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0981-270990 / 275,7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외국인 주식투자 "시들"...투자한도 6.9% 불과

    ... 주장은 실효성이 없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개방시점에서 외국인이 투자할수있는 주식수는 3억7천6백55만주였으나, 지난 19일까지 실제 외국인이 투자한 주식수는 6.9%인 2천5백98만주라고 증권관계기관이 집계했다. 또 금액기준으로는 외국인이 투자할수있는 한도인 5조1천2백85억원의 12.4% 인 6천3백59억원이 투자됐다. 한편 증시에 상장된 종목중 외국인투자한도가 소진된 종목은 한국이동통신 백양우선주 대웅제약 계몽사등 68개이다.

    한국경제 | 1992.08.21 00:00

  • 기업들 경영악화불구 기부금 크게 늘어 ... 비제조업일수록 심해

    기업들의 경영환경 악화에도 불구하고 올해 상반기중 기업들의 기부금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쌍용경제연구소가 12월결산 상장법인 가운데 관련자료를 입수한 4백3개사를 대상으로 분석한결과 이들기업은 올상반기에 1천49억원의 기부금을내 작년 상반기보다 무려 50.6%나 늘어났다. 이는 조사대상기업의 매출액증가율 21.3%,경상이익증가율 9.5%를 크게 웃도는 수준이다. 특히 제조업체는 경상이익이 9.2% 줄어들었지만 기부금은 ...

    한국경제 | 1992.08.21 00:00

  • 주요주주 매각 3천억 매입규모의 3.5배 달해

    올들어 상장기업의 주요주주및 임원들이 매도한 주식이 2천2백만주를 넘어 매수규모의 3.5배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증권관계기관에 따르면 올들어 지난 19일까지 상장회사의 주식을 10%이상 보유한 주요주주및 임원들이 주식시장에서 매도한 주식은 총 2천2백41만주,금액으로는 3천1백40억원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상장사 주요주주 등이 이 기간중 매입한 주식(6백40만주)의 3.5배나 되는것이다. 또 이같은 상장사 주요주주들의 ...

    한국경제 | 1992.08.21 00:00

  • 상장사 외환수지 크게 악화 순손실 작년비 12배나

    올 상반기중 상장기업들은 원화가치하락의 영향으로 외환부문에서 많은 손실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쌍용경제연구소가 12월결산상장기업들가운데 금융업을 제외한 4백32개사를 대상으로 외환수지를 조사한 결과 외환부문의 순손실액은 2천2백77억5천만원으로 작년 같은기간의 1백71억9천만원보다 12배나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이 기간중 환차익등 외환수익은 4천1백3억7천만원으로 작년같은기간보다 43.0%가 늘어난 반면 환차손등 외환손실은 ...

    한국경제 | 1992.08.20 00:00

  • 제조업체 수익성 크게 악화 ... 쌍용경제연구소 분석

    제조업체의 재고가 크게 늘고 판매대금의 회수가 늦어져 자금사정이 나빠지고 수익성이 악화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20일 쌍용경제연구소가 12월결산상장법인 가운데 자료를 입수한 4백86개기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올해 상반기중 제조업체의 재고자산은 작년상반기보다 16.6%,매출채권은 20.4% 늘어나 매출액증가율 12.1%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비제조업체의 경우 재고자산증가율과 매출채권증가율이 25.5%와 29.4%로 ...

    한국경제 | 1992.08.20 00:00

  • 일본정부 증시폭락 시장부양책 발표

    ... 발표예정인 추가경기대책의 내용에 쏠리고있다. 획기적대책이 포함될 경우 증시가 응원군을 얻을수 있기 때문이다. 추가경기대책마저 투자자들의 실망을 살경우 일본정부는 결코 원치않는 선택을 해야하는 상황에 몰릴지도 모른다. 증권계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상장회사에 대한 자사주취득허용이나 ?주식매매손에 대한 과세대상금액에서의 공제방안등이 그것이다. 이들방안은 불공정거래를 유발할수 있고 형평성에도 어긋나기 때문에 그야말로 "최후의 방안"들이다.

    한국경제 | 1992.08.19 00:00

  • 기업보고서 사실확인 없이 공시해 투자자들 손해 우려

    증권관리위원회가 매년 상장기업으로부터 제출받아 일반에게 공시하는 사업보고서의 기재양식이 제대로 갖춰지지 않아 기업에 대한 정보제공이 충분히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특히 증관위는 기업이 제출한 보고서를 제대로 검토하지 않고 공시해 투자정보지로서의 공신력이 의문시되고 있다. 현재의 기업회계기준상으로는 외부감사법에 근거한 ''기업회계기준''이 마련돼 있지만 기업이 이를 위반하더라도 법적인 강제력이 없는 임의규 정에 불과한 실정이다.

    한국경제 | 1992.08.19 00:00

  • 30대그룹 주력업체 상반기 영업실적 저조

    ... 정부가 여신관리대상에서 풀어준 30대그룹 주력업체들의 지난 상반기중 영업실적이 형편없어 주력업체제도 도입의 취지가 무색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대신경제연구소에 따르면 30대계열기업의 75개 주력업체 가운데 12월결산 상장기업 51개사의 순이익은 2천4백26억원에 그쳐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1.7%나 감소했다. 이는 12월결산 전체법인의 순이익이 11.7% 늘어난데 비하면 극히 저조한 실적이다. 이들 주력업체의 매출액도 2조4천7백81억원으로 지난해 ...

    한국경제 | 1992.08.19 00:00

  • 반도스포츠 19일자로 상장폐지 ... 럭금에 흡수합병

    지난1일 럭키금성상사에 흡수합병된 반도스포츠 주식이 19일자로 상장폐지된다.

    한국경제 | 1992.08.18 00:00

  • 재무부, 삼성.교보.대한생명 미국생보사 지분참여 발표

    재무부는 18일 삼성 교보 대한등 국내3대생보사들은 지난7월 뉴욕증권거래소에 공개상장된 미에퀴타블사 주식 7백만달러어치를 매입,소액주주로 참여했다고 발표했다. 회사별로는 교보가 3백만달러(0.12%)로 가장 많고 삼성 대한이 각2백만달러이다. 재무부는 국내생보사들이 에퀴타블사기업공개에 참여함에 따라 투자자문 연수생파견 국제보험시장 정보교환등 양쪽의 업무협조가 활기를 띨 것으로 기대하고있다

    한국경제 | 1992.08.18 00:00