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4,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 연해주서 행인에 달려드는 까마귀 공격…주민들 골치

    현지 조류학자 "둥지 지나는 사람 잠재적 위협으로 판단" 러시아 극동 연해주(州) 블라디보스토크에서 까마귀들의 공격으로 주민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 10일 러시아 극동 매체인 베스티프림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최근 도심 중심부의 한 의료시설 인근서 행인들이 까마귀에게 잇따라 공격을 받았다. 베스티프림은 전날 유튜브에 이런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공개했다. 동영상에는 전화 통화를 하며 이 지역을 걸어가던 남성이 까마귀 공격으로 화들짝 놀라 줄행랑치는 ...

    한국경제 | 2021.06.10 10:17 | YONHAP

  • thumbnail
    서울 남산예장공원·이회영기념관 조성 마무리

    ... 기증한 유물과 우당 6형제의 독립운동 일대기 등을 상설 전시한다. 이들 형제가 세운 신흥무관학교 출신들이 주축이 된 봉오동 전투와 청산리 전투를 기념하는 전시 '체코무기 특별전'도 열린다. 독립군 연합부대가 1920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 주둔하던 체코군단으로부터 사들인 무기로 봉오동·청산리 전투 승리를 거둔 역사를 알려주는 전시다. 당시 전투에서 쓰인 것과 같은 종류의 무기를 가져와 보여준다. 이날 열리는 공원 및 기념관 개장식에는 오 시장과 이종걸 의장을 ...

    한국경제 | 2021.06.09 14:00 | YONHAP

  • thumbnail
    '81명 살해' 러시아 연쇄살인범 "2명 더 살해" 추가 고백

    ... 여성들을 주로 노렸다. 피해자들을 납치하고 성폭행한 뒤 살해하는 끔찍한 수법으로 현지에서는 그를 '앙가르스크의 미치광이' 혹은 '늑대인간'이라고 불렸다. 1998년 경찰에서 퇴직한 그는 범행을 지속하다가 우연히 2012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서 경찰에 체포되면서 꼬리를 잡혔다. 당시 수사당국은 포프코프가 그의 전체 범행 중 22건의 살인사건을 확인해 기소했다. 2015년 현지 법원은 이를 인정,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이후 포프코프가 59건의 살인을 추가로 고백하면서 ...

    한국경제 | 2021.06.06 14:59 | YONHAP

  • thumbnail
    [에따블라디] 멸종위기종 복원 인공 탑에 둥지 튼 '황새 부부'

    ... 양국 연구기관 공동으로 인공 탑 10개 마련 러시아 WWF 아무르지부 "새끼들 태어났다…한·러 연구 매우 중요" [※ 편집자 주 : '에따블라디'(Это Влади/Это Владивосток)는 러시아어로 '이것이 블라디(블라디보스토크)'라는 뜻으로, 블라디보스토크 특파원이 러시아 극동의 자연과 역사,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생생한 소식을 전하는 연재코너 이름입니다. ] "지난 4월 인공 둥지를 확인했을 때 황새 한 쌍이 둥지를 만든 것을 확인했으며 새끼들도 ...

    한국경제 | 2021.06.05 08:08 | YONHAP

  • thumbnail
    러 극동 고려인 사회에 '강원도 마스크' 10만장 전달

    연해주와 자매결연 맺은 강원도 지역사회 중심으로 기부 러시아 극동 연해주(州)에서 4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고려인 동포들을 돕기 위한 방역물품 전달식이 열렸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주재 한국 총영사관은 이날 오후 2시 30분께 연해주(州) 우수리스크 고려인 회관에서 '코로나19 방멱물품 연해주 전달식'이 열렸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고문희 총영사 대리와 니콜라이 김 우수리스크 고려인 민족문화자치회 ...

