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051-22060 / 24,1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가변차로 신호고장 사고 지자체 배상책임" .. 대법원

    가변차로 신호등 고장으로 발생한 교통사고에 대해 지방자치단체의 배상책임을 인정하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손지열 대법관)는 3일 울산시내 가변차로에서 신호등 고장에따른 사고로 골절상 등을 입은 최모(39)씨 등이 울산시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과 최씨에게 보험금을 지급한 H보험사가 울산시를 상대로 낸 구상금 청구소송상고심에서 각각 원고패소를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울산지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또 맞은 편에서 운전하다 ...

    연합뉴스 | 2001.08.03 14:42

  • "업무수행중 음주운전사고 업무상재해"

    상사의 지시를 어기고 음주운전을 했더라도 업무수행을 위한 운전이었다면 그 과정에서 일어난 사고는 업무상재해로 봐야 한다는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강신욱 대법관)는 3일 트럭을 몰다가 교통사고로 사망한 이모씨의 부인(38)이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유족급여 및 장의비부지급처분 취소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승소를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이씨가 술이 깬 뒤 운전하라는 상사 지시를 어기고 트럭을 몰았다 하더라도 이는 회사 ...

    연합뉴스 | 2001.08.03 12:06

  • "사주변경 동일회사 근속연수 합산해야" .. 대법원

    ...사의 경영주체가 바뀌어 퇴직과 신규입사의 형식을 거쳐 퇴직금을 받았다 하더라도 근로자 본인의 의사에 따른 퇴직이 아니었다면최종 퇴직금 산정때 이전회사에서의 근속연수도 합산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서성 대법관)는 3일 박모(59)씨가 재벌그룹 계열사인 H사를 상대로 제기한 퇴직금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피고의 상고를 기각하고 원고승소를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원고가 첫 입사한 회사를 다니다가 퇴직 및 신규입사의 형식을 ...

    연합뉴스 | 2001.08.03 07:49

  • '불법체포에 저항.음주 재측정요구' 정당 .. 법원

    시민의 권리를 제약하는 과도한 공권력은 불법이라는 판결이 잇따라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배기원 대법관)는 1일 상해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기소된 최모(44)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경찰의 체포가 불법적인 이상 피고인의 행위는 정당하다"며 검찰의 상고를 기각하고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현행범이라는 명백한 증거가 없는데도 경찰이 임의동행에 거부하는 피고인을 강제로 순찰차에 태우려고 한 것은 적법한 공무집행이 ...

    한국경제 | 2001.08.01 16:09

  • 대법 "상습사기기간 별도 사기죄 성립안돼"

    상습사기 혐의로 기소됐다면 상습적 범행기간에 저지른 별건의 사기 혐의는 별도의 사기죄로 볼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서성 대법관)는 1일 다단계 금융상품판매회사를 운영하며 고액의 이자를 미끼로 고객돈 26억여원을 가로챈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등)로 기소된 H파이낸스 대표 김모(43)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검찰이 상습사기 혐의로 기소한 뒤 그 기간에 저지른 ...

    연합뉴스 | 2001.08.01 15:12

  • "거짓말탐지기 검사결과 증거 안돼"

    수사기관에서 사용하는 거짓말탐지기는 당사자가 검사결과를 증거로 채택하는데 동의하지 않는 한 유죄의 증거로 삼을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유지담 대법관)는 1일 교차로에서 교통사고를 낸 혐의(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등으로 기소된 이모(53)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거짓말탐지기 검사결과는 피검사자 진술의 신빙성을 가늠하는 정황증거에 불과하고 피검사자가 동의해야만 증거로 인정할 ...

    연합뉴스 | 2001.08.01 15:10

  • "불법체포 저항중 폭력은 정당방위"..대법원

    불법체포.구금에 저항하기 위해 경찰관과 몸싸움을 벌이는 과정에서 상해를 입힌 것은 정당방위에 해당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배기원 대법관)는 1일 상해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기소된 최모(44)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경찰의 체포가 불법적인 이상 피고인의 행위는 정당하다"며 검찰의 상고를 기각하고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현행범이라는 명백한 증거가 없는데도 경찰이 임의동행에 거부하는 피고인을 강제로 ...

    연합뉴스 | 2001.08.01 07:41

  • 인천지법, 외국인 전담재판부 일시 폐지

    인천지방법원은 외국인 사건 전담 재판부를 한시적으로 폐지키로 했다고 31일 밝혔다. 인천지법은 최근 법관 결원현상에 따라 외국인 사건을 전담하는 형사 5단독을법관 정기인사가 있는 다음달 16일께까지 폐지키로 했다. 인천지법의 경우 법관 정원(부천지원 제외)은 79명이지만, 현재 인원은 68명으로 11명이 부족하다. 특히 최근 사표를 제출한 형사 2단독 N판사와 형사 4부 L부장판사를 비롯, 휴직계를 낸 선거법 위반 사건 전담인 형사 3부 K부장판사 ...

    연합뉴스 | 2001.07.31 10:57

  • 벤처기업 전문 로펌 '눈에 띄네' .. 고급인력 속속 영입

    ... 현재 25명의 전문가 집단으로 늘어났다. 외형상 국내 10위에 랭크될 정도다. 이같은 성장세의 원동력은 실력 있는 구성원을 영입한데 있다. 올들어 금융감독원 출신인 윤영규 변호사와 판사 출신인 박영주 변호사, 군법무관 법관 임용 서열 1위인 김지홍 변호사가 동참했다. 지평은 부티크 수준을 넘어선 종합로펌을 지향하고 있다. 해가 갈수록 원숙해지는 고객들의 성장에 부응하기 위해서다. 금융 및 지식재산권 등의 분야에서도 고급 법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07.30 15:27

  • "교원공제회 제주호텔부지 중과세는 잘못"

    제주시가 대한교원공제회의 제주호텔 부지를 비업무용으로 판정, 세금을 무겁게 부과한 것은 잘못된 과세 행정으로 최종 결론났다. 30일 시에 따르면 대법원 특별2부(주심 강신욱대법관)는 최근 교원공제회의 제주시 탑동 호텔부지에 대해 비업무용으로 판정, 취득 및 등록세 등을 중과한 것은 잘못이라는 1, 2심 판결에 불복해 제주시가 청구한 상고를 이유없다며 기각했다. 이에따라 교원공제회는 지난 98년 3월 탑동 호텔부지에 대해 비업무용이라는 이유로 추징당했던 ...

    연합뉴스 | 2001.07.30 1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