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81-3590 / 4,0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선자금 수사는 민주사회 위한 도전" .. 안대희

    ... 권력에 숨어있던 계층이 검찰을 무서워하게 됐고국민들도 비리척결 메커니즘이 가동된다는 느낌을 받았을 것"이라며 "수상의 영광은검찰가족뿐만 아니라 맑은 사회를 바라는 국민과 언론 모두의 것"이라고 밝혔다. 안 고검장은 "진정한 민주주의와 법치주의는 부패 척결 없이는 불가능하다"며 "이번 수상이 부정부패와 비리를 척결하려는 한국 검찰의 의지를 굳세게 하고 한국사회를 맑게 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말을 맺었다.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jbryoo@yna.co.k

    연합뉴스 | 2004.09.06 00:00

  • "부패 청산없이 민주주의 없다"‥안대희 <부산고검장>

    ... 대선자금 수사팀이 일조했다고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대희 고검장은 "대선자금 수사는 한국 사회 전체에 대한 수사이자 불행한 과거를 정리하고 나아갈 방향을 정립하려는 노력"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그는 "진정한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구현은 사회의 부정부패 청산없이는 불가능하다"면서 "그 청산은 법의 지배를 받는 검찰이 독립성과 순수성을 발휘할 때에만 가능하다"며 검찰의 역할을 강조했다. 이날 총회에서 IAP는 대선자금 수사팀과 함께 폴 은가루아 르완다 국제형사재판소 ...

    한국경제 | 2004.09.06 00:00

  • thumbnail
    "대선자금 수사는 민주사회 위한 도전"

    ... "국민들도 과거와는 달라진 독립된 검찰을 느꼈을 것"이라며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다는 속담처럼 윗물을 맑게 하려는 검찰의 노력은 사회 전반에 퍼져가는 부패를 확실하게 억제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진정한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구현은 사회의 부정부패 청산없이 불가능하다"며 "그 청산은 법의 지배를 받는 검찰이 독립성과 순수성을 발휘할 때에만 가능하다"며 검찰의 역할을 강조했다. 안 고검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권력에 숨어있던 부정부패 계층이 검찰을 무서워하게 ...

    연합뉴스 | 2004.09.06 00:00

  • "탄핵심판, 법치주의의 위대한 승리"..헌재소장

    윤영철 헌법재판소장은 1일 "대통령 탄핵심판은국민들의 전폭적 신뢰 하에 엄청난 국가.사회적 혼란을 헌법의 이름으로 잠재운 사건"이라며 "대한민국 헌법과 법치주의의 위대한 승리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윤 소장은 이날 헌재 창립 16주년 기념사에서 "정치.사회적 다툼을 헌법재판으로 해결하는 일이 잦아진 것은 법의 지배가 확산되는 징표이면서 헌재에 대한 시대적 요청과 국민적 기대가 커졌음을 실감하게 하는 대목"이라고 높이 평가하면서 "국민 기본권 보장의 ...

    연합뉴스 | 2004.09.01 00:00

  • thumbnail
    이헌재 부총리 "우리사회 이념편향 버려야"

    ... 이같은 언급이 나오자 경제계는 발언의 배경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재경부 관계자는 이와 관련 "이 부총리의 발언은 평소의 시장경제적 철학을 밝힌 것으로 안 교수의 논문과는 무관하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념적 논쟁은 국가발전이나 경제상황 개선에 도움이 되지않는만큼 시장경제와 법치주의를 통해 자유민주주의를 꽃피우고 어려운 경제상황을 헤쳐나가는데 국민적 역량을 모으자는 의미로 받아들여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서울=연합뉴스) 노효동기자

    연합뉴스 | 2004.08.12 00:00

  • thumbnail
    김우창 前 고려대 교수 "「비평」발행중단 안타까워"

    ... 하는데, 자유는 이성의 규제를 넘어서는 영역이다. 그러나 자유가 성립하기 위해서는 지켜야 하는 몇 가지 규칙들이 필요하고, 이러한 규제와 그에 대한 일반적 동의가 존재하는 나라가 좋은 나라다. 그러기 위해서는 기본골격으로서 '법치주의'가 잘 갖춰져야 하는데 우리 나라는 이런 쪽으로 갈 길이 멀고, 그런 차원에서 이성이 필요하다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 --노무현 정부 들어서 법치주의가 많이 진전됐다고 보는 견해도 있다. ▲역사가 그럴 수밖에 없도록 만들었을 ...

    연합뉴스 | 2004.06.29 00:00

  • "산업연수생제도 폐지 바람직"

    ... 정책이라고 지적했다. 정 변호사는 또 "관련 법령 및 소정의 요건과 절차도 없이 산업연수생 도입 및배정 업무를 중소기업협동조합중앙회로 하여금 수행하도록 하고 있는 것은 법률상근거 없이 이루어지는 행정권의 자의적인 행사로 우리 헌법상 법치주의의 원리에 위반됨이 명백하다"고 주장했다. 이밖에도 구미가톨릭근로자문화센터 모경순 사무처장도 산업연수생제도의 폐지및 고용허가제 시행령 개정, 미등록 노동자 사면조치 등을 촉구했다. 한편 지난 5월 지역 변호사 18명이 모여 창립한 ...

    연합뉴스 | 2004.06.18 00:00

  • 康법무 "중수부 폐지.축소 논의 종결되지 않아"

    ... 직접수사기능을 이관할 여건이 마련되지 않았다고 판단하며 그 같은 방안으로 가닥을 잡고 있다"고 덧붙였다. 강 장관은 이어 "공직자비리조사처 신설과 중수부 폐지 문제는 연관성이 없으며 공직자비리조사처 신설 방안에 대해 법무부와 대검도 법치주의 원칙에 부합하는 방향으로 적극적으로 의견을 제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 장관은 이어 "검찰총장에게 이 문제를 다시 거론치 않토록 했고 이미 재론하지 않기로 합의했다"며 "나는 이번 계기로 법무부와 검찰내부의 논의를 보다 신중히 ...

    연합뉴스 | 2004.06.16 00:00

  • 강금실 법무 일문일답

    ... 배치에 관한 문제이다. -- 청와대가 추진중인 공직자비리조사처(공비처) 신설 문제와 관련해 중수부와공비처의 관계를 정립하고 있나. ▲ 공비처 신설 문제는 중수부 문제와 전혀 관련이 없다. 공비처 문제는 법무부와 대검이 함께 법치주의 원칙에 부합하는 방향으로 적극적으로 의견을 제출할 것이다. -- 현재 공비처 신설과 관련해 협의가 진행중인 것으로 알고 있는데 법무부 입장은. ▲ 최종 입장을 정리하고 있다. -- 송 총장에 대해 주의나 징계를 내릴 생각은 없나. ...

    연합뉴스 | 2004.06.16 00:00

  • "경제관련 법률 규제 지나쳐 위헌소지"..이석연 변호사

    ... 황폐화(discretionary wilderness) 현상이 나타나고 공무원의 부패와 권한남용으로 이어진다"며 "최근 금감원이 보험사 투자유가증권 처분손익 기준을 `보유기간 평균준비금'으로 바꾼 것도 포괄적 위임입법금지 원칙과 실질적 법치주의 원리를 어긴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 변호사는 "국민의 정부 시절 `빅딜'이 특정 기업의 정경유착 의혹의 원인이된 것이나 10여년전 위헌결정이 난 택지소유상한제, 국제그룹 해체 등은 대표적인위헌사례"라며 "헌법체계상 보충적으로 기능해야 ...

    연합뉴스 | 2004.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