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2531-152540 / 167,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검찰, 중국계 '마타하리' 범죄사실 법원제출

    ... 덧붙였다. 륭과 정을 통하면서 FBI 기밀문서에 접근하도록 한 전 FBI 요원 스미스는 법원에서 유죄가 확정될 경우 40년 징역형에 처해질 것으로 보이며 륭은 14년 징역형을언도 받을 수 있다. 그러나 륭과 스미스 모두 자신들의 범죄사실을 부인하고 있으며 피고측 변호인존 밴더벨드와 재닛 레빈도 륭은 중국이 아니라 미국에 충성스런 이중간첩이었다고주장하고 있다. 한편 륭은 보석으로 풀려났으나 언제든지 위치 추적이 가능한 전자장치를 착용한 채 주거가 자택으로 제한되고 ...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북, 日에 과거범죄 배상 촉구

    북한은 1일 일본은 국제적인 관례에 따라 과거범죄를 성실하게 보상해야 할 것이라고 거듭 주장했다. 조선중앙텔레비전은 이날 '시사해설' 프로그램을 통해 독일은 2차대전 당시 강제노동에 동원된 피해자 151만6천여 명에 대해 모두 27억3천800만 유로의 보상금을지불했다면서 "일본 반동들은 (이러한)국제적인 과거청산 추세를 따르는 것이 좋을것"이라고 말했다. 중앙TV는 "보상과 배상은 사죄의 물질적 표시이며 독일은 이를 통해 전쟁책임에대한 공식 인정과 ...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선택 4.15총선 D-13] (전과) 5명중 1명 '범죄'

    17대 총선 지역구 후보자 10명 중 2명 가까이가 전과자이고 전과자의 60% 이상이 민주화운동이나 노동운동과 관련된 시국사범인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총선 후보자 등록을 마감한 결과 총 1천1백75명 가운데 전과자는 2백21명(18.8%)으로 집계됐다. 지난 2000년 16대 총선 때 전과자는 전체 후보자의 17.0%였다. 전과자 중 6범,5범이 각각 1명이었으며 4범도 4명에 달했다. 3범과 2범은 각각 20명과 59명으로 기록됐다....

    한국경제 | 2004.04.01 00:00

  • 독일 언론 송교수 판결에 강력 비판

    ... 촛불시위를 해70-80년대 불법적인 민주화 운동을 한 경험자들을 뭉치게 했다고 FR은 덧붙였다. 일간 쥐트도이체 차이퉁(SZ)은 "37년 간의 망명 끝에 한국으로 돌아가기를 원한 독일 국적의 학자가 북한에 동조했다는 이유로 마치 중범죄자처럼 감옥에 갇혔다"며 송교수의 독일 유학 이후 귀국과 체포, 재판 과정을 자세히 설명했다. SZ는 "남한 대통령이 북한 독재자와 만나 악수를 했으나 시대착오적 국가보안법에 따르면 북한 지도자는 남한에서 반국가단체 수괴"라며 인권단체들은 ...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美서 한국인 등 19명 아동성학대 혐의 체포

    ... 밝혔다. 체포된 사람들은 한국과 대만, 인도, 필리핀, 페루, 과테말라, 멕시코, 자메이카 등 주로 아시아와 중남미 12개국 출신으로 어린이 성폭행과 미성년자 복지 침해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이번 체포는 포르노와 매춘조직, 인터넷범죄 등으로부터 어린이를 보호하기 위한 미 국토안보부 작전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이 작전은 주로 미국 시민들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나 외국인의 경우 유죄가 인정되면 추방될 수 있다. (뉴어크 AP=연합뉴스) yung23@yna.c...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시론] 끝나지 않은 SK-소버린 분쟁..趙東根 <명지대 경제학과 교수>

    ... 매입했다면 SK글로벌의 주가는 당연히 내렸어야 맞다. 결국 중핵 기업간의 소유구조 안정화를 시장이 긍정적으로 평가한 것이다. 그만큼 SK그룹은 지배구조 문제 이전에 소유구조가 취약했다. 따라서 SK그룹이 소버린의 표현대로 '범죄적 경영행위'를 일삼았다 하더라도 재벌체제를 유지하는 가운데 조직 안정성을 유지하면서 순차적으로 지배구조 문제를 해결했어야 했다. 재벌체제도 지주회사체제도 아닌 상태에서 일격을 당한 것이다. SK가 경영권 방어를 위해 출혈하는 동안 소버린은 ...

    한국경제 | 2004.04.01 00:00

  • 굿네이버스, 학대아동보호 시설 개소

    ... 함께 식목일을 앞두고 소원을 담은 타임캡슐과 꿈나무 심기(기념식수) 행사가 진행됐다. 굿네이버스 관계자는 "지난해 아동학대예방센터에 신고된 아동학대 건수는 3천500여건으로 전년에 비해 600여건이나 증가했고 그 형태도 점차 흉악범죄 수준에 이르는 등 심각해지고 있다"며 "쉼터를 통해 피해아동들이 심리적.정서적인 안정감을되찾아 가정에 복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굿네이버스는 충청 지역에서도 쉼터 1곳을 운영해 왔다.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모스크바州 철로서 폭발물 발견

    ... 경찰이 말했다. 인테르팍스 통신은 한 사법당국 관계자의 말을 인용, 사전 조사결과 이 폭발물이 "폭발 준비가 된 수류탄"이라고 전했다. 공병들이 폭발물 제거 작업을 벌이는 동안 열차 운행은 중단됐다. 41명의 사망자를 낸 지난 2월 지하철 차량 자폭 테러를 포함한 일련의 폭발사건으로 모스크바는 경계를 늦추지 못하고 있다. 테러 집단 뿐만 아니라 범죄집단들 역시 종종 폭발물을 사용하고 있다. (모스크바 AP=연합뉴스) ciw@yna.co.kr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빌게이츠, MS고객에 보안 강조 e-메일 발송

    ... 전문지인 인포메이션 위크가 보도했다. 게이츠는 이날 오전에 보낸 e-메일에서 "인간의 본성, 위협인자의 진화, 컴퓨터의 상호연관성 증가를 고려할때 해킹 건수가 결코 '0'이 될 수는 없을 것"이라면서"하지만 우리는 사이버 범죄의 영향력을 크게 둔화시킬 수 있으며 우리의 연구개발비의 많은 부분을 보안 향상에 할애하고 있다"고 밝혔다. 게이츠는 "바이러스와 웜을 용인할 수 있는 수준으로 줄이기 위해선 소프트웨어의 품질에 대한 근본적으로 새로운 사고 및 툴과 ...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강원 37명 등록, 경쟁률 4.6대 1

    ... 무소속으로 출사표를 던졌다. 등록 후보 가운데 원주 선거구의 모 후보는 선거법위반으로 고발됐으며 강릉의 모 후보도 사조직 가동 등으로 고발된 상태이다. 또 8명이 질병 등의 이유로 병역을 마치지 못했으며 4명은 국가보안법, 사기,횡령, 부정수표단속법 등의 범죄경력을 신고했다. 이와 함께 8명이 10억원이 넘는 재산가로 나타났으며 5억~10억원은 9명이며 납세실적은 1억원 이상이 7명이고 1천만~1억원은 12명이다. (춘천=연합뉴스) 특별취재반

    연합뉴스 | 2004.04.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