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011-4020 / 4,1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셰바르드나제 아태외상회의 93년 개최 제의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소련외무장관은 4일 아시아-태평양지역의 시급한 문제들을 논의히기 위해 오는 93년 가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아시아외무장관회의를 개최하자고 제의하고 이 회의가 "범아시아 정상회담" 으로 이어질수 있을것이라고 말했다. 셰바르드나제는 이곳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 지역 대화,평화,협력"국제회의에 서 주요 정책연설을 통해 아시아-태평양 외무장관들이 이달 하순에 개막되는 유엔총 회에 참석하는 동안 준비회담을 갖자는 제의를 ...

    한국경제 | 1990.09.05 00:00

  • 셰바르드나제, 북한측 제시한 평화안 지지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소련 외무장관은 4일 블라 디보스톡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 대화 평화 협력회의에서 한반도 문제와 관련, 소련은 남.북한의 불가침 선언과 단계적 군축 등 북한측이 제시한 평화적 해결안을 지 지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셰바르드나제 장관이 밝힌 소련의 한반도 관련 입장이다. 소련은 한반도에 평화적 해결을 가져오기 위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제 안을 지지한다. 우발적인 분쟁 발발을 예방하기 위한 조치로 남.북한이 불...

    한국경제 | 1990.09.05 00:00

  • 아시아 태평양 외무장관 회담 오는 27일 뉴욕서 열려

    ... 가운데 뉴욕에서 열린다고 마이니치 신문이 5일 보도했다. 태평양을 둘러싸고 있는 국가들이 안보문제등을 의제로 의견을 교환하게 되는 것은 처음이라고 마이니치는 전하면서 셰바르드나제 소련 외무장관이 방일직전인 지난 3일 블라디보스톡 연설을 통해 오는 93년 전 아시아 외무장관 회담개최를 제의한 것과 때를 같이하여 일본이 금년 유엔총회 기간중 이같은 회동을 주선키로 하고 5일 셰바르드나제 장관에게 그 취지를 설명, 협력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

    한국경제 | 1990.09.05 00:00

  • 2차 아시아-태평양지역회의, 블라디보스톡에서 4일 개막

    아시아.태평양지역: 대화, 평화, 협력 제2차 회의가 2년전 블라디 보스톡에서 제1차회의가 열린데 이어 4일 블라디보스톡에서 개막된다. 이번 회의에 참가할 아.태지역 24개국과 일부 국가간 기구의 3백여명의 대표들은 전아시아의 공동사회로 나아가는 데 있어 상호접촉과 관련된 현안들에 관해 의견 을 교환한다. 이번 회의 조직위원회 의장인 소련 과학아카데미의 빅토르 일리체프씨는 "나는 이번 회의가 신사고에 기초한 소련의 블라디보스톡- 크라스노야르스크선언을 ...

    한국경제 | 1990.09.04 00:00

  • 민주, 야권통합안 확정...제3자 대담제등

    셰바르드나제 소련 외무장관은 3일 북한을 방문한후 블라디보스토크로 가는 도중 기내에서 회견을 통해 북한의 김영남외교부장과 미.북한간에 확고한 기반을 토대로한 직접접촉의 가능성에 대해 협의했다고 밝힌 것으로 소련 정부기관지 이즈베스치아지가 3일 보도했다. 셰바르드나제 장관은 특히 김과 미.북한 관계개선에 있어서 소련의 중개자로서 의 역할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누었다고 설명했다.

    한국경제 | 1990.09.04 00:00

  • >>> 조간신문 하이라이트 (5일) <<<

    조선일보 1면 : 남북 총리 오늘 역사적 회담 - 소련 외무장관, 아시아-태평양 정상회담 제의 블라디 보스토크 연설...남북한 불가침 선언 촉구 경제면 : 남북 상품 교류 방안 강구...경제 6단체장 - 총리회담 계기 경협 적극 구체화 서울신문 1면 : 남북 총리, 오늘 역사적 회담 - 한/소 외무, 월말 유엔서 회담 외신면 : 이라크, 외채상환 전면 중단 선언 한국일보 1면 : 남북 총리 분단후 첫 회담 사회면 : 북한 ...

    한국경제 | 1990.09.04 00:00

  • 셰바르드나제 아태회의 개막연설

    세바드로나제 소련외무장관은 4일 상오 블라디보스톡크의 폴리트프로스베트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2차 아.태지역 대화.협력에 관한 국제회의 개막식에서 연설을 끝낸뒤 이 회의장 접견실에서 공노명 주소영사처장과 박철언전 정무장관등 회의참석자들과 만나 약 15 분 동안 환담을 나눴다. 세바드로나제 외무장관은 이 자리에서 "노태우대통령의 대북관계 제의와 북한측 제의가 공통점이 많기 때문에 남북문제가 잘 타결될 것으로 전망한다" 말하고 5일부 터 서울에서 ...

    한국경제 | 1990.09.04 00:00

  • 블라디보스토크 아태회의 내일 개막

    내각제 개헌과 당직개편설등 당내 각계파간의 잦은 마찰로 갈등을 빚어온 민자당은 매일 당3역.정무장관 참석회의를 갖기로 정례화하는등 당내결 속과 화합을 위한 대책 마련에 부심. 박희태대변인은 3일 "앞으로 매일아침 당3역과 정무장관회의를 갖고 모든 현안을 논의, 이 회의가 실질적인 토의기구가 되도록 했으며 또한 3최고위원이 참석함으로써 사실상의 의사결정을 해왔던 확대당직자회의를 줄여 당무회의가 실질적인 의사 결정기구가 되도록 했다"고 ...

    한국경제 | 1990.09.03 00:00

  • "한반도 군축조건 성숙되고 있다"...소련외무 셰바르드나제

    ... *** 셰바르드나제 장관은 이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안전보장 문제에 언급, 우선 지역 안전강화에 따른 구체적인 해결책을 공동으로 연구하기 위해 폭넓은 교섭의 메 카니즘을 만드는 것을 생각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강조, 금명간 블라디보스톡에서 열 리는 국제회의에서 새롭고 흥미있는 의견들이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알맞는 평화적인 창조력을 합쳐 나가면 지역분쟁의 조정,군비확장 경쟁의 정지,지역의 비군사화,상호신뢰 강화,비핵지대의 ...

    한국경제 | 1990.08.31 00:00

  • 남북한등 5국회의 상설화 추진...소외무 일지회견

    ... 일부국가가 참가를 희망할 가능성도 있어 범위가 확대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이같은 회의체를 상설화할 생각을 가지고 있으나 지금은 단언하기 힘들다고 설명했다. 셰바르드나제장관은 이번 일/소 외무회담이나 블라디보스토크의 아시아/태평양 안보세미나 석상에서 아시아/태평양의 안전보장을 위해 고르바초프대통령의 블라디보스토크 연설(86년7월)과 크라스노야르스크 연설을 발전시키는 형태로서 몇가지 제안할 것을 검토중 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0.08.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