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4,2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제시장 외면 시작된 러 원유·가스, 중국이 쏙 가져가나

    ... 추가 천연가스 계약 기간은 25년, 계약 추정액은 1천175억 달러(약 142조원)에 달한다. 새 계약 체결로 러시아는 향후 극동 사할린 인근 해저에 있는 유즈노 키린스코예 가스전에서 생산된 천연가스를 현재 가동 중인 사할린-블라디보스토크 가스관을 거쳐 중국에 공급할 예정인데 연결 구간 추가 공사 등을 거쳐 2∼3년 뒤부터 실제 가스 공급이 이뤄질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앞서 중러는 지난 2014년 향후 30년에 걸쳐 연 380억㎥의 천연가스를 공급하는 초대형 가스 ...

    한국경제 | 2022.03.09 07:00 | YONHAP

  • thumbnail
    "제 남편 살아있나요?"…우크라에 전화하는 러 가족들

    ... 핫라인(상담전화) '우크라이나에서 살아 돌아오라'에 걸려온 러시아 병사 가족과의 통화 내역을 8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이 공개했다. 지난달 24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개시 이후 벌써 6천 통 이상의 전화가 쏟아졌다. 러시아 극동지역 블라디보스토크에서부터 남부 우크라이나 접경지인 로스토프온돈에 이르기까지 각지에서 전화가 걸려왔다. 미국, 유럽에서도 전화가 오기도 한다. "실례합니다만 제 남동생 관련해 문의 좀 드리려고요", "제 남편에 대한 정보가 있을까요?", "안녕하세요 ...

    한국경제TV | 2022.03.08 17:22

  • thumbnail
    [우크라 침공]"남편 좀 찾아주세요"…우크라에 전화하는 러시아인들

    ... 운영하는 핫라인(상담전화) '우크라이나에서 살아 돌아오라'에 걸려온 러시아 병사 가족과의 통화 내역을 8일(현지시간) 공개했다. 지난달 24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개시 이후 벌써 6천 통 이상의 전화가 쏟아졌다. 러시아 극동지역 블라디보스토크에서부터 남부 우크라이나 접경지인 로스토프온돈에 이르기까지 각지에서 전화가 걸려왔다. 미국, 유럽에서도 전화가 오기도 한다. 우크라이나 정부는 핫라인을 통해 러시아 가족 수십 명을 우크라이나에 있는 러시아 병사들과 연결해줬다고 정부 ...

    한국경제 | 2022.03.08 16:31 | YONHAP

  • 경남, 러 수출기업 '긴급 점검'…선박부품·건조대행업체 방문

    ... 및 건조 대행업체인 칸(대표 현장환)을 방문해 현장 간담회를 했다. 이 업체의 주요 사업분야는 선박 블록 제작과 강선 건조 등이다. 러시아에 선박 블록, 장비 및 기자재 등을 수출하며 생산인력 등 80여 명이 현지법인을 통해 블라디보스토크 조선소에서 선박 건조를 대행하고 있다. 지난해 러시아 선박부품 수출액은 90여억원으로, 대(對)러시아 경남 선박부품 수출액 110억원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기업이다. 현재 700억원(6200만달러) 이상의 수출 계약을 한 상태다. ...

    한국경제 | 2022.03.07 18:24 | 김해연

  • thumbnail
    [서태지 30주년] ② "신문지 깐 바닥에서 자장면 먹고 무대에"

    ... 이뤄졌다는 것이다. 그는 "나도 당시 충격을 받았지만, 이해는 했다. 그의 의사를 존중해줄 수밖에 없었다"며 "미지의 세계를 향해 나아가는 발길에 신의 가호가 있기를 기도해주었다"고 말했다. 서태지와 이 회장은 2004년에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유·무료 포함 3만5천석을 이틀 만에 매진시켜 세상을 놀라게 하기도 했다. K팝의 세계화 바람이 불기 이전 한류의 '동토'와도 같던 러시아에서 일궈낸 기록이다. "러시아 현지 장비가 우리가 기대한 수준의 10분의 1밖에 ...

