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3,8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단감염 발생 요양시설 7곳 입소·종사자의 18.5%는 '돌파감염'

    ... 확인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7월 말 이후 요양시설 집단감염 사례 7곳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방대본은 요양병원 4곳과 요양원 3곳, 주간보호센터 2곳 등 총 9곳 가운데 7곳의 예방 접종률과 발병률, 돌파 감염률, 중증도 등을 분석했다. 이들 7개 시설의 입소자와 종사자 중 접종을 마친 비율은 83%였다. 이 가운데 5곳에서는 90% 이상이 아스트라제네카(AZ), 2곳에서는 100%가 화이자 백신을 각각 맞았다. 이들 ...

    한국경제 | 2021.08.17 15:06 | YONHAP

  • thumbnail
    델타 변이 확산에…이탈리아 어린이 감염 5개월 만에 증가세

    ... 분포를 보였다. 한편, 최근 30일간 코로나19 감염에 따른 입원 사례를 분석한 결과, 백신 미접종자가 10만 명당 52명으로 접종자(7명) 대비 7배 많았다. 백신을 맞은 뒤 이른바 '돌파감염'이 발생한다고 하더라도 중증 발병률은 크게 낮은 셈이다. 14일 기준 이탈리아의 코로나19 누적 감염자 수는 443만5천8명, 사망자 수는 12만8천413명으로 집계됐다. 최근 며칠 새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4천∼7천명대 수준이다. 백신 접종 규모를 보면 전체 인구(약 ...

    한국경제 | 2021.08.15 18:10 | YONHAP

  • thumbnail
    무더위가 항문 건강에 주는 영향

    ... 마련. 아무리 시원한 사무실에서 일한다고 하지만 앉아만 있는 경우라면 항문 건강이 위태로울 수 있다. 오래 앉아 있으면 항문 혈관 내 압력이 올라가며 피가 몰릴 수 있기 때문. 한쪽으로 몰린 피는 혈액순환을 낮추고 치핵의 발병률을 높인다. 땀이 흐르는 것 자체도 문제를 촉진한다. 땀이 흐르던 엉덩이엔 습도가 높아지며 피부에 지속적인 자극을 줄 수 있는 것. 이런 자극은 항문 주위를 가볍게 만드는 항문소양증의 일환이 되기도 한다. 항문소양증은 항문이 가려워서 ...

    키즈맘 | 2021.08.11 10:44 | 김경림

  • thumbnail
    멈추지 않는 '겨땀'이 두려운 당신…바르는 약으로도 치료 가능 [이선아 기자의 생생헬스]

    ... 손바닥에 땀이 지나치게 많이 나면 물건을 집을 때 미끄럽고 타인과 악수하기도 꺼려진다. 피부가 습해지면서 접촉성 피부염에 걸릴 가능성도 높아진다. 특히 직업상 금속, 섬유 등을 다루는 일이 많다면 금속 성분과 땀이 섞여 피부염 발병률을 높인다. 발바닥에 다한증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도 있다. 발이 젖어 있어 냄새가 나거나 무좀, 소와각질융해증(발바닥 각질에 미세한 구멍이 생기면서 악취가 나는 병) 등에 걸릴 수 있다. 신진영 삼성서울병원 가정의학과 교수는 “주위의 ...

    한국경제 | 2021.08.06 17:17 | 이선아

  • thumbnail
    [신간] 삼척 간첩단 조작 사건

    ... 작은창자, 큰창자, 장내 미생물, 항문의 순서로 다루며 우리 몸이 거대한 소화 기계임을 깨닫게 해준다. 이들 소화 장기는 한시도 쉬지 못하고 평생 일한다. 그러다 보니 각종 암으로 고통받기도 한다. 위암은 우리나라에서 암 발병률 1위에 올라 있는데, 저자는 가장 큰 원인이 식습관에 있다고 설명한다. 가장 무서운 암으로 알려진 이자암(췌장암)도 소화 기관에서 생겨나는 암이다. 다시 말해 소화를 알면 암이 보인다고 하겠다. 반니. 284쪽. 1만5천800원. ...

