관련, "내가 충분한 시간을 갖고 후보를 선정할 여유가 없었다"면서 "비유하면 내가 입양아를 키우고 있는 셈"이라고 말해 당내 논란이 일고 있다. 한 대표는 이날 고양시장 후보 선거사무실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대표가 되기 전에 이미 후보들이 결정돼 있었다"면서 "(선거결과에 대해) 책임질 일이 있으면책임질 것이고, 책임 질 일이 없으면 책임지지 않으면 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같은 ...

    연합뉴스 | 2002.06.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