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4,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정일 방러 기념 출장가던 북한 영사 극동서 교통사고로 사망"

    ...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레야 발전소는 아무르주 탈라칸 마을 인근의 '부레야' 강변에 위치한 극동 지역 최대 수력 발전소다. 지난 2011년 러시아 극동 지역을 방문했던 김정일 위원장은 8월 21일 부레야 발전소를 방문하고, 뒤이어 8월 24일 부랴트공화국의 울란우데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당시 러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 바 있다. 북한은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 총영사관을 두고, 하바롭스크에 총영사관 지부를 운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31 22:17 | YONHAP

  • thumbnail
    강원산 화장품 동해항 통한 러시아 첫 수출길 열려

    강원에서 생산된 화장품이 처음으로 동해항을 통해 러시아로 수출됐다. 동해시 북방물류연구지원센터는 30일 동해항을 출항해 블라디보스토크로 가는 한러일 페리에 도내에서 생산한 화장품이 처음으로 선적됐다고 밝혔다. 화장품은 춘천의 한 제조업체에서 생산한 기초화장품 세트 1.7t(2만7천 달러 상당)이다. 러시아는 유럽에서 네 번째로 큰 화장품 시장으로 매년 10%씩 시장규모가 성장하고 있다. 한국 화장품 수출대상국 중 금액 기준 6위의 시장이다. ...

    한국경제 | 2021.08.30 14:25 | YONHAP

  • thumbnail
    반크, 독립운동가 최재형 선생 세계에 알린다

    ... 러시아 연해주에서 조국 독립과 민족교육 사업을 위해 헌신했다. 1908년 연해주로 망명한 한인과 조선에서 건너온 안중근,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온 헤이그 특사 이위종 등과 해외 최초의 의병단체인 동의회(同義會)를 조직했다. 이듬해 블라디보스토크에 있는 언론사인 대동공보사 사장이 됐고, 안중근의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 처단을 지원했으며, 그의 의거가 성공하자 이를 세상에 알렸다. 대한민국 임시정부인 대한국민의회에서 외교부장으로 활동했고, 상하이(上海) 임시정부에 초대 재무총장에 ...

    한국경제 | 2021.08.25 09:52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해역서 조업하던 우리어선, 경고사격 받아…피해 없어

    허가받은 조업 수역서 러시아측 해군 훈련 진행…해수부 "러시아와 안전조업 방안 협의" 해양수산부는 18일 오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앞바다에서 조업하던 우리 어선이 러시아 해군함정으로부터 경고사격을 받았다고 밝혔다. 다만 우리 측 인명이나 어선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해수부에 따르면 선원 8명을 태운 강릉 선적의 근해채낚기어선 A호(77t)가 이날 오전 3시 27분께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남쪽으로 약 75해리(138.9㎞) 떨어진 곳에서 오징어 ...

    한국경제 | 2021.08.18 19:44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푸틴과 광복절 축전교환…"피로 맺은 친선 강화발전"(종합)

    ... 이어 "오늘도 우리 인민은 조선 해방을 위한 성스러운 위업에 고귀한 생명을 바친 붉은군대 장병들을 경건히 추억하고 있다"며 사의를 표했다. 그러면서 "나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가지고 있는 두 나라 사이의 친선협조 관계가 2019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있었던 우리의 상봉에서 이룩된 합의에 따라 새로운 전략적 높이로 더욱 강화 발전되리라는 확신을 표명한다"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보낸 축전에서 "중요한 것은 준엄한 그 시기에 굳건해진 훌륭한 친선의 전통이 오늘도 ...

    한국경제 | 2021.08.15 20:38 | YONHAP

  • 김정은, 푸틴에 "피로 맺은 친선 강화"…北·中·러 급속 밀착

    ... 북·러 친선”이라 강조한 바 있다. 북·러 정상은 김정은 집권 이후 처음 열린 2019년 북·러 정상회담을 거론하며 친선관계를 강조했다. 김정은은 “두 나라 사이의 친선협조 관계가 2019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있었던 우리의 상봉에서 이룩된 합의에 따라 새로운 전략적 높이로 더욱 강화 발전되리라는 확신을 표명한다”고 강조했다. 푸틴 대통령은 “2019년 블라디보스토크 상봉에서 이룩한 합의들을 이행함으로써 호혜적인 쌍무협조를 ...

    한국경제 | 2021.08.15 15:29 | 송영찬

  • thumbnail
    김정은, 푸틴과 광복절 축전교환…"피로 맺은 친선 강화발전"

    ... 이어 "오늘도 우리 인민은 조선 해방을 위한 성스러운 위업에 고귀한 생명을 바친 붉은군대 장병들을 경건히 추억하고 있다"며 사의를 표했다. 그러면서 "나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가지고 있는 두 나라 사이의 친선협조 관계가 2019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있었던 우리의 상봉에서 이룩된 합의에 따라 새로운 전략적 높이로 더욱 강화 발전되리라는 확신을 표명한다"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보낸 축전에서 "중요한 것은 준엄한 그 시기에 굳건해진 훌륭한 친선의 전통이 오늘도 ...

    한국경제 | 2021.08.15 06:34 | YONHAP

  • thumbnail
    中, 러 주관 군사경연에 주력전투기들 파견해 '근육자랑'

    ... 800㎞의 대형 수송기로, 중국 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규모 발발 지역에 물자 보급을 할 때도 투입된 바 있다. 이와 함께 중국 해군 함정 광유안(廣元)이 해상 무기 발사, 해상 구조 등 부문에 출전하기 위해 블라디보스토크로 항행하고 있다고 신화통신은 전했다. 중국은 이 외에도 공수부대 병력 50명을 이번 대회 참가를 위해 블라디보스토크에 파견했다. '전쟁 올림픽'으로 불리는 국제군사대회는 러시아 국방부 주관으로 2015년 처음 시작한 군사 분야 연례 ...

    한국경제 | 2021.08.14 14:59 | YONHAP

  • thumbnail
    동해안권 경제자유구역 조성... 동해 첫 `자이` 브랜드 선보여

    ... 첨단소재산업, 초경량소재부품산업, 글로벌 수준의 국제복합 관광도시 조성을 골자로 한다. 이를 통해 사계절 명품 해양관광 및 첨단소재산업 분야에서 동북아 경제의 중심지로 거듭날 전망이다. 이와 함께 동해항과 일본(사카이미나토), 러시아(블라디보스토크), 중국(동북3성)을 연결하는 물류산업의 중심지 역할 수행도 기대된다. 이런 상황 속에 동해시 첫 `자이` 브랜드 단지가 등장해 이목을 모은다. 다양한 호재의 수혜처로 꼽히는 `동해자이`다. 동해자이는 북삼동 일원에 자리한다. ...

    한국경제TV | 2021.08.12 16:59

  • thumbnail
    100년 만에 고국 땅 밟는 '백두산 호랑이' 홍범도 장군

    ... 철저하게 배척되는 이유 중 하나가 됐다. 1923년 군복을 벗은 뒤 연해주 집단농장에서 일하던 그는 1937년 11월 스탈린의 한인 강제이주정책으로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으로 밀려났다. 이듬해 4월 크즐오르다로 이주한 그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함께 이곳으로 옮겨온 고려극장의 수위 등으로 일하며 말년을 보냈다. 대한독립군 총사령관까지 올라 한때 두만강 일대를 호령하며 일제의 간담을 서늘하게 했던 그도 세월을 이기지 못하고 1943년 10월 25일 75세를 일기로 세상을 ...

    한국경제 | 2021.08.12 15: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