    한국경제 | 2021.08.04 08:05 | YONHAP

  • thumbnail
    비빔·짜장라면 2개 먹으면 하루 나트륨·포화지방 `초과`

    ... 심장병, 뇌졸중, 심부전, 위암 등 만성질환에 걸릴 위험이 높아지고 이로 인한 사망률도 증가한다. 포화지방은 과잉 섭취시 혈관 안쪽에 지방이 축적되어 혈관 내경이 좁아져 심장병, 심근경색증, 뇌출혈 등 순환기·심혈관계 질환의 발병률이 높아진다. 조리법에 따라 덜 짜게 먹는 것도 가능하다. 소비자원 조사 결과 짜장·볶음라면은 물을 충분히 넣어 면을 끓인 후 물을 버리면 나트륨량이 평균 54% 감소한다. 액상스프를 적게 넣는 것도 한 방법이다. 나트륨 배출에 ...

    한국경제TV | 2021.08.03 13:41

  • thumbnail
    뉴욕·캘리포니아, 백신접종 의무화…공무원·의료진에 명령(종합)

    ... 존스홉킨스대 자료를 인용해 지난주 48개 주(州)에서 코로나 신규 환자가 전주 대비 최소 10% 이상 늘었고 34개 주에선 신규 감염자 증가 비율이 50%를 넘겼다고 보도했다.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에선 지난주 코로나 발병률이 2월 이후 가장 높았고, 입원 환자는 2주 만에 2배 이상으로 늘었다. 조너선 라이너 조지워싱턴대학 의대 교수는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사람은 코로나에 감염될 위험이 매우 높다"며 "백신 미접종자는 술집에 가거나 식당에서 식사를 ...

    한국경제 | 2021.07.27 05:20 | YONHAP

  • thumbnail
    화이자 접종후 심근염 발병 사망 첫 공식인정…사망자 20대 남성(종합)

    화이자 1차 접종하고 6일 후 사망…젊은 남성에 발병률 높다는 美 조사도 심낭염-희귀혈전 중증 2건·아나필락시스 3건도 인과성 인정 정부가 화이자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고 심근염으로 사망한 20대 남성 사례에 대해 접종과의 인과성을 공식 인정했다. 지난 2월 26일 백신 접종 시작 이후 심근염과의 인과성이 인정된 첫 사망 사례다. 26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예방접종피해조사반은 지난 23일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7.26 17:28 | YONHAP

  • thumbnail
    화이자 접종후 심근염 발병 사망 첫 공식인정…사망자 20대 남성

    화이자 1차 접종하고 6일 후 사망…젊은 남성에 발병률 높다는 美 조사도 심낭염-희귀혈전 중증 2건·아나필락시스 3건도 인과성 인정 정부가 화이자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고 심근염으로 사망한 20대 남성 사례에 대해 접종과의 인과성을 공식 인정했다. 지난 2월 26일 백신 접종 시작 이후 심근염과의 인과성이 인정된 첫 사망 사례다. 26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한국경제 | 2021.07.26 14:36 | YONHAP

  • thumbnail
    백신 거부자 어쩌나…파우치 "잘못된 방향으로 가고 있다"

    ... 달 전보다 300% 이상 증가했다. 플로리다주는 신규 확진율이 7월 첫째 주 7.8%에서 셋째 주 15.1%로 2주 만에 거의 두 배 늘었다. 또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와 샌디에이고 카운티의 주간 코로나 발병률은 지난 2월 이후 가장 높았다고 CNN은 전했다. 전문가들은 백신 미접종자 사이에서 델타 변이가 계속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는 점을 우려하며 백신 접종을 촉구했다. 델타 변이는 미국에서 신규 감염 사례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우세 ...

    한국경제TV | 2021.07.26 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