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73,4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지주사 '주가 상승' 시간 왔다"…올해가 기대되는 회사는?

    지주사 주가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상승장에서 비교적 소외됐었다. 실적 악화에다가 경영권 분쟁, 인수합병, 자회사 상장 등 지주사 주가를 움직일만한 동력이 없었기 때문이다. 올해는 분위기가 다르다. 증권업계에서는 "지주사의 주가 상승 시기가 다가왔다"는 평가가 나온다. 경기회복세로 각 사업 부문별 실적이 빠르게 개선하고 있다. 지주사 주가를 좌지우지할 만한 이벤트도 각 지주사마다 줄줄이다. 지배구조 변화나 비상장 자회사 가치 재평가 ...

    한국경제 | 2021.05.03 16:25 | 고윤상

  • thumbnail
    영남지역 의료분쟁 조정신청 22.8% 늘어…정형외과 가장 많아

    출범 2년 차를 맞는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 부산지원의 의료분쟁 조정신청이 첫해보다 22.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지원은 지난해 총 660건의 의료사고 전문 상담 서비스를 제공했고, 출범 첫해인 2019년보다 22.8% 늘어난 총 550건의 의료분쟁 조정신청을 접수했다고 3일 밝혔다. 접수 550건 중 정형외과가 126건(22.9%)으로 가장 많고 내과 67건(12.2%), 신경외과(12.2%) 순이었다. 의료기관이 조정 신청(채무부존재 ...

    한국경제 | 2021.05.03 14:53 | YONHAP

  • thumbnail
    "글로벌 기업 대상 국제조세체계 개편, 국내기업 세부담도 가중"

    ... 위해 마련됐다. 이동건 한밭대 회계학과 교수는 '법인세제 개편 글로벌 논의 동향 및 주요 쟁점'이라는 발제에서 OECD의 디지털세(필라1)와 글로벌 최저한세(필라2) 도입에 대해 "제도 도입 시 법인세 신고와 징수 비용, 조세 분쟁 건수가 많이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OECD는 최근 해외에서 매출을 올리고, 법인세는 본사 소재국에 납부하는 디지털서비스 기업이 늘자 매출이 발생한 시장 소재국이 글로벌 기업에 법인세를 매기는 디지털세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5.03 14:00 | YONHAP

  • thumbnail
    필리핀 "남중국해에서 중국 선박 떼 초계활동 계속"

    ...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도 "평화를 유지하되 우리의 것을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그는 전했다. 로렌자나 장관은 "다른 나라들에 다정하고 협력적일 수 있다"면서 "그러나 주권을 침해당한 경우는 예외다"라고 말했다. 영유권 분쟁 지역인 남중국해의 필리핀 배타적경제수역(EEZ) 내 휫선(Whitsun) 암초에는 중국 선박 200여 척이 정박중이다. 필리핀은 암초 지역에서 중국 선박들이 즉각 철수할 것을 강하게 요구하면서 지난달부터 해안경비대 함정을 출동시켜 초계 ...

    한국경제 | 2021.05.03 11:52 | YONHAP

  • thumbnail
    대만 1분기 성장률 3%대 '깜짝 성장'…韓 경제 추월 속도낸다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실적 전망이 밝은 배경이다. 파운드리 2위 삼성전자의 점유율은 18%에 불과했다. '산업의 쌀'로 통하는 반도체를 놓고 각국이 벌이는 패권전쟁도 대만의 TSMC 몸값을 불리는 배경으로 통한다. 미·중 분쟁의 반사이익도 누리고 있다. 미국은 중국이 무기화할 수 있는 대표적 소재·부품인 반도체의 공급망을 구축하는 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반도체 공급망 구축 과정에서 TSMC에 상당한 지원을 하고 있다. 군사용 반도체 등 생산 ...

    한국경제 | 2021.05.03 11:50 | 김익환

  • thumbnail
    국표원, 무역기술장벽 타개할 전문인력 800명 양성

    ... 기업들은 새로운 수출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인력양성 지원을 정부에 요청해왔다. 올해 고위급 리더 과정에선 'TBT 협상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을 처음으로 도입해 참여형 교육을 제공한다. 실무급 역량 과정은 TBT 분야별 동향, 국내외 분쟁사례 및 기업 대응 사례 등을 분석, 제공한다. 대학생 및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한 입문 과정에선 통상·법제·경영·공학 등 다양한 전공 분야 과목을 개설할 예정이다. 이외에 비대면 개별 교육 과정을 개설하고, 이용자가 손쉽게 필요한 ...

    한국경제 | 2021.05.03 11:00 | YONHAP

  • thumbnail
    재판비용 낮추고 조정 활성화…법원, 서민 재판지원 강화

    ... 임금·퇴직금 청구 사건, 사인 간 소액 대여금 사건, 개인사업자의 물품 대금 청구사건 등에서 소송구조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또 개인회생·파산 사건의 신속한 처리를 위해 '외부 전임회생위원제도'를 단계적으로 확대하고, 임대차 분쟁 사건 등은 초기부터 조기 조정 절차에 회부하도록 권고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조정 전담 변호사를 증원하는 한편 관련 규칙을 개정하고 소액 사건을 전담하는 조정위원 제도를 도입·확대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5.03 10:22 | YONHAP

  • thumbnail
    "중국, 센카쿠 분쟁에 다른 나라 개입않게 조심해야"

    중국 전문가 "중국, 모든 나라와 동시에 대결할 수 없어" 센카쿠(尖閣·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열도를 둘러싼 중국과 일본 간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중국은 다른 나라가 해당 분쟁에 개입하지 않게 조심해야한다고 중국 전문가가 지적했다. 중국사회과학원 일본 전문가 장지펑(張季風)은 3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현재 미국이 중국에 맞서 동맹을 규합하고 있고, 일본의 경우는 댜오위다오 문제가 지렛대 역할을 한다"며 "그러나 ...

    한국경제 | 2021.05.03 10:06 | YONHAP

  • thumbnail
    이선미 주택관리사협회장 "주택관리사 보호할 법 제정 시급"

    ... 선고된 셈이다. 이선미 협회장은 "(입주자대표회장의 주택관리사 피살은) 공동주택 관리제도 도입 30년간 한 번도 없었던 초유의 사태"라며 "공동주택 관리 종사자의 업무 환경이 위협받는 단적인 사건임에도, 사법부는 사인 간의 분쟁에 따른 양형 기준으로 판결을 내렸다"고 아쉬움을 표했다. 그러면서 "공동주택 관리 종사자에게 살인·상해·폭행·협박으로 업무를 방해하는 경우 형법과 공동주택관리법에 가중처벌할 수 있는 벌칙 조항이 반영돼야 한다"고 역설했다.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5.03 09:18 | YONHAP

  • thumbnail
    휴마시스, 한달 만에 3배 폭등 '대박'…최대주주 고작 8% 보유

    ... 쪼그라들었다. 반면 지난해 말 기준 소액주주는 4만8332명이고 주식수는 3034만7015주(지분율 88.6%)에 달한다. 증권가에선 최대주주 지분이 낮은 상장사에 투자할 때에는 주의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최대주주 지분율이 낮으면 경영권 분쟁에 휘말리거나 기업사냥꾼의 타깃이 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금융투자업계 관계자는 "시가총액이 크지 않아 몸집이 가벼운 코스닥 상장사들의 최대주주 지분율은 눈여겨 봐야 한다"며 "특히 10% 미만의 지분 ...

    한국경제 | 2021.05.03 08:55 | 류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