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041-22050 / 24,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천지법, 외국인 전담재판부 일시 폐지

    인천지방법원은 외국인 사건 전담 재판부를 한시적으로 폐지키로 했다고 31일 밝혔다. 인천지법은 최근 법관 결원현상에 따라 외국인 사건을 전담하는 형사 5단독을법관 정기인사가 있는 다음달 16일께까지 폐지키로 했다. 인천지법의 경우 법관 정원(부천지원 제외)은 79명이지만, 현재 인원은 68명으로 11명이 부족하다. 특히 최근 사표를 제출한 형사 2단독 N판사와 형사 4부 L부장판사를 비롯, 휴직계를 낸 선거법 위반 사건 전담인 형사 3부 K부장판사 ...

    연합뉴스 | 2001.07.31 10:57

  • 벤처기업 전문 로펌 '눈에 띄네' .. 고급인력 속속 영입

    ... 현재 25명의 전문가 집단으로 늘어났다. 외형상 국내 10위에 랭크될 정도다. 이같은 성장세의 원동력은 실력 있는 구성원을 영입한데 있다. 올들어 금융감독원 출신인 윤영규 변호사와 판사 출신인 박영주 변호사, 군법무관 법관 임용 서열 1위인 김지홍 변호사가 동참했다. 지평은 부티크 수준을 넘어선 종합로펌을 지향하고 있다. 해가 갈수록 원숙해지는 고객들의 성장에 부응하기 위해서다. 금융 및 지식재산권 등의 분야에서도 고급 법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07.30 15:27

  • "교원공제회 제주호텔부지 중과세는 잘못"

    제주시가 대한교원공제회의 제주호텔 부지를 비업무용으로 판정, 세금을 무겁게 부과한 것은 잘못된 과세 행정으로 최종 결론났다. 30일 시에 따르면 대법원 특별2부(주심 강신욱대법관)는 최근 교원공제회의 제주시 탑동 호텔부지에 대해 비업무용으로 판정, 취득 및 등록세 등을 중과한 것은 잘못이라는 1, 2심 판결에 불복해 제주시가 청구한 상고를 이유없다며 기각했다. 이에따라 교원공제회는 지난 98년 3월 탑동 호텔부지에 대해 비업무용이라는 이유로 추징당했던 ...

    연합뉴스 | 2001.07.30 14:31

  • 법관들 무더기 사의, 법원 '술렁'

    대법원이 올 가을 인사를 실시하지 않을 방침인가운데 법관들이 무더기로 사의를 표명, 법원이 술렁대고 있다. 이에 따라 법관 결원에 따른 소폭 인사는 불가피할 것이라는 전망 속에 올 상반기 시행에 들어간 신민사제도 정착에도 다소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29일 각급 법원에 따르면 최근 20년 이상 재직한 지방법원 부장판사급을 대상으로한 명예퇴직을 접수한 결과 5∼6명이 명퇴를 신청했다. 특히 서울지법은 민사부 2명, 형사부 1명 등 3명의 ...

    연합뉴스 | 2001.07.29 10:35

  • "인수기업 선별고용 합법"..대법원, 창원특수강 해고소송 高法판결 뒤집어

    ... 포철은 고용승계 의무가 없다"는 판결을 내렸다. 이는 해고 근로자를 복직시켜야 한다는 중앙노동위원회의 판정 및 고법 판결을 뒤엎은 것으로 향후 기업 인수합병시 상당한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대법원 2부(주심 강신욱 대법관)는 27일 포철 계열사인 창원특수강이 중앙노동위를 상대로 낸 부당해고구제 재심판정 취소청구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패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포철이 삼미를 인수한 것은 근로자와 물적자산을 ...

    한국경제 | 2001.07.27 20:36

  • 與野, 상대 텃밭서 '氣싸움'..與, 대구서 홍보대회.野, 광주 시국강연

    ... 장악할까만 생각하는 행위"라고 비난한 후 "이렇게 애국심도 없이 무책임하게 나오는 것을 보니 영원히 야당하겠다는 뜻 같다"고 공격했다. 이치호 윤리위원장은 이회창 총재를 겨냥, "관상만 봐도 격이 없어 보이지 않느냐" "30년동안 법관생활하면서 20대부터 영감소리를 들었는데 국민을 섬기겠느냐"며 직격탄을 퍼부었다. 강운태 제2정조위원장은 "경제가 안좋은 것은 한나라당 책임이 제일 크다"고 주장하고 "경제는 생물인데 연일 경제파탄이다, 사회주의 정책이다 하면서 ...

    한국경제 | 2001.07.27 17:38

  • "포철, 삼미근로자 고용승계의무 없다"

    ... 이는 '포철의 부당해고였다'는 중앙노동위원회의 판정과 포철에 고용승계의무를이행하라고 판단한 원심 판결을 뒤엎은 것으로 노동계의 반발과 함께 향후 기업체매각방식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대법원 2부(주심 강신욱 대법관)는 27일 포철 계열사인 창원특수강이 중앙노동위원회를 상대로 낸 부당해고구제재심판정 취소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패소를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포철의 삼미인수는 영업상 인적.물적 조직을 ...

    연합뉴스 | 2001.07.27 15:40

  • 大法 "아파트단지내 음주운전 단속대상"

    일반 차량이 자유롭게 통행할 수 있는 아파트 단지내 도로는 도로교통법상 도로에 해당돼 음주운전을 했을 경우 단속 대상이 된다는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이규홍 대법관)는 26일 아파트 단지내 도로에서 사고를 낸 뒤음주측정을 거부해 운전면허가 취소된 김모(46)씨가 충북지방경찰청장을 상대로 낸면허취소처분 취소 청구소송에서 "운전면허 취소는 정당하다"며 원고패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아파트 단지내 도로는 주민뿐만 ...

    연합뉴스 | 2001.07.26 07:19

  • 국세청도 법원 자료요구 거부

    ...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은 최근 서울지법 한 재판부의 과세자료 사실조회 요청에 대해 "사실조회 형식으로 요청하는 경우 국세기본법 비밀유지 규정에따라 제공할 수 없다"는 공문을 보내왔다. 국세청은 공문에서 "재판장의 제출명령이나 법관이 발부한 영장에 의해 납세자의 과세정보를 요청해야만 제공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한국통신과 이동통신회사들도 "수사기관의 사실조회에만 응할 수 있다"며 정보통신부 지침을 내세워 통화내역 자료 제공을 거부하고 있어 일선 재판부는 재판 진행에 ...

    연합뉴스 | 2001.07.25 20:19

  • "일용직도 근로기준법상 근로자"..大法

    임금,근로조건 등이 정규직 근로자와 다르더라도 사용자와 사용종속관계를 맺고 급여를 받는 일용직 노동자는 근로기준법상 '근로자'로 봐야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이용우 대법관)는 23일 일용직 노동자들에게 급여를 제때 주지않은 혐의(근로기준법 위반) 등으로 기소된 정모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이 부분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던 원심을 깨고 사건을 춘천지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고용한 일용직 노동자들은 피고인의 ...

    연합뉴스 | 2001.07.23 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