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7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뿌리기업·50인 미만 中企에 외국인 근로자 우선 배정한다

    ... 발표하면서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다만 특정 국가의 방역 상황이 구체적으로 얼마나 좋아져야 외국인 근로자를 더 들여올 것인지 정확한 기준은 아직 세워지지 않았다. 권기섭 고용부 노동정책실장은 “해외 국가의 (코로나19) 발병률, 백신 접종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외국 인력 도입을 확대하겠다”며 “하반기에는 인력 상황이 다소 풀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외국인 근로자의 근무지 배정 방식도 수정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1.06.16 17:16 | 정의진

  • thumbnail
    "백신 안 맞으면 휴대전화 막는다"…파키스탄 지방정부 '초강수'

    ... 파키스탄 지방정부가 이같은 초강수를 둔 것은 지지부진한 백신 접종률 때문이다. 파키스탄 국민 상당수는 과거부터 백신 접종에 대해 '미국의 음모'라며 깊은 거부감을 드러내왔다. 이 때문에 파키스탄은 아프가니스탄 등과 함께 소아마비 발병률이 가장 높은 나라로 꼽힌다. 코로나19 백신과 관련해서도 '2년 내 불임과 사망을 유발한다'는 등의 잘못된 정보가 떠도는 상황이다. 이로 인해 파키스탄에서 지금까지 2차 접종까지 마친 이의 수는 전체 인구의 1.4% 정도인 약 ...

    한국경제 | 2021.06.16 17:10 | YONHAP

  • thumbnail
    고개숙인 전립선, 한방 요도 세척으로 자신감 되찾는다

    ... 통증으로 인해 응급실을 가게 될 수도 있다. 남성들은 노년에 접어들면서 전립선염, 전립선비대증, 전립선암 등 다양한 전립선 질환 발병에 노출되기 쉽다. 전립선암은 남성이 겪는 암 중에서 위암, 폐암, 대장암에 이어 국내에서 가장 발병률이 높은 암이다. 전립선비대증으로 진료를 받은 국내 환자 수는 2015년 105만여 명에서 2019년 131만여 명으로 약 25% 늘었다. 이 질환은 50대 이상에서 주로 나타나지만 오랜 시간 앉아서 일하는 사람들 사이에선 젊은 나이에 ...

    한국경제 | 2021.06.15 16:21 | 이주현

  • thumbnail
    "'건강한 비만'은 없다"

    ... 콜레스테롤 ▲'좋은' 콜레스테롤인 고밀도 지단백(HDL) 콜레스테롤 ▲장기적인 혈당을 나타내는 당화혈색소(A1c) 등 6가지 중 최소한 4가지 이상이 정상인 경우를 말한다. 추적 조사 결과, MHO는 MHN보다 2형(성인) 당뇨병 발병률이 4.3배, 심근경색 또는 뇌졸중 발병률이 18%, 심부전 위험이 76%, 호흡기 질환 위험이 28%, 만성 폐쇄성 폐 질환(COPD: 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발병률이 19% 높은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6.14 10:09 | YONHAP

  • thumbnail
    "퇴행성관절염, 파킨슨병 위험↑"

    ... 명(50~64세)을 대상으로 4년 간 진행한 조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UPI 통신이 9일 보도했다. 이 중 거의 절반이 퇴행성관절염 환자였다. 전체적으로 퇴행성관절염이 있는 사람은 없는 사람보다 파킨슨병 발병률이 41%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퇴행성관절염이 발생한 부위가 무릎과 고관절인 경우 다른 부위의 관절염보다 파킨슨병 위험이 더 높았다. 무릎과 고관절에서 퇴행성관절염이 발생한 사람은 파킨슨병 발병률이 55%, ...

    한국경제 | 2021.06.10 10:45 | YONHAP

  • thumbnail
    생존율 낮다는 '췌장암' 예방법 있을까?

    ... 췌장암 빈도를 올릴 수 있다. 직계 가족 가운데 50세 이전에 췌장암에 걸린 사람이 한명 이상 있거나, 나이와 상관 없이 직계 가족 가운데 췌장암 환자가 둘 이상 있다면 정기적으로 검진을 받아야 한다. 유전적 소인으로 인한 췌장암 발병률은 약 10% 정도다. ◎ 췌장암의 주요 증상은 췌장암에 걸리면 복부 통증과 황달, 소화장애, 체중감소, 당뇨병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복부통증은 췌장암 환자 90%에게서 나타나는 중요한 증상으로, 초기 증상이 ...

    키즈맘 | 2021.06.09 17:15 | 이진경

  • thumbnail
    "코로나19 생활방역 시행하자 가와사키병 40% 줄었다"

    ... 0∼4세 그룹의 가와사키병 발생률은 10만 명당 123.0건에서 10만 명당 80.0건으로 바뀌었다. 5∼9세 그룹은 10만 명당 23.8건에서 10.6건으로 감소했다. 안 교수는 "사회적 거리두기 등 생활방역 이후 가와사키병의 발병률이 감소했다"며 "이러한 결과는 아직 원인을 모르는 가와사키병이 발생하는 데 환경적인 유발 인자가 작용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다. 연구 결과는 심장학 분야 국제 학술지 '서큘레이션'(Circulation) 최신호에 ...

    한국경제 | 2021.06.09 10:27 | YONHAP

  • thumbnail
    바이오이즈, 핵산 및 압타머 풀 추출 자동화 장비 AptaBx™ 출시

    ... 지난 2016년 576억 달러(한화 약 69조 원) 규모였던 전 세계 바이오마커 시장은 오는 2023년 1500억 달러(한화 약 179조 원) 규모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바이오이즈 김성천 대표는 “만성질환의 발병률이 증가함에 따라 혈액 등 체액으로 암을 조기에 진단하는 등 진단 기술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는 추세”라며 “이번 AptaBx™ 출시를 이처럼 빠르게 성장하는 액체생검 및 바이오마커 시장 진출의 계기로 ...

    한국경제 | 2021.06.08 15:41 | 권유화

  • thumbnail
    "생과일, 인슐린 민감성 높인다…당뇨병 예방에 도움"

    ... 과일주스 섭취 빈도가 공복혈당, 식사 2시간 후 혈당, 인슐린 저항, 인슐린 민감성, 당뇨병 진단과 어떤 연관이 있는지를 분석했다. 그 결과 하루 최소한 두 번 이상 과일을 먹는 사람은 하루 0.5번 이하 먹는 사람보다 당뇨병 발병률이 36%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과일을 자주 먹는 사람은 특히 인슐린 민감도가 높아 인슐린 분비량이 적은데도 혈당이 잘 떨어지는 것으로 밝혀졌다. 인슐린 민감도가 높다는 것은 세포가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포도당을 흡수하는 데 필요한 ...

    한국경제 | 2021.06.07 10:37 | YONHAP

  • thumbnail
    100% 늘어난 상어 공격?…실제론 2→4건으로 증가

    ... 바다로 놀러 가는 수많은 사람 중 사고가 4건밖에 발생하지 않았다면 사실 통계적으로 유의미하지 않습니다. 항상 절대 수치가 얼마인지를 따져보아야 합니다. 퍼센트와 퍼센트포인트를 구분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예를 들어 새로운 약이 발병률을 0.02%에서 0.01%로 떨어뜨린다면 제약사들은 어떻게 홍보할까요? ‘50% 감소 효과’라고 하면 눈에 잘 띄겠죠? 사실 이것은 0.01%p 감소일 뿐이죠. 퍼센트포인트보다 퍼센트가 더 크다는 인상을 주는 것이죠. ...

    한국경제 | 2021.06.07 09:01 | 고기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