    한국경제 | 2021.06.04 15:59 | YONHAP

  • thumbnail
    울산 중소기업 대상 러시아·몽골 판로 개척 지원

    울산시는 울산경제진흥원과 함께 '러시아·몽골 종합 온라인 수출 상담회' 참가 기업 8개 사를 11일까지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상담회는 러시아 극동 경제 개발 중심지인 블라디보스토크와 몽골 정치·경제 중심지인 울란바토르에 대한 중소기업 판로 개척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참가 기업은 코트라 현지 무역관의 사전 시장성 평가로 선정된다. 상담은 울란바토르가 7월 1일부터 6일까지, 블라디보스토크가 7월 12일부터 16일까지 진행된다. 선정 ...

    한국경제 | 2021.06.01 06:44 | YONHAP

  • thumbnail
    백제 유민, 대한해협 건너 일본국 탄생에 큰 역할…일본 일왕가와 혈연관계 깊어지고 문화발전에 기여

    ... 1996). 잊혀진 고구려·백제 유민의 삶 만주, 몽골은 물론이고 산둥지역, 시안과 간쑤성(甘肅省) 일대, 신장성(新疆省)의 사막, 중앙아시아 실크로드와 파미르 고원, 티베트와 칭하이성 및 쓰촨성(四川省) 일대 또 러시아의 블라디보스토크와 하바로프스크 지역 그리고 일본의 에도, 규슈, 오사카와 서쪽 해안의 도시들, 심지어는 윈난성(雲南省)과 동남아시아 북부의 산족 마을에도 고구려·백제의 최후와 유민들의 깊은 한이 배어 있다(김병호,《고구려를 위하여》). ...

    한국경제 | 2021.05.31 09:00

  • thumbnail
    [에따블라디] '극동의 수도' 옛 명성 회복 꿈꾸는 하바롭스크

    31일은 하바롭스크시 창설 163주년 "블라디보스토크의 경쟁자" 지방정부 "한국 기업의 관심 희망…남·북·러 3각 협력 가능" [※ 편집자 주 : '에따블라디'(Это Влади/Это Владивосток)는 러시아어로 '이것이 블라디(블라디보스토크)'라는 뜻으로, 블라디보스토크 특파원이 러시아 극동의 자연과 역사,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생생한 소식을 전하는 연재코너 이름입니다. ] '극동 교통의 요충지·중화학 중심지' 러시아 극동...

    한국경제 | 2021.05.29 08:07 | YONHAP

  • thumbnail
    벨라루스 야권활동가 프라타세비치 여친도 민스크 구치소 수감

    ... 뿐이다. 러시아와 벨라루스 당국이 조사를 통해 이를 밝히고 도움을 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러시아 외무부는 사페가가 러시아 국적자임을 확인하면서 벨라루스 주재 영사가 사페가에 대한 접견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 출신의 사페가는 벨라루스에서 성장했으며 지금은 리투아니아 빌뉴스에 있는 '유럽인문대학'의 국제법 전공 석사과정에 재학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프라타세비치는 폴란드에 망명 중이다. 유럽인문대학 측은 이날 성명을 통해 "우리 대학 ...

    한국경제 | 2021.05.25 18:46 | YONHAP

  • thumbnail
    [고침] 국제([에따블라디] 고려인은 떠났지만 맷돌·묘비…)

    ... 대표적 정착지 '푸칠로프카'…학교에 전시관 조성해 학교 관계자 "마을에서 살았던 사람들에 대한 기억을 간직해야" [※ 편집자 주 : '에따블라디'(Это Влади/Это Владивосток)는 러시아어로 '이것이 블라디(블라디보스토크)'라는 뜻으로, 블라디보스토크 특파원이 러시아 극동의 자연과 역사,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생생한 소식을 전하는 연재코너 이름입니다. ] 지난 19일 차를 타고 러시아 연해주(州) 블라디보스토크 도심을 벗어나 북쪽으로 2시간 ...

    한국경제 | 2021.05.23 09: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