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61-3870 / 4,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본기업들,블라디보스톡 진출 활발 ... 9월말 13개사 상륙

    13일 업계에 따르면 9월말 현재 블라디보스톡에 사무소를 두고 있 는 기업은 15개사로 한국의 2개사를 제회한 나머지는 모두 수미토모, 마루베니,고마쓰코포레이션등 일본기업이라는 것. 이는 올1월 개방된 블라디보스톡은 해상 육상운송의 거점인데다 91년가을 유엔공업개발기구(UNIDO)가 ''대블라디보스톡 경제권구상'' 을 발표한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기업이외의 진출로는 미국이 9월22일 총영사관을 설치했으며, 한국은 11월중,일본은 ...

    한국경제 | 1992.10.13 00:00

  • 러시아에 맥주수출 ... 조선맥주

    ... 수출한다. 12일 조선맥주는 크라운일반캔맥주 1천상자(3백55 24본입)6천달러어치의 물량을 러시아에 처음 수출한데이어 월말께 4천상자를 추가 선적,이달중 모두 5천상자를 수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수출하는 물량은 러시아수입상인 클호즈를 통해 블라디보스토크 나홋카항에 도착하게 된다. 조선맥주는 이번 거래를 위해 연초부터 러시아측과 협상해왔다고 설명했다. 조선맥주는 그밖에 중국과 동구각국등으로 북방지역 수출을 확대할 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2.10.12 00:00

  • 총영사관 설치 의정서 한-러시아 서명

    한국과 러시아는 5일 외무부회의실에서 `총영사관 설치에 관한 의정서''에 서명했다. 이에따라 우리나라의 주블라디보스토크 총영사관이 이날부터 공식업무에 들어갔으며 러시아측도 준비가 되는대로 부산에 총영사관을 개설할 예정이 다. 이 의정서는 우리측에서 노창희외무차관과 러시아의 쿠나제 외무차관이 서 명했다.

    한국경제 | 1992.10.06 00:00

  • 한-러시아, 총영사관설치 의정서 체결

    한국과 러시아정부는 5일 블라디보스톡과 부산에 총영사관을 설치하는 의정서를 체결했다. 이에따라 주블라디보스톡 한국총영사관은 이날자로 공식업무에 들어갔 다. 그러나 주부산 러시아총영사관은 러시아 국내사정으로 개설이 늦춰 지고 있다. 이날 의정서에는 한국측에서 노창희외무차관이, 러시아측에선 방한중인 쿠나제 러시아외무차관이 각각 서명했다.

    한국경제 | 1992.10.05 00:00

  • 삼성물산, 러시아영업망 모스크바에서 전역으로 확대

    삼성물산이 러시아영업망을 모스크바중심에서 러시아전역으로 확대키로했다. 삼성물산은 21일부터 29일까지 러시아 ?극동중심지인 블라디보스토크 ?동시베리아중심지인 이르쿠츠크 ?서시베리아중심지인 노보시비리스크등 3개지역에서 일정 순회전시회를 열고 현지주요거래선 1천여명을 초청,구매및 투자상담등을 벌인다고 21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특히 이번전시기간동안 시베리아지역의 자원개발사업과 관련된 현지인사들을 초청,이지역의 자원개발사업등에 관해 폭넓은 ...

    한국경제 | 1992.09.21 00:00

  • 북한 중국 러시아,두만강 개발 지역별로 독자추진

    두만강지역개발을 추진중인 북한과 중국 러시아등은 이지역을 공동개발하기 보다 자국내의 혼춘 블라디보스토크 라진등을 각지역별로 독자적으로 개발해나갈 방침이다. 20일 관계당국에 따르면 이들3개국과 한국 몽골 일본등은 오는10월9일 북경에서 두만강지역개발을 위한 제2차 계획관리위원회(PMC)회의를 열고 이같은 개발방향을 확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관련,정부의 한관계자는 "지난7월말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UNDP(유엔개발계획)실무회의등을 ...

    한국경제 | 1992.09.20 00:00

  • 두만강지역 독자개발... 내달9일 확정

    두만강지역개발을 추진중인 북한과 중국 러시아등은 이지역을 공동개발하기 보다 자국내의 혼춘 블라디보스토크 라진등을 각지역별로 독자적으로 개발해나갈 방침이다. 20일 관계당국에 따르면 이들3개국과 한국 몽골 일본등은 오는10월9일 북경에서 두만강지역개발을 위한 제2차 계획관리위원회(PMC)회의를 열고 이같은 개발방향을 확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관련,정부의 한관계자는 "지난7월말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UNDP(유엔개발계획)실무회의등을 ...

    한국경제 | 1992.09.20 00:00

  • 일요수상 .. 다원화시대 맞은 국내경제가 가야할 길

    ... 40달러수준의 인구 12억 인해가 수출역군으로 바뀌고 벌써 "고객은 왕이다"라고 말하는 그들의 옛날 상혼이 중국전역에 되살아나는 날 우리경제는 위협적 황해의 외풍에 직면하게 될것이다. 러시아는 역시 과학기술과 자원대국이었다. 지난6월 블라디보스토크의 한.러경협세미나에서 행한 러시아과학원 극동연구소장의 말은 아직도 뇌리에 남는다. 그는 산하 연구소 과학자들이 최근 국제학술지에 발표한 수많은 별쇄본 논문을 보이면서 한국학자들의 논문은 별로 눈에 띄지않는다고 하였다. 그들이 ...

    한국경제 | 1992.09.19 00:00

  • 일본기업들 러 블라디보스톡 진출 가속화

    [동경=김형철특파원]러시아 극동의 최대항구도시인 블리디보스토크에 대한 일본기업들의 진출이 가속화되고있다고 일경산업신문이 8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인구 70만의 블라디보스토크시가 러시아극동지역의 주요 비지니스센터로 부상함에 따라 일본의 주요 상사가 이지역에 사무소개설을 늘리는가 하면 나홋가 하바로브스크등에 설치했던 판매거점을 블라디보스토크로 이전하고있다고 전했다. 미쓰비시(삼능)상사는 최근 블라디보스토크 사무소를 개설했으며 스미토모(주우)상사는 ...

    한국경제 | 1992.09.08 00:00

  • 일본 종합상사 이달부터 러시아극동지역 진출

    일본의 마루베니(환홍) 이토추(이등충)등 종합상사들이 러시아의 극동 지역진출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25일 일본경제신문에 따르면 마루베니사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자동차와 가전제품의 판매를 이달들어 시작했고 이토추사도 나홋카시에 석유화학원료의 저장창고를 설치한다. 마루베니사는 지난 90년 모스크바시에 자동차판매합작회사인 "오트론"을 설립했는데 앞으로는 가전분야에서 현지기업과 제휴,마쓰시타전기의 제품도 판매할 계획이다. 이토추상사는 빠르면 ...

    한국경제 | 1992.08.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