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971-3980 / 4,8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사다보다 연아!', 섬세해진 연기로 세계新 수립

    '피겨여왕' 김연아(19. 군포수리고)와 아사다 마오(19. 일본)의 대결이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김연아가 먼저 환하게 웃었다. 김연아는 5일 오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서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72.24점으로 세계신기록을 수립했다. 김연아는 3번의 점프요소를 정확한 에지와 높은 점프로 연기했다. 더불어 ...

    한국경제 | 2009.02.05 00:00 | cuba

  • thumbnail
    "오늘 경기 잘 할께요"

    '피겨 퀸' 김연아가 5일 오전 밴쿠버 퍼시픽 콜리시움에서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최종 리허설에서 멋진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밴쿠버=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연합뉴스 | 2009.02.05 00:00

  • 아사다 '일시적 부진? 슬럼프?'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박빙의 승부'가 예상됐던 동갑내기 라이벌 김연아(군포 수리고)와 아사다 마오(일본)의 대결은 싱거울 정도로 김연아의 완승으로 끝났다. 김연아는 5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시움 실내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72.24점으로 역대 최고점을 갈아치웠지만 아사다는 점프와 스핀의 난조로 57.86점에 그쳤다. 두 선수의 점수 차는 무려 ...

    연합뉴스 | 2009.02.05 00:00

  • thumbnail
    김연아, 쇼트프로그램 72.24 세계신기록

    김연아(19. 군포수리고)가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세계신기록을 수립하며 가뿐히 1위를 차지했다. ☞ [동영상] 김연아 '씽씽송' 너무 귀여워~ ☞ [화보] '피겨 퀸' 김연아, 완벽한 연기 '탄성' 김연아는 5일 오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서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72.24점을 따냈다. 김연아는 2007 도쿄 ...

    한국경제 | 2009.02.05 00:00 | show

  • thumbnail
    '피겨퀸' 김연아, '죽음의 무도'로 싱글 쇼트 1위

    '피겨퀸' 김연아(19)가 여자 싱글 쇼트트랙 역대 최고 점수를 경신하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선수권대회 우승을 예약했다. 김연아는 5일(한국시간) 오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시움 실내빙상장에서 열린 대회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 42.20점과 예술점수 30.04점을 얻어 합계72.24점으로 1위에 올랐다. ☞ [화보] '피겨 퀸' 김연아, 완벽한 연기 '탄성' 이날 김연아는 자신이 갖고 있던 쇼트프로그램 역대...

    한국경제 | 2009.02.05 00:00 | leesm

  • thumbnail
    세계新 수립 김연아 '웃고', 아사다마오 '울고'

    '피겨여왕' 김연아(19. 군포수리고)와 아사다 마오(19. 일본)의 대결이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김연아가 먼저 환하게 웃었다. 김연아는 5일 오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서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72.24점으로 세계신기록을 수립했다. 김연아는 3번의 점프요소를 정확한 에지와 높은 점프로 연기했다. 더불어 ...

    한국경제 | 2009.02.05 00:00 | saram001

  • 피겨 청일점 김민석 "준비 많이했어요"

    "점프 감각 좋아요."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피겨선수권대회에 한국 대표팀 '청일점'으로 나선 김민석(16.불암고)이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 경기를 하루 앞두고 선전을 다짐했다. 김민석은 5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시움 미디어센터에서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 조추첨을 마치고 나서 "잘 뽑았다. 그동안 적응훈련을 열심히 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세계랭킹 154위의 김민석은 26명의 남자 싱글 참가 선수 ...

    연합뉴스 | 2009.02.05 00:00

  • thumbnail
    또 에지 문제?…연아 "신경 안써요"

    ... 최고점(72.24점)을 달성하는 순간에 '옥에 티'가 생겼다. 지난해 11월 김연아의 자존심을 상하게 만들었던 트리플 플립 점프의 에지 문제가 또 한번 불거져서다. 김연아는 5일(한국시간) 오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시움 실내빙상장에서 치러진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피겨선수권대회 쇼트프로그램에서 자신이 지난 2007년 3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세웠던 역대 최고점(71.95점)을 0.29점 끌어올린 새 기록으로 1위에 올랐다. 하지만 경기가 끝나고 나서 전광판을 ...

    연합뉴스 | 2009.02.05 00:00

  • 김연아, 프리스케이팅 '마지막 순서'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 1위로 나선 김연아(19.군포 수리고)가 프리스케이팅에서 마지막 연기자로 나서게 됐다. 김연아는 5일(한국시간) 오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시움 실내빙상장 미디어센터에서 진행된 프리스케이팅 연기순서 추첨에서 24번을 뽑았다. 이에 따라 김연아는 24명이 출전하는 프리스케이팅(7일 오전 11시 시작)에서 4조 마지막 순서로 '금빛 연기'를 치르게 됐다. 쇼트프로그램 ...

    연합뉴스 | 2009.02.05 00:00

  • 연아 코치 오셔 "환상적인 연기였다"

    ... 1위를 확정하는 눈부신 연기를 끝내는 순간 펜스에서 일거수일투족을 지켜보던 브라이언 오셔(48.캐나다) 코치는 감격에 겨워 두 손을 번쩍 들어올렸다. 김연아가 5일(이하 한국시간) 오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시움 실내빙상장에서 치러진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선두에 오르는 순간 오셔 코치의 입에서는 자연스럽게 "환타스틱 연아"라는 말이 터져 나왔다. 오셔 코치는 쇼트프로그램이 끝나고 나서 취재진과 만나 "모든 ...

    연합뉴스 | 2009.02.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