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73,5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혼돈의 예루살렘…라마단 마지막 금요일 시위로 200여명 부상(종합)

    셰이크 자라 정착촌 분쟁 등 갈등 폭발…현지언론 '제3의 인티파다' 알아크사 모스크 7만여명 예배후 수천명 시위…이스라엘 경찰 고무탄·섬광탄 대응 이슬람교와 유대교, 기독교의 성지인 예루살렘에서 7일(현지시간) 이스라엘 경찰과 팔레스타인의 충돌로 200명 이상이 다쳤다. 현지 언론과 외신 보도에 따르면 라마단(이슬람 금식성월)의 마지막 주 금요일인 이날 저녁 예루살렘에서 팔레스타인 주민 수천 명과 이스라엘 경찰이 충돌했다. 팔레스타인 적신월사에 ...

    한국경제 | 2021.05.08 16:00 | YONHAP

  • thumbnail
    "文정부는 서희+이순신"이라더니…G7서 드러난 한·일 '공수전환' [송영찬의 디플로마티크]

    ... 있다”고 강조했지만 일본의 반응은 차가웠습니다. 일본은 정부가 ‘일본통’이라며 강창일 전 의원을 주일 한국대사로 임명한 것에 대해서도 불쾌한 기색을 드러냅니다. 강 대사는 2011년 러시아와 일본 간 영토 분쟁이 있는 쿠릴열도(일본명 북방영토)를 방문한 바 있습니다. 영유권 분쟁 지역을 제3국의 국회의원이 방문한 것도 이례적이지만 당시 강 대사가 “러시아 영토”라고 말했다는 논란이 일본 내에서 불거졌습니다. 강 대사는 이 ...

    한국경제 | 2021.05.08 10:40 | 송영찬

  • thumbnail
    예루살렘서 이스라엘 경찰·팔레스타인 충돌로 160여명 부상

    ... 전했다. 이스라엘 당국은 최근 동예루살렘의 셰이크 자라 지역에서 팔레스타인인 수십명을 쫓아내겠다고 위협해 팔레스타인의 반발을 샀다. 이스라엘 정착촌의 유대인들은 셰이크 자라에서 부동산을 획득하려고 오랫동안 팔레스타인인들과 법정 분쟁을 벌여왔다. 또 7일 오전에는 요르단강 서안의 제닌 인근에서 이스라엘 국경 경비대가 무장한 팔레스타인인 3명에게 발포해 2명이 숨지고 1명이 다치는 사건이 있었다. 이스라엘 경찰은 "테러리스트들이 국경 경비대 검문소를 향해 총을 ...

    한국경제 | 2021.05.08 07:50 | YONHAP

  • thumbnail
    에릭슨-삼성, 특허 분쟁 끝…라이언스 비용 늘어날 듯

    삼성전자와 스웨덴 통신장비 업체 에릭슨이 특허사용 연장을 두고 벌여온 공방을 매듭지었다. 에릭슨은 현지시간 7일 "삼성전자와 특허 라이선스에 대해 크로스 라이선스(다년간 계약)을 맺었다"며 "양사가 제기한 제소와 소송이 모두 종료한다"고 밝혔다. 에릭슨은 구체적인 합의 사항은 기밀이라고 밝히고, 이번 합의로 특허 라이선스 관련 수익이 다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앞서 삼성전자와 에릭슨 양사는 2014년에 맺은 크로스 라이선스 ...

    한국경제TV | 2021.05.08 07:23

  • thumbnail
    G7성명 이어 블링컨, WHO에 "보건총회 대만참가 요청"…中 압박

    ... 성명을 내고 "대만이 이 포럼에 계속해서 배제되는 것은 합리적인 정당성이 없다"면서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에게 대만을 초청해 달라고 요청했다. 그는 "세계 보건 및 보건안보 과제는 국경을 고려하지도 정치적 분쟁을 분간하지도 않는다"며 "대만은 이 이슈에 접근함으로써 가치 있는 공헌과 교훈을 제공한다"고 대만이 참가해야 할 명분을 설명했다. 그는 또 "WHA에서 (대만의) 2천400만 국민의 이익을 배제하는 것은 우리의 공통된 세계 보건 ...

