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971-3980 / 4,9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피겨퀸' 김연아 "야구 대표팀 화이팅!"

    ...퀸' 김연아(19.고려대)가 제2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결승에 진출한 야구대표팀의 우승을 기원하는 응원의 메세지를 전했다. 김연아는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시작한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첫 공식연습을 마치고 나서 "야구 대표팀이 WBC 결승전에 오른 것을 축하한다"라며 "야구 대표팀의 승리 기운을 이어받아서 나도 좋은 성적을 내고 싶다"라고 웃음을 지었다. 김연아는 지난 22일 캐나다 ...

    연합뉴스 | 2009.03.23 00:00

  • thumbnail
    김연아 로스앤젤레스 입성

    '피켜 퀸' 김연아가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시니어피겨선수권대회에서 참가하기 위해 22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국제공항에 도착해 공항을 빠져 나가고 있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한국경제 | 2009.03.22 00:00 | kkh

  • thumbnail
    [피겨] 연아-아사다-코스트너 '금빛 3파전'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세계랭킹 3인방 김연아(3위.고려대)-아사다 마오(2위.일본)-카롤리나 코스트너(1위.이탈리아)가 'LA의 영광'을 차지할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손꼽혔다. 미국 AP통신은 22일(한국시간) '금메달 경쟁자들'이라는 제목의 2009 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예고기사를 통해 여자 싱글의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김연아와 아사다, 코스트너를 집중 조명했다. 김연아에 대해 "멋진 스핀과 스파이럴, 빠르면서도 ...

    연합뉴스 | 2009.03.22 00:00

  • thumbnail
    [피겨] 김연아 "실수 없는 연기에 주력"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시니어피겨선수권대회 여자싱글 정상 도전에 나선 '피켜퀸' 김연아(19.고려대)가 '무결점 연기'로 금메달을 목에 걸겠다는 다부진 각오를 다졌다. 김연아는 22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국제공항에 도착해 세계선수권대회 '금빛 도전'의 첫 걸음을 내디뎠다. 한국과 일본 취재진의 플래시 세례를 받으며 입국장을 나선 김연아는 "지난달 4대륙 선수권대회 우승 이후 컨디션 조절에 중점을 두고 훈련했다"라며 ...

    연합뉴스 | 2009.03.22 00:00

  • thumbnail
    [생생 인터뷰] '김연아의 하루' 만들기…"CF 200개 넘게 들어와 골라내느라 애먹었죠"

    ... 시작한 아이스쇼 사업에도 손이 많이 가죠.해외 유명선수들을 초청하고 관계를 유지하는 일,국제대회 참가와 관련된 해외 빙상연맹 등과의 각종 커뮤니케이션,해외 미디어들이 요청하는 인터뷰 주선 등도 스포츠 마케터의 일이고요. " ▼김 선수 외에 ... 질주하는 부분이 있어 선택됐고요. " ▼다른 선수들의 마케팅 사례도 소개해 주실 수 있나요. "저희가 관리하는 빙상 선수들도 많습니다. 빙상 하면 질주가 떠오르니까 자동차나 스피드가 중시되는 광랜 업체와 연계합니다. 피겨 스케이팅은 ...

    한국경제 | 2009.03.20 00:00 | 김동욱

  • 김연아 금빛영광 '위기대응에 달렸다'

    '피겨퀸' 김연아(19.고려대)가 타고난 강심장을 앞세워 효과적인 위기 대응을 통해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금메달에 도전한다. 김연아는 타고난 점프 감각과 뛰어난 연기력으로 전 세계 피겨 팬들의 인정을 받는 여자 싱글 선수지만 연기를 펼치다 실수를 해도 전혀 위축되지 않는 '강심장'으로서도 유명하다. 김연아의 뛰어난 위기 대응력은 지난해 11월 치러진 2008-2009 ISU 그랑프리 3차 대회 '컵 오브 차이나'에서 ...

    연합뉴스 | 2009.03.20 00:00

  • 일본빙상연맹 "김연아 훈련방해 없었다"

    ... 성명서를 싣고 "일본 선수는 스포츠맨십에 따라 경기를 치르고 있어서 의도적으로 방해를 한 사실이 없다"라며 "한국빙상경기연맹이나 김연아 선수로부터 항의를 받거나 국제빙상경기연맹(ISU)으로부터 경고를 받은 사실도 없다"라고 발표했다. ... 일반적인 이야기를 했을 뿐 구체적으로 일본 선수들에 대해 언급한 사실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곤혹스러워했다. 빙상연맹도 "김연아가 직접 인터뷰에서 일본 선수들을 언급했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라며 "아직 일본연맹으로부터 공식적으로 ...

    연합뉴스 | 2009.03.19 00:00

  • 바빠진 '김연아팀' 식당을 잡아라!

    ...아(19.고려대)의 뒤를 그림자처럼 쫓아다니며 최고의 연기를 펼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김연아 전담팀'의 발길도 조금씩 바빠지기 시작했다. 캐나다 토론토에서 훈련하고 있는 김연아는 22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시니어피겨선수권대회 참가를 위해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도착한다. 여자 싱글 경기의 시작은 28일부터지만 경기가 치러질 스테이플스 센터 빙질에 일찌감치 적응하기 위해 일찌감치 로스앤젤레스 입성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김연아의 ...

    연합뉴스 | 2009.03.19 00:00

  • 김연아 금빛 도전 'LA를 호령하라'

    ... 게다가 심리적으로 압박을 받던 '유일한 약점' 트리플 루프도 프로그램에서 잠시 제외했다. 한국인 최초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시니어피겨선수권대회 정상에 도전하는 '피겨퀸' 김연아(19.고려대)가 모든 준비를 끝내고 막바지 ... 로스앤젤레스에 도착한다. 김연아가 일찌감치 로스앤젤레스 입성을 결정한 이유는 하루라도 더 주경기장인 스테이플스 센터 빙상장의 얼음에 적응할 수 있는 시간을 벌기 위해서다. 세계선수권대회는 여자 싱글 뿐 아니라 남자 싱글과 페어, 아이스댄싱까지 ...

    연합뉴스 | 2009.03.19 00:00

  • 모든 아름다운 것들은 박해받는다

    ... 높았으나 심판들의 주관적인 예술점수에서 믿을 수 없을 만큼 박한 점수를 받았다. 보날리는 마지막으로 심판과 ISU(국제빙상연맹)에 엿을 먹였다. 1998년 동계올림픽 롱 프로그램 에서 그녀는 특유의 장기인 백플립을 모두가 지켜보는 가운데 ... 새로운 채점제가 생겼다. 새로운 채점제가 없었더라면 김연아 역시 수리야 보날리처럼 박해받았을 게 틀림없다. 아름다운 빙상의 뒷 편은 피부색과 국력이 지배하는 세상이었으니까. 그래서 그 옛날 보날리의 백플립은 볼 때 마다 콧등이 시큰하다. ...

    텐아시아 | 2009.03.17 14:01 | 편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