    한국경제 | 2022.03.07 07:01 | YONHAP

  • thumbnail
    육지·바다·하늘길 다 막혔다…"제3국 묶인 화물, 바다에 버려야 할 판"

    ... 화물을 실을 수 있는지 묻는 화주들의 전화다. TSR은 유럽까지 화물을 옮기기 위해 삼성전자와 LG전자 등 대기업뿐 아니라 수출 중소기업도 자주 활용하는 노선이다. 국내 대표 원양선사인 HMM에도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등 극동항로의 중단 여부를 묻는 전화다. HMM은 ‘러시아 보이콧’을 선언한 글로벌 선사들의 움직임에 조만간 동참할 계획이다. 피해 현실화된 국내 대·중소기업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물류대란이 ...

    한국경제 | 2022.03.06 17:28 | 강경민/남정민

  • thumbnail
    대한항공·아시아나 모스크바 운항 중단…"연료 보급 불가"

    ... 인천에서 바로 유럽 목적지로 향한다. 대한항공은 모스크바 공항에서의 연료 보급이 불가능한 것으로 확인됐기 때문에 러시아 노선 항공편을 결항한다고 설명했다. 다만 정부 제재로 인한 운항 중단이 아니어서 대한항공의 인천~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노선은 예정대로 이달 8일과 22일 정상 운항한다. 대한항공은 현지 급유회사로부터 연료 보급이 어렵다는 통보를 받았는데 이를 두고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항공유 등의 연료 보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

    한국경제TV | 2022.03.04 18:21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대한항공·아시아나 모스크바 운항 중단…"연료 보급 불가"(종합2보)

    이달 18일까지 유럽행 화물기도 러시아 경유 안해…결항 장기화 가능성도 대한항공 인천∼블라디보스토크 노선은 예정대로 8·22일 정상 운항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이 2주간 러시아 모스크바 항공편을 운항하지 않는다. 4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매주 목요일 운항하던 인천~모스크바 여객 노선을 이달 10, 17일 결항한다. 또 인천에서 출발해 모스크바를 경유한 뒤 유럽으로 가는 화물기는 이달 18일까지 모스크바를 경유하지 않고 인천에서 바로 ...

    한국경제 | 2022.03.04 17:57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대한항공, 모스크바 노선 운항 중단…"현지서 연료 못 넣어"(종합)

    이달 18일까지 유럽행 화물기도 러시아 경유 안해…결항 장기화 가능성도 인천∼블라디보스토크 노선은 예정대로 8, 22일 정상 운항 아시아나항공도 모스크바 경유 유럽행 화물노선 조정 검토 대한항공이 2주간 러시아 모스크바 항공편을 운항하지 않는다. 4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매주 목요일 운항하던 인천~모스크바 여객 노선을 이달 10, 17일 결항한다. 또 인천에서 출발해 모스크바를 경유한 뒤 유럽으로 가는 화물기는 이달 18일까지 모스크바를 ...

    한국경제 | 2022.03.04 17:42 | YONHAP

  • thumbnail
    HMM, 러시아 노선 운항중단 검토… 9%대 급등

    ... 운항 중단을 검토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9% 넘게 뛰고 있다. 4일 오전 10시40분 현재 HMM은 전일 대비 2850원(9.19%) 오른 3만38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HMM은 극동 러시아 화물 서비스 노선인 블라디보스토크와 보스토치니 노선 중단을 검토 중이다. 국제사회의 대러시아 경제 제재 대열에 동참한다는 취지다. 다만 HMM 전체 선복 가운데 러시아 비중이 미미해 매출에 영향은 적을 것으로 보인다는 게 업계 중론이다. 신민경 한경닷컴 기자...

    한국경제 | 2022.03.04 10:43 | 신민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