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161-47170 / 48,5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 이라크 철군발표 무시...계속 전쟁 수행

    ... 다국적군에 반격을 가할 능력이 없으며 다국적군은 공격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한것으로 보도했다. 이 방송은 소련 외교소식통이 이라크가 무조건 철수하겠다는 다짐을 소련측에 전달해 왔다고 보도했다. 피츠워터 대변인은 이에앞서 소련이 평화중재를 재개했다는 보도와 관련, 부시-고르바쵸프간 새로운 제의나 대화가 있었다는 얘기를 부인하고 "그들은 다른 곳에서 무엇인가를 제의하고 있는지는 모르지만 우리에게 어떤 제의가 있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1.02.26 00:00

  • 태국쿠데타군, "6개월이내 민간정부에 정권이양" 발표

    ... 지난4일부터 이라크군의 방화에 의해 화염에 휩싸여 있다고 말했다. 쿠웨이트 유정들에 대한 방화는 처음에는 쿠웨이트 남부지역에서 주로 자행되다 이제 과거 쿠웨이트와 이라크간의 분쟁지역이었던 이라크 국경부근의 루마일라 유전 지대로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쿠웨이트에는 9백50개의 유정이 있다. 조지 부시 미대통령은 22일 이라크군의 유정방화를 비난했는데 이라크측은 이를 부인하고 유엔 주관하에 진상 조사를 실시하자고 주장했었다.

    한국경제 | 1991.02.25 00:00

  • 이라크, 쿠웨이트 유정 2백여개에 방화

    ... 유정들이 지난4일부터 이라크군의 방화에 의해 화염에 휩싸여있다고 말했다. 쿠웨이트 유정들에 대한 방화는 처음에는 쿠웨이트 남부지역에서 주로 자행되다 이제 과거 쿠웨이트와 이라크간의 분쟁지역이었던 이라크 국경부근의 루마일라 유전지대로 확산되고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쿠웨이트에는 9백50개의 유정이 있다. 조지 부시 미대통령은 22일 이라크군의 유정방화를 비난했는데 이라크측은 이를 부인하고 유엔주관하에 진상조사를 실시하자고 주장했었다.

    한국경제 | 1991.02.25 00:00

  • 부시 미대통령, 국민들의 전폭지원 요청

    주말을 캠프데이비드 산장에서 보내고 있던 조지 부시 미대통령은 24일 상오11시30분경 헬기편으로 워싱턴으로 급거 도착, 백악관의 프레스룸에서 대국민연설문을 발표했다. 부시대통령은 미국 전역에 방송된 대국민TV연설을 통해 이라크에 대한 지상전개시를 명령했다고 밝히면서 "쿠웨이트 해방은 이제 최종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선언했다. 부시대통령은 "노먼 슈바르츠코프 장군에게 연합군들과 협력해 이라크군을 쿠웨이트로부터 추출하기 위해 지상군을 포함한 ...

    한국경제 | 1991.02.24 00:00

  • 이라크, 첫 논평서 걸프전쟁 승리 주장

    이라크는 24일 개시된 다국적군의 지상공세에 대해 처음으로 논평, 이라크군이 역사상 "가장 고귀한 전투"에서 승리, 조지 부시 미대통령과 미군에 치욕과 파괴를 가져다 줄 것이라고 주장했다. 다국적군이 쿠웨이트로부터 이라크군을 축출하기 위한 지상공세를 시작한지 4시간만에 니코시아에서 청취된 이라크 국영 바그다드방송은 이날 회교경전 코란의 낭송을 중단하고 다국적군의 지상공세가 시작됐음 을 알리면서 이 전쟁은 다국적군이 소련의 걸프평화안을 수락하기 ...

    한국경제 | 1991.02.24 00:00

  • 다국적군, 3면 협공작전 개시

    ... 신에 대한 믿음을 갖고 다국적군에 맞서 싸울 것을 거듭 촉구하고 이라크 군은 명예롭게 승리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후세인은 이어 이라크군에게 " 다국적군에 맞서 싸우지 않는다면 깊은 수렁으로 빠지게 될 것이며 오랜 암흑이 이라크를 뒤덮을 것"이라고 강조 했다. 이에 앞서 바그다드 라디오방송은 전쟁의 발발을 "환영"하면서 이라크군이 역사상 "가장 고귀한 전투"에서 승리, 부시 대통령과 미군에 치욕과 파괴를 가져다 줄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국경제 | 1991.02.24 00:00

  • 노대통령, 그레그대사등으로부터 걸프전황 보고받아

    ... 약 1시간에 걸친 전황을 보고받은뒤 "이라크가 철군을 거부함으로써 지상전이 개전 된 것은 유감스러운 일이나 최 단시일안에 다국적군의 승리로 전쟁이 종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노대통령은 "한국은 유엔결의에 바탕을 둔 부시 미국대통령의 결정을 지지하며 우리가 파견한 공군수송단과 의료지원단이 다국적군에 대한 효율적인 지원으로 침략을 응징하기 위한 노력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하고 "이 전쟁은 다국적군의 압도적인 전력으로 머지 않아 종식될 것 ...

    한국경제 | 1991.02.24 00:00

  • 부시, "1주일내 철수완료" 최후통첩

    부시 미대통령은 22일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에게 워싱턴시간으로 23일 정오(한국시간 24일 새벽 2시) 까지 즉각적이고 무조 건적으로 쿠웨이트로 부터 철군을 개시하라고 요구하고 이에 불응할 경우 미국 등 다국적군의 결정적인 전면 지상공격을 받게될 것이라고 걸프전의 화.전 택일에 관한 최후통첩을 공개했다. 부시 대통령은 22일 자정 백악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후세인은 겉으로 소련의 평화안을 따르는척 하면서 이라크군이 쿠웨이트내의 ...

    한국경제 | 1991.02.23 00:00

  • 영국등 다국적 참전국, 미국 최후통첩 지지...소련도 긍정

    ... 프랑스등 다국적군 참여 국가들은 확고한 지지를 표명하면서 이것이 더 이상 협상이 불가능한 최후통첩이며 이라크가 이를 받아들이지 않을 경우 곧 지상전이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이스라엘도 미국의 최후통첩을 환영하면서 조지 부시 미 대통령이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을 몰아내려는 확고한 의지를 보이고 있는 것에 안도감을 표했다. 반면 요르단과 팔레스타인은 이라크가 소련의 평화안을 받아들인 것을 환영하면서 걸프 전쟁의 종전을 희망했으며,소련은 다국적군측이 ...

    한국경제 | 1991.02.23 00:00

  • 주가/달러화 오름세, 유가는 내려

    조지 부시 미대통령이 이라크가 23일 정오(한국시간 24일 상오2시) 까지 쿠웨이트로보터 무조건 철수를 시작할 것을 요구한 22일 유럽에서는 주가와 달러화는 상승하고 유가와 금값은 떨어졌다. 그러나 부시대통령의 이라크에 대한 최후통첩이 전해졌을 때에는 대부분의 주요시장이 폐장하거나 폐장을 서두르고 있었다. 따라서 이 소식이 런던 증시에 별다른 영향을 주지못해 파이낸셜 타임스지수는 전날보다 1.9포인트 상승한 2천3백14.3으로 폐장됐다. ...

    한국경제 | 1991.0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