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951-3960 / 4,9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피겨] 김나영, 최고 점수에 '감격 눈물'

    끝내 참았던 눈물이 왈칵 쏟아졌다. '웃고 있어도 눈물이 난다'라던 국민가수 조용필의 노랫말이 그대로 꼭 들어맞는 상황이었다. 김연아(19.고려대)와 함께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 출전한 김나영(19.인하대)이 28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치러진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이번 시즌 최고점인 51.50점을 얻었다. 특히 이번 시즌 그랑프리 시리즈와 4대륙 선수권대회에서 ...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thumbnail
    '피겨퀸' 김연아, '꿈의 200점' 최초로 넘는다

    ... 세우면서 세계를 또 한번 깜짝 놀라게 했다. 이제는 피겨스케이팅 역사상 처음인 '꿈의 200점' 돌파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연아(19·고려대)는 28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76.12점을 획득, 자신이 지난달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세웠던 역대 최고기록(72.24점)을 50여 일 만에 갈아치웠다. 이제 김연아의 목표는 29일 오전에 열릴 예정인 ...

    한국경제 | 2009.03.28 00:00 | cuba

  • [피겨] 연아 환상 연기에 `기립박수'

    '피겨퀸'이 쇼트프로그램에서만 이번 시즌 두 번째 세계기록을 경신하는 순간 경기장을 찾은 피겨 팬들도 모두 기립박수로 화답했다. 28일(한국시간) 오전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이 치러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 빙상장에는 1만명에 가까운 피겨 팬들이 몰려 김연아(19.고려대)와 아사다 마오(19.일본)의 동갑내기 라이벌전에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특히 이날 여자 싱글에서 대결을 ...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김연아-아사다 '10번의 점프' 가 메달색 결정

    피겨여왕을 놓고 한 · 일 양국 여자 싱글을 대표하는 19세 동갑내기 김연아(고려대)와 아사다 마오가 2008-2009시즌 마지막 무대인 2009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숙명의 라이벌전을 펼친다. 김연아가 2006-2007시즌 시니어로 전향하고 나서 아사다와 맞붙은 대회의 성적표는 3승3패로 평행선을 달리고 있다. 이 때문에 팬들의 관심은 대회 2연패를 노리는 아사다와 이번 시즌 3개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김연아의 금메달 도전에 ...

    한국경제 | 2009.03.27 00:00 | 김경수

  • thumbnail
    '한일전' 앞둔 연아와 마오

    LA에서의 한일전 2탄이 시작됐다. 27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 2009 세계선수권대회 공식연습에서 동갑내기 라이벌 한국의 김연아와 일본의 아사다 마오가 같은 링크에서 경기 하루 전 최종연습을 하고 있다.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연합뉴스 | 2009.03.27 00:00

  • [피겨] 연아-아사다 '한일 피겨 대전'

    ... 자리를 박차고 나와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를 제치고 피겨 여왕의 자리에 오를 최적의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 김연아는 28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치러지는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아사다와 본격적인 금메달 경쟁을 펼친다. 이번 대회는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국가별 출전 티켓의 수가 결정되는데다 김연아로선 처음으로 부상 없는 완벽한 조건에서 ...

    연합뉴스 | 2009.03.27 00:00

  • [피겨] 연아-아사다, 점프 연습 '올인'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여자 싱글 금메달을 다투는 '동갑내기 라이벌' 김연아(19.고려대)와 아사다 마오(일본)가 처음으로 같은 무대에서 치열한 점프 대결을 펼쳤다. 김연아는 27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컨벤션센터 보조링크에서 아사다를 비롯해 카롤리나 코스트너(이탈리아), 라우라 레피스토(핀란드), 엘레네 게데바니시빌리(그루지야), 알레나 레오노바(러시아) 등 6명과 40분 동안 여자 싱글 ...

    연합뉴스 | 2009.03.27 00:00

  • 미국 피겨 '연아-아사다 부러워'

    ... 지적했다. 이런 상황에서 28일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치러지는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은 1년 앞으로 다가온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미국의 출전티켓이 ... 프리스케이팅 경기만 공중파를 통해 전국으로 생중계될 뿐 나머지 경기들은 케이블 TV의 몫으로 돌아갔다. 미국스케이트연맹의 한 관계자는 "나무만 흔든다고 금메달이 떨어지는 것은 아니다"라며 "계획을 세워 코치들이 최고의 프로그램을 만들어낼 ...

    연합뉴스 | 2009.03.27 00:00

  • thumbnail
    [피겨] 김연아, 우승 준비 '이상무!'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우승을 향한 '피겨퀸' 김연아(19.고려대)의 준비가 시간이 지날수록 완벽함을 향해 다가서고 있다. 김연아는 26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컨벤션센터 보조 링크에서 진행된 여자싱글 공식훈련에 맞춰 쇼트프로그램 '죽음의 무도'를 연습했다. 관중석에는 김연아의 훈련을 보려고 많은 피겨 팬들이 몰려들었고, 그중에는 세계선수권대회를 다섯 차례나 석권한 미셸 콴(미국)을 비롯해 ...

    연합뉴스 | 2009.03.26 00:00

  • thumbnail
    김연아 이번에도 '금빛메달' 목에 건다

    28일 쇼트프로그램, 29일 프리 프로그램 출전 '피겨퀸' 김연아(19·고려대)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리는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다시 한번 '금빛 스케이팅'에 도전한다. 지난 2월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김연아는 29일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리는 '2009 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의 여자부문 쇼트 프로그램(28일)과 프리 프로그램(29일)에 출전해 또 한 번의 우승을 ...

    한국경제 | 2009.03.26 00:00 | ram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