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6951-176960 / 184,0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BC'-'퍼시픽' 합병 합의 .. 미국 2위 통신사로 부상

    미국의 지역전화회사인 SBC커뮤니케이션스와 퍼시픽텔레시스가 합병키로 합의, AT&T에 이어 미 제2위(주가총액 4백40억달러)의 통신회사로 거듭난다. 두회사는 1일 SBC커뮤니케이션스가 퍼시픽 텔레시스를 2백38억달러에 인수 하는 방식으로 합병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합병은 지난 2월의 미통신법 개정으로 지역전화업체간 상호 사업참여 가 가능해짐에 따라 지역독점기업이던 두회사가 업계의 경쟁격화에 대비, 기업체질을 강화키 위한 것으로 ...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단신] 특허청장, 반도체업계 사장단 초청 간담회

    정해주 특허청장은 2일 오전 7시 서울 삼성동 무역센터무역클럽에서 반도체업계 사장단 초청 조찬 간담회를 가졌다. 이자리에선 WTO 체제출범이후 산업재산권분야가 주요통상현안으로 부상함에 따른 반도체산업의 현안과 향후 협력방안 등을 논의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3일자).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금주의책] '한국의 신세대 혁명' .. 가치관 등 심층분석

    신세대가 사회 전면에 부상하면서 정치 경제 문화등 사회생활 전반에 변화의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그들은 기성세대와 뚜렷이 구별되는 가치관과 행동양식으로 세대간의 단절과 문화충돌현상을 낳는가 하면 경제주체로 소비활동을 이끌기도 한다. 총9장으로 구성된 이책은 신세대문화와 그 사회경제학적 의미를 조명 하고 신세대가 주도할 21세기 한국사회의 총체적 변화양상을 전망하고 있다. 1장에서는 신세대의 의식 가치관 행동양식, 2~3장에서는 지구촌 ...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지역경제] 대구 종합유통단지 조성 .. 물류중심지로 개발

    ... 떨어진 금호강변의 분지로 인접한 북대구IC와 신천대로를 통해 경부 구마 중앙 88고속도로가 연결되며 대구공항과도 15분거리의 교통요충지다. 앞으로 대구 김해, 구미 포항, 낙동강변고속도로 등이 건설되면 영남권 최고의 교통요지로 부상하게 된다. 특히 인근에 45만평규모의 물류공동화단지와 복합화물터미널을 포함한 70만평규모의 물류시티가 조성되면 그 역할이 더욱 커지게 된 것이 확실하다. 대구시는 단지가 조성되면 일일 유동인구가 10만명에 이르고 연간 매출액 ...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한국기업 '중남미 최전선'] (3) '메르코수르' 진출 "붐"

    ... 계획을 추진중이다. 삼성전자 손종익 상파울루지점장은 "브라질은 현 단계에서도 세계 10위 이내의 가전제품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 남미통합시장인 메르코 수르가 본격 시너지효과를 낼 오는 2000년을 전후해서는 5대시장으로까지 급부상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삼성 LG 대우등 가전3사는 이에 따라 오는 2000년까지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에 TV VTR 등은 물론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가전제품과 함께 모니터 등 정보통신기기 분야로까지 생산 및 판매거점을 ...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분양소식] 현대산업개발, 인천 마전동 417가구 아파트 분양

    ... 13-15층 3개동으로 지어지는 이 아파트는 22평형 135가구, 32평형 282가구로 구성돼 있다. 분양가는 22평형이 6,814만3,000원, 32평형이 9,481만8,000원선이며 입주예정일은 98년 6월께이다. 인천 마전지구는 신공항고속도로 경인운하 인천 도시전철 1,2호선등 대규모 기간시설이 이곳을 지나갈 예정이어서 수도권 서부지역의 최대 개발지로 부상하고 있다. (0341)86-2678-9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3일자).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매수세 강화 .. 8백80대 진입

    외국인자금의 신규유입에 따라 매수세가 강화되면서 주가가 나흘째 상승, 880대에 진입했다. 순매수우위 원칙을 지키기위한 기관투자가들의 매수세로 새로운 주도주로 부상중인 시멘트 건설주가 큰 폭으로 올랐다. 전일 외국인의 주식매수자금이 당초 예상을 웃돈것과 3월중 무역수지적자폭 격감 및 한일간 이중과세협약 연내 개정 보도도 투자심리 호전에 기여했다. 2일 종합주가지수는 전일보다 6.00포인트 오른 884.47을 기록했다. 주가가 880대 ...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전문가추천종목] 외국인 선호종목 대거 부상

    이번주에는 외국인한도확대가 실시됨에 따라 관련종목들이 대거 추천됐다. 전문가들은 외국인매수세가 우량은행주를 중심으로 유입될 것으로 전망 했다. 낙폭이 컸던 대형우량주들도 실적호전이 예상돼며 많이 추천됐다. 또 건설관련주도 다수 추천됐다. 은행주중에서 주택은행1신,국민은행,신한은행등이 한도확대와 관련, 추천 됐다. 주택은행1신은 내재가치가 우량한데다 외국인간 장외프리미엄도 5%대로 거래돼 외국인들의 집중매입대상이 될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경제 | 1996.04.01 00:00

  • [한경초대석] 야마모토 미쓰요시 <일 도쿄은행 서울지점장>

    일본 도쿄은행과 미쓰비시은행이 1일자로 합병한다. 지난해 3월말현재 이들 은행의 총자산규모는 미쓰비시 48조7,700억엔(일본 도시은행중 6위) 도쿄 23조2,600억엔(10위)으로 합병과 함께 세계 최대은행 으로 부상하게 된다. "도쿄-미쓰비시은행"으로 새로 탄생하는 이들 은행은 국내에 각각 서울 지점을 갖고 있으며 도쿄은행은 부산에도 지점이 있다. 도쿄은행의 한국총지배인이자 서울지점장인 야마모토 미쓰요시씨(52)를 만나 합병진행상황및 ...

    한국경제 | 1996.04.01 00:00

  • 현대산업개발, 최근 3년간 주택건설실적 순위 1위

    ... 33.3%공급에 그치는 부진을 보였으나 모두 2만9,465가구로 2위를 기록했다. 3위는 1만5,273가구를 분양한 동아건설이, 4위와 5위는 1만4,428가구와 1만4,369가구를 각각 공급한 현대건설과 금호건설로 집계됐다. 이밖에 80년말을 고비로 전국적인 주택전문업체로 부상한 "대구 3인방"인 우방(1만2,953가구)이 8위, 보성(1만718가구)이 11위, 청구(1만248가구)가 13위를 기록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2일자).

    한국경제 | 1996.04.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