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651-177660 / 198,3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野 "여권 내홍 국가표류"..국정쇄신 촉구

    ... 국정쇄신책 단행을 촉구했다. 이회창 총재는 이날 총재단회의에서 초등학교 교사수급 논란 및 중국의 한국인 사형집행 사실을 거론한 뒤 "모든 것이 동시다발적으로 터져나오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기배 사무총장은 "김대중 대통령은 민주당 총재직에서 물러나 국정에 전념하는 한편,내각을 새롭게 구성해 일신하는 자세로 국정운영에 임해야 할 것"이라며 '전면 개각'을 재차 요구했다. 권철현 대변인도 논평을 통해 "여권의 국정쇄신책에 거는 기대도 이번이 마지막"이라고 경고했다. ...

    한국경제 | 2001.11.05 17:37

  • [인물] 김도현(성균관대 경영대학원 동문회장)/이종호(한국경비협회 회장)

    ▷이종호 한국경비협회 회장은 7∼8일 전북 무주리조트에서 회원사 대표 4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간경비 산업의 발전방안'이란 주제로 제13차 경영자 세미나를 갖는다. ▷김도현 성균관대 경영대학원 동문회장은 7일 오전 7시 웨스틴조선서울호텔에서 김근태 새천년민주당 최고위원을 초청,'국가경쟁력 강화와 정치개혁'이란 주제로 조찬세미나를 연다.

    한국경제 | 2001.11.05 17:36

  • "우리회사 첨단보안제품 쓰세요" .. CEO등 워싱턴으로 몰려

    ... 퀄컴은 항공기내에 대한 실시간 동영상 모니터링 시스템,위험물질 운송트럭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추적하는 시스템,정책결정자들을 위한 최신형 휴대폰 등 다양한 제품의 판매를 위해 의원및 정책결정자들과 접촉하고 있다. 최근 실리콘밸리 CEO들과 연방정부 정책결정자들과의 만남을 잇따라 주선한 마이크 혼다 민주당 하원의원은 "공항과 다른 공공장소의 보안수준을 한층 높여줄 테크놀러지의 도입을 통해 정보기술(IT)산업이 새로운 활력을 얻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2001.11.05 17:26

  • [다산칼럼] 기본으로 돌아가자..朴孝鍾 <서울대 정치학 교수>

    ... '외적' 경호 못지않게 '심적' 경호까지 하려고 했기 때문일까. 더욱이 DJ는 JP와의 공조를 포기하면서 국민을 직접 상대하는 정치를 하겠다고 공언했는데,그러한 공언은 허언이 된 셈이다. 요즈음 10·25 재보선 참패와 관련해 민주당내에서는 대통령의 귀를 가리는 세력이 있다며 이에 대한 척결을 주장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이처럼 공개석상에서도 대통령의 귀를 가리는 일이 태연하게 벌어진다면,공개되지 않은 곳에서 일어나는 일은 더 이상 말해 무엇하랴.이때 만일 ...

    한국경제 | 2001.11.05 17:25

  • 검찰,박주선씨 무죄 항소 검토

    검찰은 '옷로비 의혹 사건' 내사보고서 전달 혐의 등으로 기소된 박주선 전청와대 법무비서관(현 민주당 의원)에 대해 법원이 무죄를 선고하자 "항소 여부를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당시 수사를 맡았던 박만 대검 공안기획관은 5일 "박 전비서관에 대한 무죄 선고가 만족스럽지는 못하나 자세한 판결 내용과 배경 등을 파악한뒤 항소 여부를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박 기획관은 "판결문을 공식 입수하지 못해 이렇다 저렇다 말하기 힘들다"며 "법원이 증거 판단 ...

    연합뉴스 | 2001.11.05 17:07

  • 이인제씨 "정치일정 결단 내려야"

    민주당 이인제(李仁濟) 의원은 5일 전당대회 시기 등 정치일정 문제와 관련, "당의 과도 지도부에서 실무기구를 통해 당원의 의견을 수렴, 선택가능한 방안을 만들어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의 재가를 받아 결정하면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정치일정이) 불확실하기 때문에 문제가 생기니 투명하게 일정을 제시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완전한 합의는 어려우나 어떤 결정이든 때를 놓치면 최악이 된다"고 적기에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1.11.05 17:00

  • 박주선씨 선고유예.김태정씨 집유

    '옷로비' 의혹 사건 내사보고서를 유출한 혐의로 기소된 김태정 전 검찰총장에게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이 선고된 반면, 박주선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현 민주당 의원)에겐 벌금 300만원에 대한 형의선고가 유예됐다. 특히 재판부는 옷로비 사건을 강인덕 전 통일부장관 부인 배정숙씨의 거짓 권유와 최순영 전 신동아그룹 부인 이형자씨의 오해가 빚어낸 실체없는 사건이라며 그간수사기관및 법원의 결론과 또다른 평가를 내놔 주목된다. 서울지법 형사합의30부(재판장 ...

    연합뉴스 | 2001.11.05 16:58

  • 김태정씨 집행유예 .. 옷로비사건 1심 판결

    서울지법 형사합의30부는 5일 '옷로비 의혹사건' 당시 검찰총장으로 재직하던 중 사직동팀 내사보고서를 유출한 혐의(공무상 비밀누설 등)로 기소된 김태정 전 법무부장관에 대해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김씨에게 내사보고서를 유출한 혐의(공무상 비밀누설 등)로 기소된 박주선 전 청와대 법무비서관(현 민주당 의원)에게는 벌금 3백만원에 대한 형의 선고를 유예했다. 이상열 기자 mustaf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05 16:18

  • 박주선씨 선고유예 판결 항소

    민주당 박주선(朴柱宣) 의원은 5일 옷로비 의혹사건과 관련, 법원 판결 일부에 대해 "사실과 달라 수긍할 수 없는 만큼 항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 의원은 법원이 자신에 대해 내사보고서 내용중 일부를 누락시켜 서울지검 수사팀에 보낸 혐의에 대한 유죄를 인정했으나 죄가 중하지 않다고 판단, 벌금 300만원에 대한 형의 선고를 유예하자 "(보고서 내용중 일부 누락이) 사실이 아니라는 것을 각종 기록 등을 통해 입증할 자신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

    연합뉴스 | 2001.11.05 15:50

  • 모리 前총리 7일 訪韓

    한일 의원 연맹의 일본측 회장인 모리 요시로(森喜朗) 전 총리가 7일부터 한국을 방문한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이 5일 보도했다. 모리 전 총리는 8일 김대중 대통령을 예방하고 민주당, 한나라당 등 여야 국회의원들과도 만날 예정이다. 그의 방한은 의원 연맹 회장 취임에 대한 인사와 함께,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총리의 재방한을 위한 정지 작업에 목적이 있다고 아사히는 전했다. (도쿄=연합뉴스) 김용수특파원 yskim@yna.co.kr

    연합뉴스 | 2001.11.05 1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