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401-184410 / 201,2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근혜씨 '방북동행' 일축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부총재는 4일 민주당 김근태(金槿泰) 최고위원의 방북 동행 제의를 일축했다. 박 부총재는 이날 "김 최고위원이 사전에 나와 상의도 없이 왜 그런 말을 했는지 모르겠다"면서 "국회의원이 대북문제에 대해 개별적으로 나서는 것이 바람직한지 생각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지난해 6.15 남북정상회담 당시 방북 얘기가 나왔을 때 (나의 방북이)국가에 도움이 된다면 당과 상의해서 갈 수 있으면 가겠다는 뜻을 밝힌 적이 있었으나 ...

    연합뉴스 | 2001.07.04 15:45

  • 與 "황장엽씨 방미왜곡 유감"

    민주당 전용학(田溶鶴) 대변인은 4일 황장엽(黃長燁)씨 방미 논란과 관련, 논평을 내고 "망명자라는 특수신분을 고려할 때 황씨의 방미는 신변안전 등 양국간 충분한 사전합의를 거쳐 결정할 사안"이라며 "한나라당이 이 문제를 정쟁의 대상으로 거론하는데 대해 개탄을 금치 못한다"고 말했다. 전 대변인은 또 "정부가 황씨의 방미를 막는 것처럼 왜곡하는 것은 공당으로서 온당치 못한 처사"라며 "외교문제를 당리당략 차원에서 왈가왈부하는 것은 자제돼야 한다"고 ...

    연합뉴스 | 2001.07.04 15:36

  • 여야 민노총 파업자제 촉구

    민주당 전용학(田溶鶴) 대변인은 4일 민주노총의 2차 연대파업 선언과 관련, 성명을 내고 "회생의 기미를 보이고 있는 우리 경제에 악영향을 미치고, 국가신인도를 하락시키는 불법파업은 자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전 대변인은 또 "지난달 보건의료분야 및 항공사 연대파업으로 국민들의 불편과 함께 대내외적으로 적지않은 경제적 손실이 발생했다"면서 "국제통화기금(IMF) 사태이후 소외된 노동계의 마음을 이해못하는 것은 아니지만 노.사.정이 합심해 단합된 ...

    연합뉴스 | 2001.07.04 15:27

  • 김옥두씨 '야 5단계 시나리오론'

    민주당 김옥두(金玉斗) 의원이 4일 언론사 세무조사에 관한 한나라당의 공세에 대해 "한나라당과 이회창(李會昌) 총재는 언론사 세무조사 문제를 이용, 국민을 편가르고 국민의 정부 실패를 유도해 대권가도에 유리한 여건을 조성하려 한다"며 '5단계 시나리오론'을 제기했다. 동교동계 핵심인 김 의원의 이같은 주장은 현 대치정국을 바라보는 여권의 시각을 엿볼 수 있는 것이어서 주목되나, 김 의원은 "나름대로 지금까지의 상황과 제보를 종합적으로 분석해본 것일 ...

    연합뉴스 | 2001.07.04 15:25

  • 박병윤 의원 정식재판 회부

    서울고법 형사4부(재판장 박국수 부장판사)는 4일 지난해 16대 총선 당시 선대본부 간부와 자원봉사자 등에게 1천336만원을 제공한혐의로 민주당 박병윤(경기 시흥) 의원에 대해 장경우 한나라당 시흥지구당 위원장이 낸 재정신청을 받아들였다. 이에따라 박 의원은 관할 수원지방법원에서 공소유지 담당 변호사에 의해 기소돼 1심 재판을 받게 되며 벌금 100만원 이상의 유죄가 확정되면 당선 무효가 돼 의원직을 잃는다. 박 의원에 대한 재정신청이 인용됨에 ...

    연합뉴스 | 2001.07.04 15:07

  • 김대표 "야 정권쟁취 공세 불용"

    민주당 김중권(金重權) 대표는 4일 "한나라당이 언론사 세무조사를 색깔론으로 접근하고 지역감정을 부추기고 있다"며 "필요하면 적절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당 노인복지특위 간담회 인사말에서 "한나라당이 정권쟁취 수단으로 (언론사 세무조사를) 활용하는 것은 용납할 수 없으므로 당은 단호하게 대처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이어 "언론기업은 성역이 아니며, 검찰이 적절한 수사를 통해 결론을 내릴 ...

    연합뉴스 | 2001.07.04 11:50

  • 이재정씨 '언론자성' 촉구

    민주당 이재정(李在禎) 의원은 4일 자신의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jjlee.or.kr)에 게재한 글을 통해 "진심으로 언론자유를 갈망하고 국민과 함께 하는 언론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면 과거의 잘못된 행위에 대한진지한 반성과 사과가 선행돼야 한다"며 언론의 자성을 촉구했다. 이 의원은 '언론사 세무조사를 바라보며'라는 제목의 글에서 "암울했던 유신시대에도 절망에 빠지지 않을 수 있었던 것은 바로 동아.조선투위로 상징되는 자유언론이 던져준 ...

    연합뉴스 | 2001.07.04 11:30

  • 박종웅씨, YS 자숙요구 반박

    민주당이 김영삼(金泳三.YS) 전 대통령의 언론비판 기자회견에 대해 "자숙하라"고 비난한데 대해 한나라당 박종웅(朴鍾雄) 의원은 4일 "도둑이 제발저린 격의 신경질적 반응"이라고 반박했다. YS의 대변인격인 박 의원은 이날 성명을 내고 "김 전 대통령이 작금의 사태에 대해 침묵하는 것은 역사 앞에 죄를 짓는 것이라고 보고 구국의 일념으로 충언을 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박 의원은 "여당이 계속 억지주장을 하는 것은 재집권 쿠데타 음모가 ...

    연합뉴스 | 2001.07.04 11:29

  • 여, 판교개발 논란 계속

    판교 신도시 개발과 관련, 벤처단지 확대를 둘러싼 경기도와 민주당 정책위원회간의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그간 경기도와 경기지역 의원들은 벤처단지를 60만평까지 넓혀 제조업 벤처까지입주가 허용돼야 한다고 주장한 반면 당 정책위와 건설교통부는 10만평 규모의 기존계획을 대폭 확대하기는 어렵다고 맞서고 있어 입장조율에 진통을 겪고 있는 것. 이해찬(李海瓚) 정책위의장은 이와 관련, 4일 당무회의에서 최근 경기도 출신의원들과 가진 당정협의과정을 설명하면서 ...

    연합뉴스 | 2001.07.04 11:00

  • 여야 '방탄국회' 공방

    여야는 4일 한나라당이 단독소집한 제223회를 놓고 '방탄국회' 공방을 벌였다. 민주당은 한나라당의 '기습적인' 임시국회 소집이 각각 선거법 위반 재판과 안기부자금 사건 재판을 받고 있는 정인봉(鄭寅鳳) 강삼재(姜三載) 의원 보호를 위한 방탄국회인 만큼 응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한나라당은 민주당이 언론사 세무조사에 대한 국회 국정조사를 기피하기 때문에 국회를 열 수밖에 없다고 주장하며, 민주당이 국회운영에 응하지 않을 경우 '장외투쟁' ...

    연합뉴스 | 2001.07.04 1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