    한국경제 | 2021.05.08 07:14 | YONHAP

  • thumbnail
    안보리서 미중 충돌…"자국민 인종청소" VS "패권추구 말라"

    ... 어떤 나라에도 자국민을 노예화하고, 고문하며, 사라지게 만들고, 인종청소하거나 다른 방식으로 그들의 인권을 침해하는 행동에 '백지수표'를 주는 것은 아니다"고 일갈했다. 또 "무력을 사용하거나 사용할 수 있다고 협박함으로써 영유권 분쟁을 해결하려고 하는 나라가 있다"며 사실상 중국의 남중국해 영유권 관련 조치들을 비판했다. 중국과 러시아도 가만있지 않았다. 왕 외교부장은 국제사회에 "약자 괴롭히기나 패권이 아닌 공정과 정의를 추구할 것"을 촉구하며 미국을 간접 ...

    한국경제 | 2021.05.08 05:40 | YONHAP

  • thumbnail
    사우디 관리 "이란과 대화중…검증 가능한 조치 필요"

    ... 보도한 바 있다. 이란 외무부도 지난달 이라크의 중재로 사우디와 만나 대화하고 있으며 "이는 지역 평화와 안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우디와 이란의 대리전으로 평가받는 예멘 내전은 2014년 말 촉발된 이후 6년 넘게 이어지고 있다. 2015년에는 사우디와 미국 등이 예멘 내 이란의 영향력 확대를 막겠다며 개입해 분쟁이 본격화했다. 이 사태로 현재까지 13만 명 이상이 숨졌으며 400만 명이 넘는 난민이 발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7 23:26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국경 경비대 공격한 무장 팔레스타인인 2명 사살"

    ... 향후 발생할 수 있는 무력 충돌에 대해 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오는 9일은 무슬림이 일 년 중 가장 거룩한 날로 여기는 '권능의 밤'(Laylat al Qadr)이다. 권능의 밤은 지브릴 천사가 예언자 무함마드에게 나타나 쿠란의 첫 구절을 계시한 첫날 밤인데, 이스라엘 당국은 이 시기 시위가 거세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유대교와 이슬람교, 기독교의 성지인 예루살렘에서는 서로 다른 종교 간의 분쟁과 폭력이 끊이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7 20:57 | YONHAP

  • thumbnail
    리비아 근해서 伊어선 피격 1명 부상…어업권 분쟁 재발 조짐

    ... 9월에는 리비아 해역에서 조업하던 이탈리아 어선이 리비아 해안경비대 측에 나포돼 이탈리아인 8명을 포함한 선원 18명이 3개월간 억류됐다 풀려나기도 했다. 이탈리아 정부는 내전이 장기화하는 등 리비아 현지 정세가 악화하는 점을 들어 분쟁 수역에서의 조업을 자제해달라고 권고해오고 있으나 원천적으로 이를 막지는 않고 있다. 이탈리아 정치권은 리비아 측의 위협을 더는 두고 볼 수 없다며 정부에 강력 대응을 촉구하고 있다. 이탈리아 연립정부에 참여하고 있는 중도좌파 민주당의 ...

    한국경제 | 2021.05.07 17:42 | YONHAP

  • thumbnail
    떠나는 윤석헌 금감원장 "멀리 보는 통찰력으로 금융 안정 유지해야"

    ... 화이부동(和而不同)하고 소인(小人)은 동이불화(同而不和)한다`를 인용하면서 임직원 간의 소통과 화합을 강조하기도 했다. 윤 원장은 라임 일부 펀드와 옵티머스 펀드의 100% 원금 반환, 사후 정산을 통한 손실 미확정 펀드 분쟁조정 등 금융 소비자 보호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다만 이 과정에서 예방보다 사후 규제·제재에 따른 감독 부실 논란이 있었고 부실 펀드를 판매한 금융사의 최고경영자(CEO)들에게 내부통제 부실의 책임을 물어 중징계를 내리면서 `책임 ...

    한국경제TV | 2021.05.07 1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