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9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7일 세계 고혈압의 날…고혈압으로부터 안전하려면?

    17일은 세계 고혈압의 날이다. 고혈압은 세계적으로 매년 940만명이 합병증으로 사망할 만큼 매우 위험한 질환이다. 2020년 국민건강영양조사자료에 따르면 한국의 고혈압 발병률은 20세 이상 성인 인구 중 29%, 65세 이상의 성인에서는 61%고 집계된다. 고혈압은 만성적으로 동맥의 혈압이 높은 상태를 말한다. 혈압은 심장이 혈액을 내보낼 때 생기는 압력인 수축기 혈압과, 심장이 혈액을 받아들이면서 생기는 압력인 이완기 혈압으로 구분된다. 우리나라의 ...

    키즈맘 | 2022.05.17 10:12 | 김경림

  • thumbnail
    웰킵스, 대학생 대상 '지켜주세요 캠페인' 실시

    ... 된다. 캠페인은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며, 당첨자는 5월 31일 웰킵스 인스타그램에 발표될 예정이다. 웰킵스 관계자는 “코로나로 손세정제 사용, 마스크 착용 등의 습관이 생기면서 실제로 결막염이나 호흡기 질환의 발병률이 현저히 줄었다”라며 “점차 소중한 일상을 되찾고 있는 요즘, 이번 캠페인이 대학생들에게 건강한 삶을 위한 좋은 습관을 만드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캠페인 당첨자에게 선물할 ...

    한국경제 | 2022.05.17 09:31 | NEWSFLOW

  • thumbnail
    Premium [Cover Story - COMPANY] 레티마크, 채혈로 황반변성 검사

    ... 가능한지에 대한 임상시험에도 나섰다. 당뇨병성 망막병증은 눈 안에 있는 미세혈관이 손상돼 발생하는 질환으로 가장 비중이 높은 실명 원인으로 꼽힌다. 당뇨병을 30년 이상 앓은 환자 중 90%에게서 발생하며, 15년 전후일 경우의 발병률은 60~70%로 알려졌다. 김 대표는 “내과와 안과를 넘나드는 임상”이라며 “당뇨로 내과를 찾은 환자들에게 안과 질환의 위험성을 미리 알려줄 수 있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5.16 10:29 | 이우상

  • thumbnail
    젠큐릭스, '여성 건강의 날' 맞아 유방암 인식 개선 행사 개최

    젠큐릭스는 '여성 건강의 날'을 맞아 유방암 환우 응원 활동과 유방암 인식 개선 행사를 연다고 10일 밝혔다. 젠큐릭스 관계자는 "주력 서비스인 유방암 예후진단 '진스웰BCT'와 관련된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며 "여성 암 발병률 1위인 유방암에 대한 인식 개선, 환자를 위한 공감과 지지를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매년 5월10일은 '여성 건강의 날'이다. 지난 2007년 대한산부인과학회가 창립 60주년을 맞아 여성 건강에 대한 사회적 경각심을 ...

    한국경제TV | 2022.05.10 15:32

  • thumbnail
    獨 게레스하이머, 바늘없는 주사 기술에 투자[최지원의 바이오톡(talk)]

    ... 사업의 또 다른 이정표”라며 “고객사에게 훨씬 광범위하고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인 마켓앤마켓은 제트 인젝터가 2026년까지 2억7200만달러의 시장을 형성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코로나19로 인한 감염 이슈, 당뇨, 비만 등 만성 질환의 발병률 증가, 약물에 대한 순응도가 낮은 노인의 증가 등을 성장 요인으로 꼽았다. 최지원 기자 jwchoi@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5.10 13:45 | 최지원

  • thumbnail
    "혈액만으로 유방암 97% 판별"

    유방암은 국내 여성암 중 발병률 1위다. 하지만 초기엔 특별한 증상이 없어 환자의 ‘자가진단’에 의존하는 비율이 높다. 2기가 될 때까지 눈치채지 못하다가 병이 많이 진행된 다음에야 병원을 찾는 사람이 적지 않다. 국내에선 엑스레이촬영(유방촬영술)이 보편화됐지만 유선조직이 이리저리 엉켜 있는 치밀유방인 경우가 많아 암을 잡아내기 어렵다. 국내 액체생검 전문기업 이앤에스헬스케어의 서경훈 대표(사진)는 4일 “혈액 검사만으로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5.04 17:33 | 이선아

  • thumbnail
    Premium “혈액으로 0기 유방암도 97% 판별…美 시장 정조준”

    유방암은 국내 여성암 중 발병률 1위다. 하지만 초기엔 특별한 증상이 없어 환자의 '자가진단'에 의존하는 비율이 높다. 2기가 될 때까지 눈치채지 못하다가 많아 병이 진행된 다음에야 병원을 찾는 사람이 적지 않다. 국내에선 엑스선 촬영(유방촬영술)이 보편화됐지만, 유선 조직이 이리저리 엉켜있는 '치밀유방'인 경우가 많아 암을 잡아내기 어렵다. 의사들조차 판별이 어려워 오진으로 소송에 걸리는 경우도 있다. 국내 액체생검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5.04 15:39 | 이선아

  • thumbnail
    '세상이 돈다' 어지럼증이 여성에게 더 흔한 이유는?

    ... 전정편두통, 기립빈맥증후군 등은 어지럼증을 유발하는 주요 질환이다. 이는 남성보다는 여성들에게 더 자주 발병하는 편이다. 그러므로 여성이 남성보다 어지럼증을 더 흔히 경험하게 된다. 또한 심리적인 영향도 여성들의 어지럼증 발병률을 높이는 요소가 된다. 심리적인 영향으로 발생하는 심인성 어지럼증은 이석증 다음으로 흔한 어지럼증의 원인이다. 심인성 어지럼증은 주로 우울증과 불안증으로 인해 발생하게 되는데, 우울증과 불안증 환자의 대부분이 여성이기 때문에 여성이 ...

    키즈맘 | 2022.05.02 17:56 | 김경림

  • thumbnail
    원인불명 '아동 급성간염', 코로나19 격리와 연관있다?

    ... 흔한 질병이지만 올해 유독 중증 어린이 환자가 나오는 것은 장시간 격리 생활과 연관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원인 불명 급성 간염의 영향이 점점 줄어들고 있지만, 이 미지의 질병에 대한 경각심은 여전히 필요하다"며 "이미 발병률이 예년을 넘어선 만큼 전염병 발생 위험에 대해 고려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주즈쥔 베이징 우의병원 간이식센터 주임도 "현재 중국 내에서 관련 사례가 나왔다는 이야기를 듣지는 못했다"면서 "전염성 질환이기 때문에 손을 ...

    한국경제TV | 2022.04.30 16:19

  • thumbnail
    中전문가 "원인불명 아동 급성간염 코로나19 격리와 연관"

    ... 환자가 나오는 것은 장시간 격리 생활과 연관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원인 불명 급성 간염의 영향이 점점 줄어들고 있지만, 이 미지의 질병에 대한 경각심은 여전히 필요하다"며 "이미 발병률이 예년을 넘어선 만큼 전염병 발생 위험에 대해 고려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주즈쥔 베이징 우의병원 간이식센터 주임도 "현재 중국 내에서 관련 사례가 나왔다는 이야기를 듣지는 못했다"면서 ...

    한국경제 | 2022.04.30 15: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